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韓国の外交の基本方針は、バランス外交です。悪い言い方をするならコウモリ外交とも言えます。

バランスとは、中国とアメリカの間でバランスを取ると言うことです。

これはアメリカか中国、どちらかを選択する利益よりも、中間に立つ事で双方から利益を引き出し、利益を最大化するという考えから来ています。

韓国人らしい考え方ですが、これが韓国の最大の誤算と言えるでしょう。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한국 외교의 기본 방침은 균형 외교입니다. 나쁜 말을한다면 박쥐 외교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균형은 중국과 미국 사이에서 균형을 말하는 것입니다.

이것은 미국 또는 중국 중 하나를 선택하는 이익보다 중간에 서게에서 쌍방으로부터 이익을 떠나고 이익을 극대화한다는 생각에서 비롯됩니다.

한국인 다운 생각이지만, 이것이 한국의 가장 큰 오산이라고 말할 수 있겠지요.



中間に立って利益を最大化させる・・と言う考え方が間違っているとは思いません。

その前提条件の査定に、韓国人の欠点が大きく影響しています。

韓国人の特徴はいくつかあり、ここでも書いてきました。

韓国人の特徴は、感情を抑制できない・自己評価が甘い・内部で常に覇権争いがありまとまらない事です。これは100年前と変わりありません。

この韓国人に多い特徴が、韓国の判断の目を濁らせています。



중간에 서 이익을 극대화시키는 ..라고 생각이 잘못됐다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그 전제 조건의 사정에 한국인의 단점이 크게 영향을주고 있습니다.

한국인의 특징은 여러 가지가 여기에도 써 왔습니다.

한국인의 특징은 감정을 억제 할 수없는 · 자체 평가가 달콤한 · 내부에서 항상 패권 다툼이 정리되지 않는 것입니다. 이것은 100 년 전과 변함이 없습니다.

이 한국인에 많은 특징이 한국의 판단의 눈을 흐리게합니다.



アメリカと中国が互いに争い、韓国の手を引っ張り合ってこそ、バランス外交は成り立ちます。

アメリカと中国を男性に例えるなら、韓国はよほどの美人・・・つまり魅力に溢れた国ではなくてはなりません。

韓国人は『アメリカは絶対に韓国を手放さない』と考えています。

つまり韓国人自身は『韓国が魅力に溢れた美人』と考えており、『こんなに魅力のある国を手放すはずが無い』と考えている証拠です。

韓国は中国に対する橋頭堡であり、韓国が何をして何を言っても手を放すはずが無いというのが、その根拠です。



미국과 중국이 서로 다툼 한국의 손을 당겨 서로 이야말로 균형 외교는 이루어집니다.

미국과 중국을 남성에 비유한다면 한국은 상당한 미인 ... 즉 매력이 넘치는 나라가 아니고는 안됩니다.

한국인은 "미국은 절대로 한국을 놓지 않는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즉 한국인 자신은 "한국이 매력 넘치는 미인 '라고 생각하고,"이렇게 매력있는 나라 가자 리가 없다 "고 생각하고있는 증거입니다.

한국은 중국에 대한 교두보이며, 한국이 무엇을하고 무엇을해도 가자 리 없다는 게 그 근거입니다.



韓国は民主国家としてはかなり左派が強く、年齢が下がるにつれ、学歴が高いにつれ左派指向です。

以前紹介した韓国人との議論のように、反日であると同時に反米の傾向が顕著です。

これには左派組合が牛耳っている教育界の影響もあるでしょう。また国内報道へのバランスが強く、国外からの評価に鈍感と言う事もあるでしょう。

韓国でも日本と同じように米軍の事故で市民が死んだ事がありましたが、それを期に一気に反米に傾き、指揮権の返還・米軍撤退を求めた時期がありました。

アメリカはそれを了承し、『わかった。撤退し指揮権も返す』と言うのですが、それを聞いた韓国は慌てるように『いや、やっぱりいて欲しい』と意見を変えます。



한국은 민주 국가로서는 상당히 좌파가 강하고 나이가 내려갈수록 학력이 높을수록 좌파 성향입니다.

