この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1862年、ボストン出身のロバート・グールド・ショー大佐という人物が、第54マサチューセッツ歩兵連隊の指揮官の座を拝命します。

彼は一度この提案を断っていますが、熟慮の末、54連隊の指揮官となります。

54連隊は、南北戦争において転戦を重ね、1863年サウスカロライナ州のチャールストンの南軍ワーグナー要塞攻略に挑みます。

激しい砲撃を受ける中、彼は「前進!第54連隊、前進せよ!」と叫び、先陣を切って突撃しま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잘못되었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1862 년 보스턴 출신의 로버트 굴드 쇼 대령이라는 인물이 제 54 매사추세츠 보병 연대의 지휘관 자리를 배명합니다.

그는 일단이 제안을 거절하지만 고민 끝에 54 연대의 지휘관입니다.

54 연대는 남북 전쟁에서 전전을 거듭해 1863 년 사우스 캐롤라이나 찰스턴의 남군 바그너 요새 공략에 도전합니다.

격렬한 포격을받는 가운데, 그는 "전진! 제 54 연대 전진하라!"를 외치며 앞장서 돌격합니다.



生き残りの軍曹の証言では、ロバート・グールド・ショー大佐は部隊の先頭を切り、胸に銃弾を受け即死します。

54連隊は、兵の半分を失い、ワーグナー要攻略に失敗し、南軍ジョンソン・ハーグッド司令官は、他の指揮官の遺体は北軍に返還しましたが、ロバート・グールド・ショー大佐の遺体のみを返還せず、54連隊の兵士達と共に埋葬します。

これは異例の処置であり、一種の見せしめでした。

何故なら、彼は白人将校でありながら、黒人のみで構成された54連隊の指揮官であったからです。

54連隊の奮闘は全国紙で報じられ、18万人を超える黒人兵士の志願の原因となりました。



생존의 상사의 증언으로는 로버트 굴드 쇼 대령은 부대의 선두를 끄고 가슴에 총탄을 받고 즉사합니다.

54 연대는 병력의 절반을 잃고 바그너 필요 공략에 실패하고 남군 존슨 하굿도 사령관은 다른 지휘관의 시신은 북군에 반환했지만, 로버트 굴드 쇼 대령의 시신 만 를 반환하지 않고 54 연대 군인들과 함께 묻혀합니다.

이것은 이례적인 조치이며 일종의 본보기였습니다.

왜냐하면 그는 백인 장교이면서 흑인만으로 구성된 54 연대의 지휘관 이었기 때문입니다.

54 연대의 투쟁은 전국 신문에 보도되어 18 만 명이 넘는 흑인 병사 지원자의 원인이되었습니다.



1944年10月24日、伝統あるアメリカ軍第34師団141連隊第1大隊、通称テキサス大隊が、ドイツ軍に包囲され、窮地に陥ります。

10月25日ルーズベルト大統領自身からの救出の直接命令が下り、第442連隊戦がテキサス大隊救出の為に出撃します。

442連隊は、ボージュの森で待ち伏せするドイツ軍精鋭と激しい戦闘を繰り広げ、10月30日に遂に救出に成功します。

テキサス大隊211名を救出するために、第442連隊の216人が戦死し、600人以上が手足を失う激しい戦闘でした。

作戦終了後、442連隊はダールキスト少将が連隊を訪問した際、K中隊に18名、I中隊には8名しかいないことに対し、『全員参加のはずだ』と叱責を受けます。



1944 년 10 월 24 일 전통있는 미군 제 34 사단 141 연대 제 1 대대, 통칭 텍사스 대대가 독일군에 포위되어 궁지에 빠지게됩니다.

10 월 25 일 루즈 벨트 대통령 자신의 구출을 직접 명령을 내리고 제 442 연대 전이 텍사스 대대 구출을 위해 출격합니다.

442 연대는 보주의 숲에서 매복하는 독일군 정예과 치열한 전투를 벌여 10 월 30 일에 마침내 구출에 성공합니다.

