このサイトは日本と韓国を中心にアジア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先日、ブログで野球の日韓戦を東京ドームに見に来た韓国女性のブログの内容を紹介しました。もちろん韓国語で書かれていました。

内容は『韓国が勝ち、敗戦のショックを受けた日本人がおかしくてたまらず笑いが止まらない。マウンドに韓国国旗を立てて欲しかった』と言うものでした。

それを読んだ日本人から『スポーツマンシップは無いのか』という内容のコメントも頂きました。

今日は、韓国人の心理について考えてみたいと思いま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얼마 전 블로그에서 야구 한일전을 도쿄 돔에 보러 온 한국 여성의 블로그 내용을 소개했습니다. 물론 한국어로 쓰여져있었습니다.

내용은 "한국이 이기고 패배의 충격을받은 일본인가 이상 참지 못하고 웃음이 멈추지 않는다. 마운드에 한국 국기를 세워 좋았다 "라는 것이 었습니다.

그것을 읽은 일본인에서 "스포츠맨십은 없는가"라는 내용의 댓글도 받았습니다.

오늘은 한국인의 심리에 대해 생각해보고자합니다.



『スポーツマンシップは無いのか』と言われれば、もちろん韓国人は『ある』と言うと思います。

ただし韓国にとってのスポーツマンシップは、韓国国内のみのものと思います。韓国人は否定するでしょう。

何故、韓国人のスポーツマンシップは、海外でスポーツマンシップと思われないのか。答えは明確と思います。

韓国人にとって、スポーツマンシップより無意識に優先する上位概念があるからだと思います。

それは愛国心です。愛国心はどこの国にもあるものですが、ここで言う愛国心は韓国独特のものです。



"스포츠맨은 없는가"라고 말하면, 물론 한국인은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우리에게 스포츠맨은 국내 만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한국인은 부정 할 것이다.

왜 한국인의 스포츠맨은 해외에서 스포츠맨 생각됩니다 아닌가. 대답은 분명 있다고 생각합니다.

한국인에게 스포츠맨십보다 무의식적으로 선호하는 상위 개념이 있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그것은 애국심입니다. 애국심은 어느 나라에도있는 것이지만, 여기서 말하는 애국심은 한국 특유의 것입니다.



スケートのソチオリンピックや、WBCの野球、サッカーの日韓戦を見ると、それがよくわかります。

スポーツマンシップがあっても、上位概念としての愛国心があるので、当然愛国心が優先されます。

彼ら韓国人の愛国心は、『韓国人がこうあって欲しい韓国に対しての愛国心』です。

この韓国独特の愛国心の基本構造は『ウリとナム』です。私たちとそれ以外という概念です。

彼らにとって韓国が最上位・無条件の絶対善です。この価値観はどんな事をしても覆る事は無く、これを捨てれば韓国人は韓国人で無くなってしまいます。



스케이트의 2014 년 동계 올림픽과 WBC 야구, 축구 한일전을 보면 그것이 잘 압니다.

스포츠맨이 있어도 상위 개념으로서의 애국심이 있기 때문에, 당연히 애국심이 우선됩니다.

그들은 한국인의 애국심은 "한국인이 이렇게 있고 싶어 한국에 대한 애국심 '입니다.

이 한국 특유의 애국심의 기본 구조는 "우리와 남"입니다. 우리와 다른 개념입니다.

그들에게 한국이 최상위 · 무조건적인 절대 선입니다. 이 가치관은 어떤 일을하고도 뒤집히는 일은없고이를 버리면 한국인은 한국인에서 없어져 버립니다.



『韓国は最強・最善』であるべきであり、その前にある障害は全て悪です。

ロシアのスケート選手、サッカーのイタリア代表、野球の日本代表。これらは全て悪です。

理由は『ウリではないから』。大切なのは韓国が勝つことであり、韓国人の優秀さを劣った外国人に見せ付ける事です。

『ウリが勝つことが当然』であり、もし韓国が負ければ、それはなんらかの不正が行われた事の証明です。

なぜなら、優秀な韓国人が負ける事などありえず、きっと海外勢の汚い不正のはず・・彼らはそう考えます。



"한국은 최강 최선"이어야하며, 그 앞에있는 장애는 모든 악입니다.

러시아 스케이트 선수, 축구 이탈리아 대표팀 야구의 일본 대표. 이들은 모두 악입니다.

이유는 "우리는 없으니까." 중요한 것은 한국이 이길 것이며, 한국인의 우수성을 열등한 외국인에 과시 것입니다.

"우리가 이길 수 당연 '이며, 만약 한국이지면 그것은 어떤 부정이 행해진 것을 증명합니다.

왜냐하면, 우수한 한국인이지는 것 같은 있을수 없으며 반드시 해외 세의 더러운 비리 것 .. 그들은 그렇게 생각합니다.