이전 소개 한 한국인과의 논의 처럼 반일이자 반미 경향이 현저합니다.

여기에는 좌파 노조가 좌지우지하는 교육계의 영향도있을 것입니다. 또한 국내 보도에 균형이 강하고, 국외에서의 평가에 둔감이라고 할 수도있을 것입니다.

한국에서도 일본처럼 미군의 사고로 시민이 죽은 일이있었습니다 만, 그것을 계기로 단번에 반미에 기대고 지휘권 반환 · 미군 철수를 요구했던시기가있었습니다.

미국은 그것을 인정하고 "알았다. 철수 지휘권도 반환 "고 말하는데, 그 말을들은 한국은 당황처럼"아니, 역시 있었으면 "고 의견을 바꿉니다.



このトラブルの原因は韓国の甘えです。『韓国がなにしても手放すはずが無い』と思い、アメリカが『何でもするから許してくれ』と言うと韓国が思っていたのは明白です。

本来ならその時に全てを悟り、外交方針を改めるべきでしたが、韓国は当時の甘えを現在も捨てられずにいます。

サードミサイルの配備を拒否しても、中国とFTAを結び投資銀行に参加しても、アメリカが韓国を捨てるはずが無いと思っています。

これはまさしく自己評価の甘さで、普通の女性が自分を絶世の美女と思い込んでいるのに近いと言っても、間違いではないでしょう。

アメリカの意向や、東アジアの緊迫しつつある状況を無視して、中国の歓心を買えたかといえば、それも誤りです。



이 문제의 원인은 한국의 응석입니다. "한국이 뭐도 가자 리 없다"고 생각 미국이 "무엇이든하기 때문에 용서 해줘"라고하면 한국이 생각했던 것은 분명합니다.

본래라면 그 때 모든 것을 깨닫고 외교 정책을 수정해야했지만, 한국은 당시의 응석을 지금도 버리지 못하고 있습니다.

제 미사일의 배치를 거부하더라도 중국과 FTA를 맺고 투자 은행에 참가해도 미국이 한국을 버릴 리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이것은 바로 자체 평가의 달콤함으로 일반 여성이 자신을 절세의 미녀라고 믿고 있는데 가깝다고 말해도 틀리지 않을 것이다.

미국의 의향과 동아시아의 긴박하고있는 상황을 무시하고 중국의 환심을 살 수 있는가하면, 그것도 잘못된 것입니다.



中国に『一緒に日本を批判しよう』と言われ、尻尾を振って賛同し、反日政策を加速させましたが、一緒に戦うはずの中国は韓国を支援しませんでした。

中国は日本と首脳会談を重ね、韓国はパク・クネ大統領の任期の半分を終えてもまだ首脳会談は実現していません。今年中は無理でしょう。

中国と韓国の関係を見ると、中国は韓国をおだてて、地雷原に韓国を先に走らせて様子を見たといえるでしょう。

韓国が日本との関係悪化で損失を出した反面、中国は韓国を躍らせて、さらにその対比で日中関係を改善したと言えます。

韓国は実利を追っていたはすが、実利もプライドも得られませんでした。



중국 "함께 일본을 비판하자"고 말해 꼬리를 흔들어 동참 반일 정책을 가속화했지만 함께 싸울 것 중국은 한국을 지원하지 않았습니다.

중국은 일본과 정상 회담을 거듭해 한국은 박근혜 대통령의 임기의 절반을 마치고도 여전히 정상 회담은 실현하지 않습니다. 올해는 무리 겠지요.

중국과 한국의 관계를 보면 중국은 한국을 치켜 세워 지뢰밭에 한국을 먼저 달리게 모습을 보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한국이 일본과의 관계 악화로 손실을 낸 반면, 중국은 한국을 뛰게하고 또한 그 대비 중일 관계를 개선했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한국은 실리를 쫓던 로터스 만, 실리도 자존심도 얻을 수 없습니다.