텍사스 대대 211 명을 구출하기 위해 제 442 연대 216 명이 전사하고 600 명 이상이 팔다리를 잃고 치열한 전투였습니다.

작전 종료 후 442 연대는 다루키스토 소장이 연대를 방문했을 때, K 중대에 18 명, I 중대는 8 명 밖에없는 것에 대해 "전원 참가의 것"이라고 질책을받습니다.



連隊長代理のミラー中佐が「目の前に並ぶ兵が全員であります。残りは戦死か入院です」と答え、ダールキスト少将は442連隊の犠牲の大きさに言葉を失いました。

この442連隊による救出作戦は、米軍の10大戦闘と呼ばれ、442連隊は総計で18,000近くの勲章や賞を受け、アメリカ合衆国軍事史上でもっとも多くの勲章を受けた部隊となります。

その後、442連隊は転戦し、ドイツ軍との戦闘の末にミュンヘンのダッハウ強制収容所の解放を行いますが、この事実は1990年代まで公表されませんでした。

その理由は、救出されたテキサス大隊のバーンズ少佐が、被害甚大ながらもテキサス大隊を救った442連隊少尉に放った言葉聞けば理解できます。

『なんだ、俺達を助けに来たのはジャップか!』



연대장 대리 미러 중령이 "눈앞에 늘어선 병사가 전원이 있습니다. 나머지는 전사 또는 입원입니다"라고 대답 다루키스토 소장은 442 연대의 희생의 크기에 말을 잃었습니다.

이 442 연대에 의한 구출 작전은 미군의 10 대 전투라고하며 442 연대는 수량으로 18,000 근처의 훈장과 상을받은 미국 군사 역사상 가장 많은 훈장을받은 부대입니다.

그 후, 442 연대는 전전 독일군과의 전투 끝에 뮌헨 다 하우 강제 수용소의 해방을 수행하지만이 사실은 1990 년대까지 공표되지 않았습니다.

그 이유는 구출 된 텍사스 대대 반즈 소령이 피해 심대하면서도 텍사스 대대를 구한 442 연대 소위에 날린 말 들으면 이해할 수 있습니다.

"뭐야, 우리들을 도와 온 것은 일본인인가! "



442連隊は、日本人強制収容所の収容者と日系アメリカ人で構成された日本人部隊でした。

1946年にトルーマン大統領は、『諸君は敵のみならず偏見とも戦い勝利した』と讃え、2010年にオバマ大統領は、442連隊戦闘団に、アメリカ合衆国において最高位の勲章である議会名誉黄金勲章を授与する法案に署名しています。

442連隊は、現在もアジア人部隊として存在し、ベトナム戦争・イラク戦争に参加し、442連隊の歴史はアメリカ陸軍の必修課程となっています。

太平洋戦争当時、アメリカにおいて日本人は白人住民から『ジャップを許すな』『ジャップおことわり』といった敵視を受けていますが、4442連隊のワシントンでのパレード後に、このような敵視が劇的に減ったと言われています。

442連隊を『ジャップ部隊』と蔑んだバーンズ少佐も、442連隊に謝罪し、感謝の意を述べています。



442 연대는 일본인 강제 수용소의 수용자와 일본계 미국인으로 구성된 일본인 부대였습니다.

1946 년 트루먼 대통령은 "여러분은 적을뿐만 아니라 편견과도 전투 승리했다"고 칭송 2010 년 오바마 대통령은 442 연대 전투단에, 미국에서 일류 훈장 인 의회 명예 훈장 수여 하는 법안에 서명했습니다.

442 연대는 현재도 아시아 인 부대로서 존재하고 베트남 전쟁 · 이라크 전쟁에 참가하여 442 연대의 역사는 미국 육군의 필수 과정이되고 있습니다.

