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ネットには興味深いサイトがあり、最近はビルの一棟売りのサイトを見ています。ビルを丸ごと売り買いするサイトです。

もちろん私などには買えないのですが、近所で検索すると、知っているマンションやオフィスビルも売りに出ている事があります。

ビル1つでいくらで、家賃収入や、利回りなどを知る事が出来て、縁が無いとはいえ面白いものです。

依然お世話になったアパレルショップは、ビルのオーナーでもあったのですが、韓国人の方が『路面店として借りたい』と来た事があったそうです。

韓国人なのか、在日韓国人なのかはわかりません。知り合いの不動産業者を通して紹介されたとの事でした。



인터넷에 재미있는 사이트가 있으며 최근에는 빌딩 한 채 판매 사이트를보고 있습니다. 건물을 통째로 사고 파는 사이트입니다.

물론 내 등에는 살 수없는 것입니다 만, 근처에서 검색하면 아는 아파트와 오피스 빌딩도 매물로 나와있는 것이 있습니다.

빌딩 하나 얼마 임대료 수익과 수익률 등을 알 수 있으며, 인연이 없다고는해도 재미있는 것입니다.

여전히 신세를 진 의류 매장은 건물의 소유자이기도 했습니다만, 한국인이 "노면 점으로 빌려 싶다"고 온 적이 있었다고합니다.

한국인인가 재일 한국인인지는 모릅니다. 아는 전문가를 통해 소개 된 것이 었습니다.



韓国人の男性だったのですが、やり手だったそうです。本人も自信に満ちているタイプだったそうです。

都内でもかなり人気のある町で、小さいビルとはいえ大通りに面しており、立地としてはかなりいい場所です。

1回目の折衝で家賃の大幅値下げを要求され、多少の値下げには応じたそうですが、合意には到りません。

その知人の業者いわく『日本人は本当に交渉が下手だ。私は交渉が上手い。ネゴシエイターだ』と言っていたそうです。

2回目の交渉でも『ここが良くない。そこも悪い』と文句を言い、更なる値下げを言ってきたそうです。



한국인 남성이었다지만, 수완이었다고합니다. 본인도 자신감있는 타입이었다고합니다.

도내에서도 꽤 인기있는 마을에서 작은 건물하지만 큰 길에 접하고있어 입지로서는 상당히 좋은 장소입니다.

1 차 협상에서 임대료 대폭 가격 인하를 요구하고 약간의 가격 인하에 따른 합니다만, 합의에 이르지 않습니다.

그 지인의 업체 사정 "일본인은 정말 협상이 서투르다. 나는 협상이 맛있다. 네고시에이타 "이라고 말했다 있었다고합니다.

2 차 협상에서도 "여기가 좋지 않다. 거기에도 나쁘다 "라고 불평 한층 더 가격 인하를 말해 왔다고합니다.



3回目の折衝では、そのオーナーは相手の言い方と『俺には勝てない。言う事を聞け』というような態度に相当我慢出来ない状況だったそうです。

オーナーは『あの人にはもう絶対貸さない。金を積まれても断る』と知人に伝え、今後の対応は全て断ります。

不動産業者は相手に『絶対に無理と言われている』と伝えると『そんなはずは無い。もう一度会え。あの場所が必要だ』と粘ったそうです。

それでも応じないと『韓国人だから差別している。訴える』と騒いだそうですが、結局は相手にされませんでした。

韓国と日本では、不動産の仕組みはかなり違います。



3 차 협상에서는 그 소유자는 상대의 말투와 "나에게는 이길 수 없다. 말을 들어라 "라는 태도에 상당 참을 수없는 상황이었다고합니다.

소유자는 "그 사람은 이제 절대 빌려주지 않는다. 돈을 쌓아도 거절 "고 지인에게 전하고 향후 대응은 모두 거절합니다.

전문가는 상대에게 "절대 무리라고 알려져있다"고 전하자 "그럴 리가 없다. 다시 만날. 그 장소가 필요하다 "고 버텼다 고합니다.

그래도 응하지 않는 것으로 "한국인 이니까 차별하고있다. 호소 "라고 떠든 합니다만, 결국은 상대되지 않았습니다.

한국과 일본에서는 부동산의 구조는 상당히 다릅니다.



