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 일본과 한국은 적? 아군인가? 竹島を奪還しない理由 타케시마를 탈환하지 않는 이유
このサイトは日本と韓国を中心にアジア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先日メインサイトに、日本人の方と思われる方からご意見・質問を頂きました。

内容は『竹島についての意見を何故書かないのか』というものでした。

イ・スンマン大統領のライン設定やラスク書簡の経緯も書いてあり、拝読させて頂きました。

韓国の竹島侵攻から、現在の実効支配についての認識は、私もご意見をくれた方も、他の日本人も同じだと思いま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잘못되었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최근 주요 사이트, 일본인라고 생각하는 사람으로부터 의견 · 질문을 받았습니다.

내용은 "다케시마에 대한 의견을 쓰지 않는지?"라는 것이 었습니다.

이승만 대통령의 라인 설정과 러스크 서한의 경위도 써있어, 배독시켜 주셨습니다.

한국의 독도 침공에서 현재의 실효 지배에 대한 인식은 저도 의견을 주신 분도 다른 일본인도 마찬가지라고 생각합니다.



現在、竹島の韓国が実効支配しています。これは容易には変わりません。

変える方法は、いくつかあるでしょう。

まず国際司法裁判所に提訴し、正当性を訴え、日本が勝訴する方法について考えます。

しかし、この方法では、竹島は帰ってこないと思います。

現在、韓国は国際司法裁判所での決着に反対しています。



현재 다케시마의 한국이 실효 지배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쉽게는 바뀌지 않습니다.

바꾸는 방법은 몇 가지있을 것입니다.

우선 국제 사법 재판소에 제소하고 정당성을 호소하고, 일본이 승소하는 방법에 대해 생각합니다.

그러나이 방법에서는 다케시마는 돌아 오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현재 한국은 국제 사법 재판소에서의 정착에 반대하고 있습니다.



国際司法裁判所の判事に日本人がいることを嫌っていると言う意見もあります。

仮に日本が勝訴した場合、国連憲章第94条第1項では国際司法裁判所の判決には法的拘束力があるとされていますが、強制力はありません。

韓国が国際司法裁判所の判決に従わない場合、国連安保理に提訴出来ますが、安保理の強制措置には常任理事国の拒否権が認められています。

この場合、中国は確実に反対しますから、現実問題として強制力は無いと言う事になります。

国際世論への訴えと言う効果はありますが、返還されなければ目的達成とはなりません。

そもそも裁判である以上、敗訴のリスクはあり、100%確実とはいえない以上、別の方法を探るべきでしょう。



국제 사법 재판소의 판사에 일본인이 있다는 것을 싫어한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만일 일본이 승소 한 경우 유엔 헌장 제 94 조 제 1 항은 국제 사법 재판소의 판결은 법적 구속력이 있다고되어 있지만, 강제력은 없습니다.

한국이 국제 사법 재판소의 판결에 따르지 않을 경우 유엔 안보리에 제소 할 수 있지만, 안보리의 강제 조치는 상임 이사국의 거부권이 인정되고 있습니다.

이 경우 중국은 확실하게 반대하기 때문에, 현실적으로 구속력이 없다고 말한 것입니다.

국제 여론에 호소라고 효과가 있지만 반환되지 않으면 목표 달성이되지 않습니다.

원래 재판 인 이상, 패소의 위험이 100 % 확실가 아닌 이상 다른 방법을 모색 할 것입니다.



次に韓国との話し合いですが、日韓紛争解決交換公文では領土・領海問題に関しては、『外交上の経路を通じて解決するもの』とされています。

これは1965年に、椎吊悦三郎外務大臣と李東元外務部長官の間で交わされた公文です。

まず韓国が竹島返還協議のテーブルに付く可能性は、0と言っていいでしょう。

これは韓国の政権が、右派であろうと左派であろうと、竹島返還協議という言葉を出した途端、韓国国民からの攻撃により政権が崩壊します。

反日が韓国人のアイデンティティとして固定化している現状を考えれば、竹島返還協議を口にした大統領は、任期終了まで政権をまっとう出来ないでしょう。



다음 한국과의 대화이지만, 한일 분쟁 해결 교환 공문에서 영토 · 영해 문제에 대해 "외교상의 경로를 통하여 해결한다"고되어 있습니다.

