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海の生物の生態を紹介する番組や、大きな水族館に行くと、イワシなどの小魚が群れて泳ぐ姿を見る事が出来ます。

イワシなどの小魚は大型の捕食者に食べられるのを防ぐ為、大きな群れを作ります。

捕食者より大きな群れを作る事で、襲われるのを避ける為です。

しかし、このイワシの群れには、リーダーというものは存在しません。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바다 생물의 생태를 소개하는 프로그램이나 큰 수족관에 가면, 정어리 등의 작은 물고기가 군집 해 헤엄 치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정어리 등의 작은 물고기는 큰 육식 동물에 먹을 것을 막기 위해 큰 무리를 만듭니다.

육식 동물보다 큰 무리를 만드는 것으로, 습격당하는 것을 피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이 정어리 무리는 리더라는 것은 존재하지 않습니다.



リーダーが『右旋回、左旋回』と指示を出す事はありません。誰かが動けばつられて衝動的に動いているだけです。

弱い生物が捕食者に追われたら逃げる・・という要素に、イワシの場合、もうひとつ要素があるそうです。

それは、『襲われたら群れの内側に逃げる』という行動をするそうです。

群れ自体が襲われ、他の仲間が食べられても、自分は生き残る戦略です。外側の仲間を犠牲に中心部は生き残る。

しかし、リーダーがいないため、統率の取れた捕食者に出会うと追い詰められてしまうのですが・・。



리더가 "오른쪽 회전 왼쪽 회전"고 지시하는 것은 아닙니다. 사람이 움직이면 끌려 충동 적으로 움직이고있을뿐입니다.

약한 생물 육식 동물에 쫓겨 후 도망 ..라는 요소에 정어리의 경우 또 다른 요소가 있다고합니다.

그것은 "습격 당하면 무리의 안쪽에 도망 '이라는 행동을한다고합니다.

무리 자체가 습격 다른 동료가 먹지도 자신은 생존 전략입니다. 외부의 동료를 희생 중심부는 남아있다.

그러나 리더가 없기 때문에 통솔 잡힌 육식 동물에 만나면 멀리 버립니다 만 ··.



さて、韓国5000万人も必死に泳いでいます。必死に泳いでいる事は間違いありません。

リーダーもいますが、日本から見ると数ヶ月先しか見ておらず、短期目標だけを追っているように見えます。

本来なら、短期目標・中期目標・長期目標を綿密に立て、逆算して1日の行動を決めるべきでしょう。

韓国人の皆さんは、自国の政府やパク・クネ大統領の外交政策を見て『我々のリーダーは優秀だ』と感じるのでしょうか。

昨年、韓国は中国との距離を縮め、親中路線と言われる行動を取り続けました。



그런데, 한국 5000 만명 필사적으로 헤엄 치고 있습니다. 필사적으로 헤엄 치고있는 것은 틀림 없습니다.

리더도 있지만 일본에서 보면 몇 개월 후 밖에 보지 않고 단기 목표만을 쫓고있는 듯합니다.

본래라면 단기 목표 · 중기 목표 · 장기 목표를 면밀하게 세워 역산하여 하루의 행동을 결정하는 것이 좋습니다.

한국인 여러분은 자국 정부와 박근혜 대통령의 외교 정책을보고 "우리의 리더는 우수하다 '고 느끼는 것일까 요.

지난해 한국은 중국과의 거리를 좁혀 친중 노선으로 불린다 행동을 취하여했습니다.



天安門で開かれた共産党の軍事パレードに西側の国家として唯一参加し、多くの韓国国民も『パク・クネ大統領は最高だ。誇らしい』と賞賛しました。

それはそうでしょう。朝鮮時代は許されなかった紫禁城の中庭に入り、皇帝陛下に拝謁できたのですから韓国人の皆さんも誇らしく感じた事でしょう。

韓国のマスコミは『これからは中国の時代。中国と連携して、日米を圧迫し、アジア新時代を』と書き立てました。

中国のAIIBに参加し、FTAも発効し、韓国の輸出の最大消費地は中国ですから、そう感じても無理は無いかもしれません。

しかし、北朝鮮という不確定要素と、『韓国と中国とは相思相愛の恋人』という思い込みがありました。



천안문에서 열린 공산당의 군사 퍼레이드에 서방 국가로는 유일하게 참가하여 많은 한국 국민들도 "박근혜 대통령은 최고 다. 자랑스러운 "고 칭찬했다.