韓国の大統領が賢明であれば、日韓の問題は先送りし、日米韓の三角同盟を強化すべきですが、それは国内事情が許してくれません。

共産党の管理を受ける中国の反日と違い、あくまで感情論である韓国の反日は、時期を見て抑えると言う事ができません。

民主化後の教育界の左傾化・戦後の既得権益層に対する反発・父親の名誉回復にこだわる大統領・痛みの伴う決断を受け入れない国民とポピュリズムの韓国政界。

過去に安易に反日を利用過ぎた為に、固く固定化し、方針転換すれば政権維持も危うい。

残り2年半の任期中も、日韓関係は改善しないでしょう。日本と韓国の両国民がそれを支持しません。



한국의 대통령이 현명하다면 한일 문제는 미루고 한미일 삼각 동맹을 강화해야하지만, 그것은 국내 사정이 인정되지 않습니다.

공산당의 관리를받는 중국의 반일과 달리 어디 까지나 감정론 인 한국의 반일은시기를보고 억제한다고 말할 수 없습니다.

민주화 이후 교육계의 좌경화 · 전후의 기득권 계층에 대한 반발 아버지의 명예 회복에 집착 대통령 · 고통스러운 결정을 받아들이지 않는 국민과 포퓰리즘 한국 정치권.

과거에 안이하게 반일을 이용 지났다 위해 엄격하게 고정화하고 정책 전환하면 정권 유지도 위험.

나머지 2 년반의 임기 동안 한일 관계는 개선되지 않을 것입니다. 일본과 한국 양국 국민이 그것을지지 않습니다.



自国に対する高い自己評価が招いた結果ですが、韓国の不幸はまだ終わらないでしょう。

中国の経済は破綻しつつあり、韓国は輸出の30%を中国に頼っています。影響を最も受けるのは韓国でしょう。

またアメリカの利上げも近いはずですし、日本への輸出も減り続け、欧米ファンドとの法廷闘争も多発しています。

米軍の大幅な予算縮小を受け、太平洋地域の米軍はかなり縮小し、安倍政権はそれに備えて安保法制を急いでいます。

安保をアメリカに頼る韓国ですが、在韓米軍の縮小・部分撤退に耐え切れるとは思えません。



자국에 대한 높은 자체 평가가 초래 한 결과입니다 만, 한국의 불행은 아직 끝나지 않을 것입니다.

중국의 경제는 파탄되고 있으며, 한국은 수출의 30 %를 중국에 의존하고 있습니다. 영향을 가장받는 것은 한국 것입니다.

또한 미국의 금리 인상도 가까운 것이고, 일본 수출도 계속 줄어들 구미 펀드의 법정 투쟁도 다발하고 있습니다.

미군의 대폭적인 예산 축소를 받아 태평양 지역의 미군은 상당히 축소하고 아베 정권은 이에 대비해 안보 법제을 서두르고 있습니다.

안보를 미국에 의존 한국이지만 주한 미군의 축소 · 부분 철수에 과연 견딜 수 있다고는 생각되지 않습니다.



有事の指揮権を返還され、在韓米軍の縮小となれば、韓国は北朝鮮の圧迫に耐え切れません。

イ・ミョンバク大統領、パク・クネ大統領のセヌリ党政権の10年は、内政の失敗続きで高い評価を得ていません。

セヌリ党の支持者は多くは高齢者ですが、左傾教育により若者の多くは野党を支持するでしょう。既得権益層である高齢者に対する反発もあります。

左派政権が再び執政する事になれば、今以上に反日は激しくなり、韓国を離れようとする米軍も批判されるでしょう。

ここまで来ると逆恨みなのですが、韓国に正当性があると感じる彼らにとって『アメリカは韓国を捨てた』と感じれば、その恨みの反動として中国側に傾くでしょう。



유사 지휘권을 반환 된 주한 미군의 축소되면, 한국은 북한의 압박을 견디지 없습니다.