이것은 1965 년에,시나 에쓰 사부로 외무 장관과이 東元 외무부 장관간에 체결 된 공문입니다.

우선 한국이 다케시마 반환 협상 테이블에 붙는 가능성은 0이라고 말해도 좋을 것입니다.

이것은 한국 정부가 우파이든 좌파이든 다케시마 반환 협의라는 말을 낸 순간, 우리 국민의 공격에 의해 정권이 붕괴합니다.

반일 한국인의 정체성으로 고정화하고있는 현상을 생각하면, 다케시마 반환 협의를 입에 대통령은 임기 종료까지 정권을 마칠 수없는 것입니다.



また万が一、韓国側が協議のテーブルに付く事が可能になっても、やはり現実的ではありません。

韓国側が竹島返還の条件と出してくるのは、日本が外交問題の全てを無条件で飲めというレベルのものになるでしょう。

日韓条約により韓国政府も終了したとしている徴用工問題も、韓国司法で覆されていますから、再度謝罪と賠償を要求するでしょう。

また慰安婦問題や、他の問題においても、韓国側の要求を突きつけられることになりますので、戦後賠償を更に増額してもう一度というレベルになるのは確実です。

これに関しては、日本政府はもちろん、日本国民の同意も得られず、解決する事は無いでしょう。



또한 만약 한국 측이 협의 테이블에 붙는 것이 가능하게되어 역시 현실적이지 않습니다.

한국 측이 다케시마 반환 조건 내놓고 오는 것은 일본이 외교 문제의 모든 것을 무조건 마실라는 수준의 것이 될 것입니다.

한일 조약에 의해 한국 정부도 종료했다고하고있다 징용 공 문제도 한국 사법에서 전복되어 있기 때문에, 다시 사죄와 배상을 요구하는 것입니다.

또한 위안부 문제 나 다른 문제에서도 한국 측의 요구를들이 댈지게되므로 전후 배상을 더욱 증액하고 다시는 수준이되는 것은 확실합니다.

이에 대해 일본 정부는 물론 일본 국민의 동의도 얻지 못하고, 해결하는 것은 없을 것입니다.



国際外交ルートも無理、二国間協議も無理、となると残るは軍事的オプションとなります。

ですが、これも相当に高いハードルとなります。

現在、竹島に駐留しているのは、韓国の警察であり、自衛隊法では対処出来ません。

日本の警察で対応と言う事になれば、韓国軍が出てくるので、日韓戦争に発展するでしょう。

となれば、憲法第9条第1項の内容である「戦争の放棄《に抵触する可能性があり、上可能です。



국제 외교 루트도 무리 양자 협의도 무리, 그렇게되면 남은 것은 군사적 옵션입니다.

하지만, 이것도 상당히 높은 장애물입니다.

현재 독도에 주둔하고있는 것은 한국의 경찰이며, 자위대 법으로 해결할 수 없습니다.

일본 경찰 대응이라고하게되면 한국군이 나오므로 한일 전쟁으로 발전 할 것이다.

되면, 헌법 제 9 조 제 1 항의 내용 인 '전쟁 포기'에 저촉 될 가능성이 있고 불가능합니다.



つまり、現状では竹島返還の可能性は、ほぼ無いと言う事になります。

以上の点を見返して、その上で竹島返還に阻害する条件を考えてみましょう。

ひとつは日韓条約であり、もうひとつは憲法9条になります。

しかし、憲法改正の道筋が付いたとしても、9条の廃止は、日本国民の大多数から支持を勝ち取るのはかなりの困難です。

私個人の意見にしても、憲法改正は賛成ですが、9条廃止となると簡単に答えは出ません。



즉, 현재는 다케시마 반환 가능성은 거의 없다고 말한 것입니다.

이상의 점을 이기고, 그 위에서 독도 반환에 저해되는 조건을 생각해 봅시다.

하나는 한일 조약이며, 또 하나는 헌법 9 조입니다.

그러나 헌법 개정의 이치를 가진하더라도 9 조의 폐지는 일본 국민 대다수의지지를 쟁취하는 것은 상당히 어렵습니다.