그것은 그렇 겠지요. 조선 시대는 허용되지 않았다 자금성의 안뜰에 들어가 황제 폐하에게 배알 할 것입니다 때문에 한국인 여러분도 자랑스럽게 느낀 것입니다.

한국 언론은 "앞으로 중국의 시대. 중국과 연계하여 미일를 압박하고 아시아 신시대를 "고 대서 특필했다.

중국 AIIB에 참여하고 FTA 발효하여 한국 수출의 최대 소비지는 중국이기 때문에 그렇게 느끼는 것도 무리는 없을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북한이라는 불확실성과 "한국과 중국은 相思相愛의 연인 '이라는 믿음이있었습니다.



中国は、北朝鮮の核実験・ミサイル発射に対して韓国の希望する強硬な手段を取りませんでした。

韓国人はいつものように『後頭部を殴られた。中国の仲間になってやったのに、中国は恩を返さない。騙された』と言い始めます。

パク・クネ大統領が必死に掛け続けたホットラインに習近平が出る事はありませんでした。

習近平がホットラインを利用したのは1ヵ月後。深夜0時に習近平がパク・クネ大統領に電話会談を申し込みます。

しかし、パク・クネ大統領は『恋人に裏切られた。私はかわいそうな被害者』と思っていますから、電話には出ませんでした。



중국은 북한의 핵 실험 · 미사일 발사에 대해 한국의 희망 강경 한 수단을 가지고 있지 않았습니다.

한국인은 언제나처럼 "뒤통수를 맞았다. 중국 동료가되어 주었는데, 중국은 은혜를 반환한다. 속았다 "라고 시작합니다.

박근혜 대통령이 필사적으로 걸어 계속 핫라인에 시진핑이 나오는 것은 없었습니다.

시진핑 샤오핑 핫라인을 이용한 1 개월 후. 자정 시진핑 샤오핑 박근혜 대통령에 전화 회담을 신청합니다.

그러나 박근혜 대통령은 "연인에게 배신했다. 나는 불쌍한 피해자 '라고 생각하고 있기 때문에, 전화는 나오지 않았습니다.



恋人への復讐に燃えるパク・クネ大統領は、昨年別れたはずの恋人に接近します。

『あなたが言っていたサードミサイル配備しても良いかと思っているの・・』

中国に対してのあてつけですが、これに対して中国とロシアが強い反発を見せ、韓国は早くも揺らいでいます。

中国への突発的な反感を口にしてしまったものの、中国の報復を恐れ、及び腰になっています。

韓国政府や韓国人も『もうどうしたらいいのかわからない・・』状態でしょう。



애인에게 앙심을 품고 박근혜 대통령은 지난해 헤어진 것 연인에 접근합니다.

"당신이 말한 제 미사일 배치해도 좋을까 생각에 .."

중국에 암시하지만, 이에 대해 중국과 러시아가 강한 반발을 보이고 한국은 이미 흔들리고 있습니다.

중국의 돌발적인 반감을 입에했다지만 중국의 보복을 두려워하고 엉거주춤되어 있습니다.

한국 정부와 한국인도 "이제 어떻게하면 좋을지 모르겠다 .."상태 좋습니다.



韓国では、中国と日米に挟まれた状況を『鯨に挟まれたエビ』と表現します。

しかし、国力も増え『我々は既に小魚ではない』という意見もあります。

韓国人の感覚では、小魚ではなく、マグロやサメ程度には成長したと思っている事でしょう。

ですが『襲われたら仲間を犠牲にして内側に逃げる』という本能を持つ限り、イワシはイワシのままでしょう。

イワシが大きくなっても、鯨やシャチが逃げ出す事も仲間に迎える事もないでしょう。

何故なら、鯨やシャチにとって、イワシはただの餌なのですから。



한국은 중국과 일본과 미국에 끼워진 상황을 '고래 사이에 낀 새우'라고 표현합니다.

그러나 국력도 증가 "우리는 이미 작은 물고기가 아니다"라는 의견도 있습니다.

한국인의 감각으로는 작은 물고기가 아니라 참치와 상어 정도로 성장했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습격 당하면 동료를 희생하고 안쪽에 도망 '이라는 본능을 가진 한 정어리 정어리 남아있을 것입니다.

정어리가 커져도 고래와 범고래가 도망 것도 동료를 맞는 일도 없을 것입니다.

왜냐하면 고래와 범고래에게 멸치는 그냥 먹이이기 때문입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韓戦争は起きるか?한일 전쟁은 일어 날까? / 将来の東アジアを考える 미래의 동아시아를 생각 / 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tumbl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