実際に韓国人が負ければ、韓国人に勝った選手には韓国人からの誹謗中傷が待っています。

ロシアのスケート選手も、日本の浅田選手も、日本のイチロー選手もその事をよく知っているはずと思います。

韓国が勝てば、その勝利を当然として、勝利を誇り、他国を貶めます。

韓国人にとってそれは失礼な事に当たりません。理由は『それは優れたウリから、劣ったナムに対しての行為』だからです。

サッカーで日本人に対して『大地震おめでとう』と言っても、同じアジア人の日本人に対して猿真似をして侮辱しても、彼らにとってそれは当然なのです。



실제로 한국인이지면 한국인이긴 선수는 한국인에서의 비방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러시아 스케이트 선수도 일본의 아사다 선수도 일본의 이치로 선수도 그 일을 잘 알고있을 것입니다.

한국이 이기면, 그 승리를 당연시하고 승리를 자랑 타국을 폄하합니다.

한국인에게 그것은 무례에 해당하지 않습니다. 이유는 "그것은 뛰어난 장점에서 열등한 남에 대한 행위"이기 때문입니다.

축구에서 일본인에 대해 "대지진 축하 '라고해도 같은 아시아 인의 일본인에 猿真似을 모욕해도 그들에게 그것은 당연한 일입니다.



何故なら優秀で絶対善である韓国が、絶対悪で未開なナムである日本人に投げつける行為だからです。

それが韓国人の愛国心であり、当然なのです。優秀なウリは、負けたナムを踏みつける事で優秀さを誇示できると彼らが考えているからです。

しかし、その逆は絶対に許されません。

日本が勝った試合で、日本選手が韓国のマウンドに日本国旗を立てるなど言う事は、韓国人は絶対に容認しないでしょう。

自分たちがしても相手にされたらどう思うかと言う想像力は、韓国人にはありません。



왜냐하면 우수 절대 선 (善) 인 한국이 절대 악으로 미개한 남 인 일본인에 던지는 행위이기 때문입니다.

그것은 한국인의 애국심이고 당연히입니다. 우수한 우리는지는 남 춤추는 것 우수성을 과시 할 때 그들이 생각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그 반대는 절대 허용되지 않습니다.

일본이이긴 경기에서 일본 선수가 한국의 마운드에 일본 국기를 세우는 등 말하는 것은 한국인은 절대로 용납하지 않을 것입니다.

자신들이하고도 상대되면 어떻게 생각하는지 말 상상력은 한국인에게는 없습니다.



同じ事をやり返されれば、それは未開なナムが、優秀なウリに反抗したと言う事になります。

もちろん、このナムは日本だけでなく、ロシアでも中国でもアメリカでも同じです。

ただ日本に対しては強く現れるとは言えます。

韓国人であるウリに対して、劣っているナムは負けるべきであり、勝てばそれは不正。

ウリはナムの誇りを踏みにじっても当然であり、逆は絶対あってはならない。



동일한 일을되면, 그것은 미개한 남이 우수한 장점으로 반항했다고 말하는 것입니다.

물론이 남 일본뿐만 아니라 러시아에서도 중국에서도 미국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다만 일본에 대해서는 강하게 나타난다 고 말할 수 있습니다.

한국인 인 우리에게 열등 남은지는해야하며, 이기면 그것은 부정.

우리는 남의 자존심을 짓밟아도 당연히이고, 반대는 절대 있어서는 안된다.



これが韓国のスポーツマンシップであり、愛国心と思います。

その構造は韓国の外交方針そのものです。

絶対悪であり劣っている日本人が韓国人を慰安婦にしたり、侮辱する事は構造を破壊しようとする行為と感じ、だからこそ怒る。

決して慰安婦や敗者を気遣っているのではなく、ウリに逆らうナムに対しての怒りが本質です。

ベトナムの慰安婦や、朝鮮戦争の韓国人慰安婦は、縮小拡大するウリとナム構造では、間違いなくナムであり、彼らも抵抗する事は許されません。

そういった意味では、ウリに留まる為には韓国にとどまる必要があり、韓国は彼らにとっては地上の楽園なのでしょう。



이것이 한국의 스포츠맨이며, 애국심 생각합니다.

그 구조는 한국의 외교 정책 자체입니다.

절대악이며 열등 일본인이 한국인을 위안부로하거나 모욕하는 것은 구조를 파괴하려는 행위와 느낌, 그래서 화를 낸다.

결코 위안부 나 패자를 걱정하는 것이 아니라, 우리를 반대 남에 대한 분노가 본질이다.

베트남 위안부 나 한국 전쟁의 한국인 위안부는 축소 확대 우리와 남 구조는 확실히 남이며, 그들도 저항하는 것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우리에 머무는 위해 한국에 체재 할 필요가 있고, 한국은 그들에게는 지상 낙원일까요.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劣等感と優越感 열등감과 우월감 / 韓国高校生からのメール 한국 고등학생의 편지 / 韓国は世界に謝罪するべきか? 한국은 세계에 사과해야 하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