태평양 전쟁 당시 미국에서 일본인은 백인 주민으로부터 "일본인을 용서 마라」 「일본인 거절"라고 적대시을 받고 있습니다 만, 4442 연대의 워싱턴에서 퍼레이드 후 이러한 적대가 극적으로 줄었다 고 알려져 있습니다.

442 연대를 "일본인 부대"라고 경멸했다 반즈 소령도 442 연대에 사과하고 감사의 뜻을 말합니다.



さて、ある青年が日本に向けて書いた言葉があります。紹介しましょう。

『日本人として恥じざるだけの精神と気迫とをもって、一死御奉公の堅い決心でございます。しっかりやります。命の続く限り忠誠を尽くす覚悟です。

一人の満州国軍人として、満州国のため、ひいては祖国日本のため、どのような一身の栄達も望むでしょう。滅私奉公、犬馬の忠を尽くす決意です。』

ある青年が、満州国・日本の為に、命を掛けて忠誠を尽くすという気持ちを込めた、熱意溢れる言葉です。

この青年は、後に韓国大統領となります。青年時代のパク・チョンヒ大統領です。



그런데, 한 청년이 일본으로 쓴 말이 있습니다. 소개합시다.

"일본인으로서 부끄럽지 않을만큼의 정신과 기백과를 가지고, 일사 어 봉공의 굳건한 결심하고 있습니다. 확실히하겠습니다. 생명의 계속되는 한 충성 각오입니다.

한 명의 만주 국군 사람으로서 만주국을 위해, 나아가 조국 일본을 위해 어떤 일신의 영달도 원하는 것입니다. 멸사봉공, 견마의 충성을 다할 결심입니다. "

한 청년이 만주국 일본을 위해 목숨을 걸고 충성을 다한다는 마음을 담은 열정 넘치는 말입니다.

이 청년은 후에 한국 대통령입니다. 청년 시절의 박정희 대통령입니다.



言うまでも無くパク・チョンヒ大統領は、韓国を大きく復興させた立役者であり、現在のパク・クネ大統領の父上です。

54連隊と442連隊とパク・チョンヒ大統領の青年時代、この共通点は当時この3者はいずれもマイノリティであり、人種の壁の弊害を受けていたと言う事でしょう。

54連隊は黒人解放と黒人の地位確立の為に命を捧げ、442連隊は『ジャップ』と蔑まれながらもアメリカ陸軍でずば抜けた戦績を残し、日本人の地位向上を確立しました。

では、パク・チョンヒ大統領はどうでしょうか?

彼は、日韓併合時代、高木正雄(後に岡本実)と名乗り、帝国陸軍士官学校卒業後、熱河省駐屯の満州国軍歩兵第八団の朝鮮人将校4人の1人として終戦を迎えています。



말할 것도없이 박정희 대통령은 한국을 크게 부흥시킨 주역이며 현재 박근혜 대통령의 아버지입니다.

54 연대와 442 연대와 박정희 대통령의 청년 시절이 공통점은 당시이 3들은 모두 소수이며, 인종의 벽의 폐해를 받고 있었다고 것입니다.

54 연대는 흑인 해방과 흑인의 지위 확립을 위해 목숨을 바친 442 연대는 "일본인"소리를 듣는하면서도 미국 육군에서 뛰어난 전적을 남긴 일본인의 지위 향상을 확립했습니다.

는 박정희 대통령은 어떨까요?

그는 한일 합방 시대 다카기 마사오 (후 오카모토 열매)와 자칭 제국 육군 사관학교 졸업 후 러허 성 주둔 만주 국군 보병 여덟째 단 조선인 장교 4 명 중 한 명으로 종전을 맞이하고 있습니다 합니다.



