このサイトは日本と韓国を中心にアジア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父と母が結婚する前の写真を見た事があります。

どこかわからない港のようなところで、父がジャケットを片手で肩に掛け、ポーズを作り、母が横に立っていました。

父の世代のアイドル的存在と言えば、石原裕次郎とか赤木圭一郎とかでしょうか?リアルタイムの活躍は知りません。

ただ昭和中期のそういった男らしさに憧れてるような空気は写真の中にありました。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아버지와 어머니가 결혼하기 전에 사진을 본 적이 있습니다.

어딘지 모를 항구 같은 곳에서 아버지가 재킷을 손으로 어깨에 걸고 포즈를 만들어 어머니가 옆에 서있었습니다.

아버지 세대의 아이돌적인 존재라고 말하면, 이시하라 유지 라든지 아카기 케이치로 라든지 있을까요? 실시간 활약은 몰라요.

단지 쇼와 중기의 그런 남성을 동경하고 같은 공기는 사진 속에있었습니다.



昭和中期の父の世代は、高度成長期をリアルに体験しています。

当時は『会社の業績が3年で倍になる』と言われていた時代ですから、現代からは想像も付きません。

テレビに洗濯機に冷蔵庫、腕まくりして残業し、夢のマイホームとマイカーを目指した時代です。

頑張れば報われると信じて、日本を若者が引っ張った時代ですね。

ある意味、とてもわかりやすい時代でもあったのかもしれません。



쇼와 중기의 아버지 세대는 고도 성장기를 리얼하게 체험하고 있습니다.

당시는 "회사의 실적이 3 년에서 배가된다"라고했던 시대이기 때문에 현대에서는 상상도 붙지 않습니다.

TV에 세탁기 냉장고, 팔을하고 잔업 꿈의 마이 홈과 자가용을 목표로 한 시대입니다.

열심히하면 보상 믿고, 일본 젊은이들이 당겼다 시대 네요.

어떤 의미에서 매우 알기 쉬운 시대에도 있었을지도 모릅니다.



韓国や韓国人を見ていると、『とてもわかりやすい』と感じる時があります。

男は男らしく、女は女らしくあろうとしているように見えますし、ファッションや行動にも現れていると思います。

ソウルなどの都心では東京と変わらない風景もありますし、道幅も広く、車も多い。

メルセデスやBMWに憧れ、ブランド品を買える者はブランドを、買えない者はフェイクを誇らしげに持っています。

狭い賃貸に住んでいるのに、3ナンバークラスの車を持っているのを見ると、私の先輩世代のバブル時代を思い出します。



한국과 한국인을 보면 "매우 알기 쉽다"고 느낄 때가 있습니다.

남자는 남자 답게 여자는 여자 답게 있기 위하여려고하고있는 것 같습니다 있으며, 패션과 행동에도 나타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서울 등 도심에서는 도쿄와 변함없는 풍경도 있고, 도로 폭 넓고 차량도 많다.

메르세데스와 BMW를 동경 명품을 살 수있는 사람은 브랜드를 살 수없는 사람은 가짜를 자랑스럽게 가지고 있습니다.

좁은 임대에 살고 있는데, 3 넘버 클래스의 자동차를 가지고있는 것을 보면, 내 선배 세대의 버블 시대를 기억합니다.



当時の日本でも、女性は体の線を強調したボディコンを着て、男性はローンで外車を買い、『BMWは六本木のカローラ』と言われていました。

当時、田町から海岸通りの倉庫にバイトしていた撮影スタジオがあり、徹夜で働いた朝とぼとぼと歩いて駅に向かうと、ディスコ帰りのそういう人たちによく会いました。

そういった目で見ると、韓国にとって数年前までは日本のバブル期と同じだったのかもしれません。

男性は豊かさと上昇を求め、女性も豊かさと美しさを競う時代で、世代の多くが共通する価値観で動く時代ですね。

数年前の『韓国はついに日本を越えた』と言っていた頃の韓国を見ると、当時の日本を見ているような気がしました。



당시 일본에서도 여성은 몸의 라인을 강조했다 바디를 입고, 남성은 대출 외제 차를 사고, "BMW는 롯폰기의 코롤라"라고했습니다.

당시 타 마치에서 해안가 창고 바이트했다 촬영 스튜디오가 밤새 일하고 아침 터벅 터벅 걸어 역으로 가면 디스코 돌아온 그런 사람들에게 자주 만났습니다.

그런 눈으로 보면 한국에 몇 년 전까지는 일본의 버블 기와 같은 이었는지도 모릅니다.

남성은 풍요 로움과 상승을 구하고, 여성도 풍요 로움과 아름다움을 경쟁 시대에서 세대의 대부분이 공통적 가치관으로 움직이는 시대 네요.