내 개인적인 의견으로도 헌법 개정은 찬성하지만 9 조 폐지되면 쉽게 대답은 나오지 않습니다.



すると残るは日韓条約となります。

日韓条約は、韓国に対する莫大な経済協力、韓国の日本に対する一切の請求権の解決、それらに基づく関係正常化の条約です。

日韓条約・・二国間条約を破棄する為には、一方が条約破棄を通告し、更に条約の失効を確認する必要があります。

しかし、国際条約の一方的破棄という行為は、国家の信頼性を著しく傷つけます。

日本が、アメリカ等の西側に残ろうとする場合、日韓条約の破棄という選択肢はあり得ないと言っていいでしょう。



그러면 남은 것은 한일 조약입니다.

한일 조약은 한국에 대한 막대한 경제 협력, 한국의 일본에 대한 일체의 청구권 해결 그들에 근거한 관계 정상화 조약입니다.

한일 조약 · 쌊무 조약을 파기하기 위해서는 한쪽이 조약 파기를 통고 더욱 협약 해지를 확인해야합니다.

그러나 국제 조약의 일방적 파기 행위는 국가의 신뢰성을 크게 손상시킬 수 있습니다.

일본이 미국 등 서방 남기려고하는 경우 한일 조약의 파기하는 선택은있을 수 없다고 말해도 좋을 것입니다.



以上の点、全てを考えると、残る方法はひとつだけと思います。

それは韓国側から、日韓条約破棄の通告を引き出すと言う選択肢です。

これも現在の日米韓の現状を考えれば、可能性は限りなく小さいのですが、0ではありません。

日米側に韓国が留まろうとしている限り、韓国側が条約破棄に踏み切ることはありません。

しかし、幸いなことに日韓両国で国民感情は悪化しており、パク政権になってから首脳会談も実現していない状態です。



이상의 점 모두를 생각하면, 남는 방법은 하나 뿐이라고 생각합니다.

그것은 한국 측에서 한일 조약 파기 통보를 이끌어라고 선택입니다.

이것도 현재 한미일 현상을 감안하면 가능성은 한없이 작지만 0이 없습니다.

미일 측에 한국이 남고 자하는 한 한국 측이 조약 파기를 단행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다행히도 한일 양국 국민 감정은 악화하고, 박 정권이되고 나서 정상 회담도 실현되지 않은 상태입니다.



現在、韓国司法は、韓国政府が解決済みとしている徴用工問題を違法であるとしており、韓国政府に解決を迫っています。

韓国政府が強制執行をするか、しないかは大きな分岐点となるでしょう。

強制執行すれば日韓条約違反、しなければ韓国司法は憲法無視と非難するでしょう。

また韓国という国を観察すれば、過去のアメリカに対する狂牛病デモのように、熱しやすい韓国世論に引きずられる傾向が強く、韓国世論を活用すれば韓国政府を動かすことも可能でしょう。

出来れば、過去に『日本を仮想敵国としたい』と言ったように、反日反米の傾向の強い左派政権であれば、より望ましいでしょう。



현재 한국 사법은 한국 정부가 해결 된하고있다 징용 공 문제를 불법이라고하고 한국 정부에 해결을 강요하고 있습니다.

한국 정부가 강제 집행을하거나하지 않거나 큰 분기점이 될 것입니다.

강제 집행하면 한일 조약 위반하지 않으면 한국 사법은 헌법 무시 비난하는 것입니다.

또한 한국이라는 나라를 관찰하면, 과거의 미국에 대한 광우병 시위처럼 가열 쉬운 한국 여론에 끌려가는 경향이 강하고, 한국 여론을 활용하면 한국 정부를 움직이는 것도 가능 하겠지요.

가능하다면 과거에 "일본을 가상 적국으로하고 싶다"고 말한 것처럼 반일 반미 경향이 강한 좌파 정권이면 더 바람직.