彼の言葉が残っています。大統領時代、日本の福田首相に話した言葉です。

『日本の朝鮮統治はそう悪かったと思わない。自分は非常に貧しい農村の子供で学校にも行けなかったのに、日本人が来て義務教育を受けさせない親は罰すると命令したので、親は仕方なしに大事な労働力だった自分を学校に行かせてくれた。

すると成績がよかったので、日本人の先生が師範学校に行けと勧めてくれた。さらに軍官学校を経て東京の陸軍士官学校に進学し、首席で卒業することができた。

卒業式では日本人を含めた卒業生を代表して答辞を読んだ。日本の教育は割りと公平だったと思うし、日本のやった政治も私は感情的に非難するつもりもない、むしろ私は評価している。』

パク・クネ大統領の父上とは思えない日本に理解ある発言です。



그의 말이 남아 있습니다. 대통령 시대 일본의 후쿠다 총리에게 한 말입니다.

"일본의 조선 통치는 그렇게 나빴다 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자신은 매우 가난한 농촌 아이들 학교도 가지 않았는데 일본인이 와서 의무 교육을 받게 않는 부모는 처벌라고 명령했기 때문에, 부모는 어쩔 수없이 소중한 노동력했던 내가 학교 에 보내 주었다.

그러면 성적이 좋았 기 때문에 일본인 선생님이 사범 학교에 가라고 조언 해 주었다. 또한 군관 학교를 거쳐 도쿄의 육군 사관학교에 진학하고 수석으로 졸업 할 수 있었다.

졸업식에서는 일본인을 비롯한 졸업생을 대표하여 답사를 읽었다. 일본의 교육은 비교적 공평하다고 생각하고 일본의 일 정치도 나는 감정적으로 비난 할 생각도 없다, 오히려 우리는 평가하고있다. "

박근혜 대통령의 아버지는 생각되지 않는다 일본에 이해있는 발언입니다.



パク・チョンヒ大統領は、韓国国内でも評価が大きく分かれる政治家でしょう。

ある人は『漢江の奇跡やセマウル運動で韓国を復興させた』と言い、ある人は『強権的な政治を行い、韓国の民主化を遅らせた』と言い、またある人は『日本に理解を示す親日派』と蔑みます。

賛否はあるものの、これだけ様々な呼ばれ方をすると言うのも、優秀さのひとつの証明でしょう。

無能な政治家ならば、記憶さえ残りませんから。

パク・チョンヒ大統領は、彼の言葉のように、日本人として士官学校に進み、首席で卒業、その後満州軍将校となります。



박정희 대통령은 국내에서도 평가가 크게 나뉜다 정치인 것입니다.

어떤 사람은 '한강의 기적과 새마을 운동으로 한국을 부흥시켰다 "고 말하고 어떤 사람은"강권 정치를하고, 한국의 민주화를 연기했다 "고 말하고, 또 어떤 사람은"일본에 이해 를 나타내는 친일파 "라고 폄하합니다.

찬반이 있지만, 이만큼 다양한 호칭을 말할 것도 우수성의 하나의 증거 이지요.

무능한 정치인이라면 기억조차 남아 있지 않기 때문에.

박정희 대통령은 그의 말처럼 일본인으로서 사관학교로 이동하여 수석으로 졸업 후 만주군 장교입니다.



韓国人は『日本人は韓国人を無理矢理戦場に連れて行った』というような発言をしますが、朝鮮半島出身の韓国人兵士は全て志願兵でした。

朝鮮半島内では、日本本土の日本人に対するような徴兵は行っていません。

おそらくパク・クネ大統領も、その事は父上から聞いている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

54連隊と442連隊とパク・チョンヒ大統領、この3者は、当時自分が属した母国に対して命を捧げる覚悟で戦場に赴き、結果を残しました。

しかし、韓国では『親日派』と呼ばれ、日本軍に参加した者は『民族的反逆者』と蔑まれています。



한국인은 「일본인은 한국인을 무리하게 전장에 데려 갔다 "라는 발언을하지만 한반도 출신의 한국인 군인은 모두 지원병이었습니다.

한반도에서 일본 본토의 일본인에 대한 같은 징병는 실시하지 않습니다.

아마 박근혜 대통령도 그 것은 아버지로부터 듣고있는 것은 아닐까요?