不動産業者の折衝や力関係も違うでしょう。しかし彼は自分はハードネゴシエイターと思っていました。

そう思うからには、過去には札束で顔を殴るような折衝をものにしてきたのでしょう。

どんなに買い叩いても、金が必要なら屈する・・と思っていたのかもしれません。

しかし、商売とはいえ人間が相手であり、ましてや大事な店を貸すとなれば信頼関係が必要です。

信頼できない人間に貸せば、仮に高報酬でも見えないリスクは高いでしょう。



전문가의 절충과 힘 관계도 다르 겠지요. 그러나 그는 자신은 하드 네고시에 이타 생각했습니다.

그렇게 생각하는 이상 과거에 뭉치로 얼굴을 때리는 같은 절충을 손에 넣어 온 것입니다.

아무리 買い叩い도 돈이 필요하다면 굴복 ..라고 생각했을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장사라고해도 인간이 상대이며, 하물며 소중한 가게를 빌려되면 신뢰 관계가 필요합니다.

신뢰할 수없는 인간에게 빌려주는 경우, 만일 높은 보상으로도 보이지 않는 위험이 높습니다.



自信満々だったハードネゴシエイターは必要で好立地の店舗を手に入れることが出来ず、『こんなはずではない』と思った事でしょう。

韓国人の方と多く知り合うと、特に中間層以上の方は非常に自信家です。悪く言えば人を見下している印象を受けます。

仮に心の中で見下していたとしても、顔に気持ちを出さなければわからないのですが、彼らは全身にそれを出す事が多いです。

古い言い回しで言えば『肩で風切る』という感じでしょうか。『俺は違うんだ』という雰囲気で相手を圧しようとします。

しかし、それは韓国やソウルと言うコップの中でのみ通じるもので、日本では通じなかった・・と言う事でしょう。



자신 만만 하드 네고시에 이타는 필요 입지의 점포를 손에 넣을 수없고 "이런 것 아니다"라고 생각한 것입니다.

한국인과 많은 알게되면 특히 중산층 이상은 매우 자신감 집입니다. 나쁘게 말하면 사람을 업신 여기고있는 인상을받습니다.

만일 마음에 업신 여기고 있었다고해도 얼굴에 감정을 내야 알 수 없지만 그들은 전신에 그것을 낼 많습니다.

오래된 표현으로 말하면 「어깨로 바람 끄기 "라는 느낌일까요? "나는 다르구나 '라는 분위기로 상대를 圧しよ려고합니다.

하지만 한국과 서울 말할 컵에서만 통하는 것으로, 일본에서는 통하지 않았다 .. 말 것입니다.



最近の韓国の外交を見ていると、『我々一般人でさえ想像がつくのに、何故韓国は予想出来ないのか』というまずい判断が多すぎると思います。

天安門軍事パレードも、サードミサイルもそうですし、かつては在韓米軍早期撤退要求などもそうでした。

『我々がこうしたら相手は困る』までは考えるのかもしれませんが、相手が切り返してくる事を考えているようには見えません。

将棋やチェスの達人は10手20手先を読むと言いますが、その点、韓国は2手先が読めないように思えます。

南シナ海・北朝鮮・アメリカ大統領選など大きな局面で、韓国と言うハードネゴシエイターはどんな決断をするでしょうか。



최근 한국의 외교를 보면 "우리 일반인조차 상상할 수 있는데 왜 한국은 예상 할 수없는 것인가」라고 맛이 판단이 너무 많다고 생각합니다.

천안문 군사 퍼레이드도 제 미사일도 그렇고, 예전에는 주한 미군 조기 철수 요구 등도 그랬습니다.

"우리가 이렇게하면 상대는 곤란하다」까지 생각할지도 모릅니다 만, 상대가 반격 오는 일을 생각하고있는 것 같지는 않습니다.

쇼기과 체스의 달인 10 손 20 앞잡이보기라고하는데, 그런 점에서 한국은 2 손끝이 읽을 수없는 것 같습니다.

남중국해 · 북한 · 미국 대선 등 큰 국면에서 한국이라고 하드 네고시에 이타는 어떤 결정을 내릴까요?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本と韓国の問題  일본과 한국 / 日本人から見た韓国 일본인이 본 한국 / 中国は敵か味方か? 중국은 아군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