이명박 대통령, 박근혜 대통령의 새누리 당 정권의 10 년은 내정의 실패의 연속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지 않습니다.

새누리 당 지지자는 많은 노인이지만, 좌경 교육을 통해 청소년의 대부분은 야당을지지하는 것입니다. 기득권 층인 고령자에 대한 반발도 있습니다.

좌파 정권이 다시 집권하게되면, 당신은 지금 이상으로 반일은 치열 해지면서 한국을 떠나려는 미군도 비판하는 것입니다.

여기까지 오면 앙심인데 한국에 정당성이 있다고 생각 그들에게 "미국은 한국을 버리고"고 느끼면 그 원한의 반동으로 중국 측에 기우는 것입니다.



韓国の与党支持者を軽度の共産主義者、野党支持者を重度の共産主義者と繰り返し書いてきましたが、パク・クネ政権が終われば、その傾向は加速するでしょう。

低成長に差し掛かった時期を執政したセヌリ党は批判され、野党政権となれば、韓国が赤化する・・共産化する条件はほぼ揃うものと思います。

韓国のバランス外交は『国益の最大化』ですが、韓国は実利にこだわるあまり大きな点を見逃しています。

日本もアメリカも自由主義国で、理想的な国かと言えばそれは違います。ただし、可能不可能は別として理想に近づこうとはしています。

理念も無く、目先の実利だけを追い、米中からの信頼も得られず、残ったのは左傾化した国民と、それを待ち望んで誘導していた北朝鮮と言う構図になると思います。



한국의 여당 지지자 가벼운 공산주의자 야당 지지자 심한 공산주의자들과 반복 써 왔지만, 박근혜 정권이 끝나면 그 경향은 가속화 될 것입니다.

저성장에 접어 든시기를 집권 새누리 당은 비판 야당 정권이되면 한국이 적화 든다 공산화 조건은 거의 갖추어져 것으로 생각합니다.

한국의 균형 외교는 '국익의 극대화'이지만, 한국은 실리에 집착 너무 큰 점을 간과하고 있습니다.

일본도 미국도 자유 국가에서 이상적인 국가라고 말하면 그것은 다릅니다. 그러나 가능 불가능을 제외하고 이상에 가까워 지려고은하고 있습니다.

이념도없고, 눈앞의 실리만을 쫓아 미중로부터의 신뢰도 얻지 못하고 남은 것은 좌경화 국민과 그것을 기다리고 유도하고 북한 말 구도가 될 것으로 생각합니다.



この予想は、多くの人も予想していると思います。しかし韓国には見えていません。

この期に及んで中国と共に日本の防衛力強化に反対し続け、若者の多くは日本を軍事的脅威と見ています。

太平洋進出を望む中国にとって、韓国のアメリカからの離反は待ち望むものになるでしょう。

50年をかけた中国と北朝鮮による『教育とマスコミによって韓国を共産化させられるか』という壮大な社会実験を我々は眼にしていると言えます。

それを思えば日本人はどう行動すべきか、国会の前で太鼓を叩く若者はどんな役割があるのか、その全てが理解できるものと思います。



이 예상은 많은 사람들이 예상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한국에는 보이지 않습니다.

이기에 이르러 중국과 함께 일본의 방위력 강화에 반대 계속 많은 젊은이는 일본을 군사적 위협으로보고 있습니다.

태평양 진출을 원하는 중국 으로서는 한국의 미국에서 이반은 기다리는 일이 될 것입니다.

50 년에 걸쳐 중국과 북한의 「교육과 언론을 통해 한국을 공산화시킬 수 있을지 "라는 장엄한 사회 실험을 우리는 눈에 있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그것을 생각하면 일본인은 어떻게 행동 해야할지 국회 앞에서 북을 두드리는 젊은이는 무슨 역할이 있는지, 그 모두가 이해할 수있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第2次朝鮮戦争は起きるでしょうか?  제 2 차 한국 전쟁은 일어날까요? / 討論してみよう 토론 해 보자 / 中国は敵か味方か? 중국은 아군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