54 연대와 442 연대와 박정희 대통령이 3자는 당시 자신이 속한 모국에 목숨을 바칠 각오로 전장에 가서 결과를 떠났다.

그러나 한국에서는 "친일파"라고 일본군에 참가한 사람은 "민족적 반역자"라고 업신되어 있습니다.



アメリカのアフリカ系アメリカ人は、54連隊を『奴隷制度を作ったアメリカ人に協力した民族の反逆者』と呼ぶでしょうか?

日本人は、442連隊の日本人兵士に向かって、『祖国である日本を裏切った』と言うでしょうか?

おそらく日本でもアメリカでも、彼らは自分たちの地位向上の為に戦った功績を称えられる事はあっても、非難されることはないでしょう。

しかし、韓国では朝鮮出身の日本軍兵士は、『光復軍を取り締まった裏切り者』と呼ばれたり、『天皇に媚を売った恥知らず』と呼ばれます。

朝鮮戦争でも、日本軍出身の韓国将校が母国の為に奮戦しましたが、その後親日派として責任追及され、社会的に抹殺されました。



미국의 아프리카 계 미국인은 54 연대를 "노예 제도를 만든 미국인에 협력 한 민족 반역자 '라고 부르는 것일까 요?

일본인은 442 연대의 일본인 병사를 향해 "조국 인 일본을 배신했다"고 말할까요?

아마 일본에서도 미국에서도 그들은 자신들의 지위 향상을 위해 싸운 노력을 기울여되는 것은 있어도 비난받을 일은 없을 것입니다.

그러나 한국에서는 조선 출신 일본군 병사는 "광복군을 단속 한 배신자"라고하거나 "천황에게 아양을 팔았다 뻔뻔한 '라고합니다.

한국 전쟁에서 일본군 출신의 한국 장교가 모국을 위해 분전했지만 이후 친일파로 책임 추궁되고 사회적으로 말살되었습니다.



こういった現象は、韓国特有に感じるのは、私だけでしょうか?

今日は最後に、パク・チョンヒ大統領の言葉を書いて、記事を終えようと思います。

果たして、現在の韓国にパク・チョンヒ大統領の言葉の意味を理解できる韓国人は、残っているのでしょうか?

パク・クネ大統領は、父上の意図を理解しているのでしょうか?



이러한 현상은 한국 특유 느끼는 것은 나만일까요?

오늘은 마지막으로 박정희 대통령의 말을 쓰고, 기사를 마무리하려는 생각합니다.

과연 현재 한국에 박정희 대통령의 말의 의미를 이해할 수있는 한국인은 남아있는 것일까 요?

박근혜 대통령은 아버지의 의도를 이해하고있는 것일까 요?



『我が半万年の歴史は、一言で言って退嬰と粗雑と沈滞の連鎖史であった。

韓国社会は、姑息、怠惰、安逸、日和見主義に示される小児病的な封建社会の一つの縮図に過ぎない。

わが民族史を考察してみると情けないというほかない。

我々が真に一大民族の中興を期するなら、まずどんなことがあっても、この歴史を改新しなければならない。このあらゆる悪の倉庫のようなわが歴史は、むしろ燃やして然るべきである』



"우리 반만년의 역사는 한마디로 退嬰과 조잡과 침체의 연쇄 역사였다.

한국 사회는 고식적, 게으름, 안일, 기회주의에 나타나는 소아 병적 인 봉건 사회의 하나의 소우주에 불과하다.

우리 민족사를 고찰 해 보면 한심라고 할 수 밖에 없다.

우리가 진정 일대 민족의 중흥을 기한다면, 우선 어떤 일이 있어도이 역사를 혁신해야한다. 이 모든 악의 창고와 같은 우리 역사는 오히려 점화 마땅하다 "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本と韓国の問題  일본과 한국 / 日本人から見た韓国 일본인이 본 한국 / 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tumbl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