現在のパク政権は、保守で親米のセヌリ党であり、支持者は高齢の方に多い傾向です。

日本の日教組に該当する韓国の教員組合は、左派の色合いが極めて強く、北朝鮮に心酔する教員もおり、韓国では若い世代ほど反日反米傾向が強い状態です。

つまり今後30年は強い反日傾向が弱まることは期待できません。これも極めて日本にとって好条件でしょう。

韓国が反日色を強めれば強めるほど、その先には『日本を捨てて韓国を選ばないアメリカ』という存在が浮かび上がります。

韓国が日本を非難する度に、韓国に同意しないアメリカに対しての韓国国民の鬱積が溜まる事になります。



현재 박 정권은 유지 보수 친미 새누리 당이며, 지지자들은 고령자에 많은 경향입니다.

일본 교원 노동 조합에 해당하는 한국 교원 조합은 좌파의 색상이 매우 강하고, 북한에 심취하는 교원도있어 한국에서는 젊은 세대 정도 반일 반미 경향이 강한 상태입니다.

즉 향후 30 년은 강한 반일 경향이 약해지기는 기대할 수 없습니다. 이것도 지극히 일본에있어서 좋은 조건 이지요.

한국이 반일 색상을 強めれ하면 강화할수록 그 전에는 '일본을 버리고 한국을 가리지 않는 미국'이라는 존재가 떠 오릅니다.

한국이 일본을 비난 할 때마다 한국에 동의하지 않는 미국에 대한 한국 국민의 갇힌 쌓인합니다.



今年予定されていた在韓米軍の撤退は延期され、2020年代になるだろうと言われています。

日米は関係を深め、F35関連の工場や、最新レーダー配備、先日は横須賀へのアメリカイージス艦の追加配備も決定しました。

いずれ韓国国内の在韓米軍が縮小されていけば、『日本に肩入れし、韓国を見捨てるアメリカ』という印象を与えるでしょう。

韓国が日米側を離れる決心をすれば、日本側のシナリオは第二次朝鮮戦争への北朝鮮誘導と、中韓同盟に対する備えに分岐します。

どちらに行くにせよ、韓国側からの決定的な敵対行為という引き金が必要になります。



올해 예정되어 있던 주한 미군의 철수는 연기되어 2020 년대 될 것이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미일 관계가 깊어 져 F35 관련 공장과 최신 레이더 배치 일전는 요코스카에 미국 이지스 함 추가 배치 결정했습니다.

중 국내 주한 미군이 축소되어 가면 "일본에 가세 해 한국을 저버릴 미국 '이라는 인상을 줄 것이다.

한국이 미일 측을 떠날 결심을하면 일본 측의 시나리오는 제 2 차 한국 전쟁에 대한 북한 유도와 한중 동맹에 대한 대비에 분기합니다.

어느 길로 갈이든, 한국 측에서 결정적인 적대 행위라는 방아쇠가 필요합니다.



韓国世論に引きずられ対馬領有を宣言し侵攻するような敵対行為を、韓国側から引き出すことによって初めて日本の強硬手段の大義吊分が得られるでしょう。

かつて日本はルーズベルトの手のひらで踊り、最初の1発に苦しみました。

日本はこの教訓を活かし、韓国側に最初の1発を撃たせるように誘導すべきでしょう。

この段階さえ踏めば、護衛艦隊と武装ヘリとオスプレイで竹島制圧は赤子の手をひねるようなものでしょう。

ただし、この場合も留意すべき注意点があります。



한국 여론에 끌려 대마도 영유를 선언 침공 같은 적대 행위를 한국 측에서 떠나서 처음으로 일본의 강경 수단의 명분을 얻을 수있을 것이다.

과거 일본은 루즈 벨트의 손바닥에서 춤 첫 발을 겪었습니다.

일본은이 교훈을 살려 한국 측에 첫 발을 쏘도록 유도해야 하겠지요.

이 단계 만 거치면 호위 함대와 무장 헬기와 오스 프리에서 다케시마 제압는 갓난 아이의 손을 꼬집는 같은 것이지요.

그러나이 경우에도 유의해야 할 사항이 있습니다.