몇 년 전 "한국은 마침내 일본을 넘어 섰다"고 말했다 시절의 한국을 보면, 당시의 일본을보고있는 것 같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韓国は男らしさ女らしさを、日本より重視する時代の中にまだいるように思います。

知り合いの韓国女性も整形している方がいるのですが、私個人は悪い事とは思いません。

韓国に生まれ、受験と言う過酷な競争でふるい落とされた女性にすれば、美貌と言う価値判断を資産価値と考えるなら、整形で資産価値を高めると言う選択もありなのでしょう。

女性は豊かな男性を求め、男性は日本の男性よりも更に過酷に記念日のプレゼントに追われ、女性のバッグを持ち、姫に従う下僕のように付き従います。

豊かな男性は、財閥に勤めまるで両班のような意識を持ち、より美しい女性を求めます。



한국은 남성 여성 스러움을 일본보다 중시하는 시대에 아직도있는 것 같습니다.

아는 한국 여성도 정형하고있는 것이 있습니다 만, 나 개인은 나쁜 것으로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한국에서 태어나 수험라고 가혹한 경쟁에서지는 여성에하면 미모라고 가치 판단을 자산 가치로 생각한다면 성형 자산 가치를 높일라고 선택도 같은 것입니다.

여성은 풍부한 남성을 구하고, 남성은 일본의 남성보다 더 가혹하게 기념일 선물에 쫓겨 여성의 가방을 가지고 공주를 따르는 하인처럼 따릅니다.

풍부한 남성은 재벌에 근무 마치 양반 같은 의식을 갖고 더 아름다운 여성을 구합니다.



日本のバブル期の終焉を傍から見ていた者としては、それで彼らが10年後幸せになれるのかは、はなはだ疑問ですが・・。

ここにきて韓国も高度成長が終わり、3%の目標も難しい時代になってきています。

ほころび・・とも言えるのだと思いますが、それは街を見ても同じです。

道路は幅が広く立派でもアスファルトは薄くてうねり、歩道のブロックはガタガタで、看板はけばけばしく、路上駐車もひどい。

戦後、資金投資を主要産業に絞り、内需より輸出に軸足を置き、国内インフラを軽視した結果かもしれません。



일본의 버블 기의 종언을 옆에서보고 있던 사람 으로서는, 그래서 그들이 10 년 후 행복해질 것인가는 매우 의문이지만 ··.

지금에 와서 한국도 고도 성장이 끝나고 3 %의 목표도 어려운 시대가오고 있습니다.

피기 ..이라고도 말할 수있는 것이라고 생각 합니다만, 그것은 도시를 봐도 마찬가지입니다.

도로는 폭이 넓고 훌륭해도 아스팔트는 얇고 파도, 보도 블록 덜컹에서 간판은 けばけばしく, 노상 주차도 심하다.

전후 자금 투자를 주요 산업에 조리개 내수보다 수출에 축을두고 국내 인프라를 경시 한 결과지도 모릅니다.



日本はバブル期に『失われた20年』と呼ばれ、世代が同じ価値観を追い求める時代から、個人志向の強い傾向にシフトしました。

閉塞間に襲われ、自信を失った期間に日本を追い越して行ったのは、中国だけでした。かろうじて日本は踏みとどまりました。

韓国の背中を追うアジアの国も出てきました。インドネシアなどは人口と資源を武器に猛追するでしょう。

韓国人は誇り高い民族です。日本が中国に抜かれても踏みとどまったように、誇りを持って踏みとどまれるようでしょうか。

それとも韓国から毎年2万人がアメリカに逃げ出す動きは加速するのでしょうか。韓国人の誇り高い愛国心の正念場といえるでしょう。



일본은 거품 경제시기에 '잃어버린 20 년'이라고 불리는 세대가 같은 가치를 추구하는 시대에서 개인 지향이 강한 경향으로 이동했습니다.

폐색 사이에 습격 당해 자신감을 잃었다 기간에 일본을 추월 해 간 것은 중국뿐이었습니다. 간신히 일본은 남아서했습니다.

한국의 뒤를 쫓는 아시아 국가도 나오고 왔습니다. 인도네시아 등은 인구와 자원을 무기로 맹추격하는 것입니다.

한국인은 자랑스러운 민족입니다. 일본이 중국에 밀려도 참았다 있도록 자부심을 견딜 수 있을까요?

아니면 한국에서 매년 2 만명이 미국에 도망 움직임은 가속화시킬까요? 한국인의 긍지 높은 애국심의 고비라고 할 수 있습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劣等感と優越感 열등감과 우월감 / 韓国高校生からのメール 한국 고등학생의 편지 / 韓国は世界に謝罪するべきか? 한국은 세계에 사과해야 하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