それは韓国国内の日本人存在です。日本の軍事専門家の予想でも、日本が軍事的オプションを取らない最大の理由とされています。

現在、在韓日本人約2万5000人、それ以外の観光客・留学生・ビジネスマン多数が韓国にいます。

ジュネーブ条約によれば、戦時下でも一般市民の安全は確保されるはずですが、韓国の国民性を考えると、韓国国内の日本人は無事では済まないでしょう。

それは産経新聞支局長公判での韓国人傍聴人が『ここは韓国だ。チョッパリは出て行け』と暴れ、退廷させられた姿勢にも、表れています。

韓国国内の日本人の為に軍事オプションを捨てるか、それとも日本人の被害を覚悟の上で、日本国民からカウンターを引き出すか、考えは大きく分かれるでしょう。



그것은 국내의 일본인 존재입니다. 일본의 군사 전문가들의 예상도 일본이 군사적 옵션을 가지고 가지 않는 가장 큰 이유라고되어 있습니다.

현재 주한 일본인 약 2 만 5000 명, 그렇지 관광객 · 유학생 · 사업가 다수가 한국에 있습니다.

제네바 조약에 따르면 전시에서도 일반 시민의 안전은 확보되어야하지만 한국의 국민성을 감안할 때, 국내의 일본인은 무사 미안한 것입니다.

그것은 산케이 신문 지국장 공판에서 한국인 방청인이 "여기는 한국이다. 쪽바리는 나가라 "고 미쳐 대부분당한 자세도 나타나고 있습니다.

국내의 일본인을 위해 군사 옵션을 버리거나 아니면 일본인의 피해를 각오로 일본 국민 카운터를 이끌어 낼 것인가 생각은 크게 나뉜다 것입니다.



このサイトでは、繰り返し韓国側の反日を激化させるべきと書いてきました。

何故なら、強硬な反日の先には、反米意識が待っており、その先には日米からの韓国分離が見えてきます。

韓国との単独対決になるにせよ、第二次朝鮮戦争を誘導するにせよ、中韓同盟との対決になるにせよ、日米からの切り離しによる韓国弱体化が最重要です。

その為には、日本憎しの感情を増長させ、気がついたら日米への帰還上能点を韓国人が踏み越えていると言う状況を完成させる必要があります。

私が韓国の反日激化を望む理由は、この一点です。



이 사이트는 반복 한국 측의 반일을 강화하는 것이다라고 써 왔습니다.

왜냐하면 강경 한 반일의 끝에는, 반미 의식이 기다리고 있고, 그 앞에는 미일에서 한국 분리가 보입니다.

한국과의 단독 대결이 될 경우에도, 차 한국 전쟁을 유도하는 경우에도, 한중 동맹과의 대결이 될 경우에도, 미일의 분리에 의한 한국 약화가 가장 중요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일본 증오의 감정을 증대시키고, 정신을 차려 보니 미일 귀환 불능 지점을 한국인이 밟고 있다고 상황을 완성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내가 한국의 반일 격화을 원하는 이유는이 점입니다.



日本政府と日本人は、意思を統一して、自分の意見と権利を主張するだけで、挑発せずとも韓国は激昂するでしょう。

それは国際社会に挑発行為と見られる行動であってはなりません。

例えるなら、英語に翻訳されれば問題無い文面だが、アジア的価値観では韓国側を激昂させる文面である必要があります。

かつて日本がナチスと手を組む局面に追い込まれたように、韓国人を中韓同盟に選択させる孤立無援の雰囲気を演出しなくてはなりません。

いずれにせよ、日本の外交は明治時代の際立った外交センスを取り戻し、微笑みながら真綿で韓国の首を絞め、敵対行為を引き出す必要があると思います。



일본 정부와 일본인 의사를 통일하고, 자신의 의견과 권리를 주장하는 것만으로 도발하지 않아도 한국은 격앙하는 것입니다.

그것은 국제 사회에 도발 행위라고 볼 수있다 행동이되어서는 안됩니다.

비유한다면, 영어로 번역되면 문제없는 문장이지만, 아시아 적 가치관으로는 한국 측을 격앙시키는 문장이어야합니다.

과거 일본이 나치와 손을 잡는 국면에 몰린 것처럼 한국인을 한중 동맹에 선택하는 고립 무원의 분위기를 연출하지 않으면 안됩니다.

어쨌든 일본의 외교는 메이지 시대의 뛰어난 외교 감각을 되찾고 웃으면 서 풀솜에서 한국의 목을 매어 적대 행위를 떠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本と韓国の問題  일본과 한국 / 日本人から見た韓国 일본인이 본 한국 / 中国は敵か味方か? 중국은 아군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