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本日は8月29日。今日は何の日か。答えられる日本人は少ないでしょう。

そして、おそらく韓国人でも答えられる人の方が少ないと思います。

8月29日は、日本が大韓帝国を併合した日です。1910年8月29日に韓国併合に関する条約に基づいて、併合されました。

韓国では8月15日を光復記念日として、毎年イベントを行い、日本の東京でも光復イベントを行っていま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오늘은 8 월 29 일. 오늘은 무슨 일? 대답 일본인은 많지 않습니다.

그리고 아마도 한국인도 대답 할 수있는 사람이 더 적다고 생각합니다.

8 월 29 일은 일본이 대한 제국을 병합 한 날입니다. 1910 년 8 월 29 일에 한국 병합에 관한 조약에 따라 합병되었습니다.

한국에서는 8 월 15 일 광복 기념일로 매년 이벤트를 실시해, 일본 도쿄에서도 광복 이벤트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日韓併合から100年以上経ち、韓国では『旧韓末のようだ』と言われるようになっています。

日本・ロシア・中国を国内の派閥争いに引き込み、自滅していったように再び同じような状況になりつつあります。

昨年は北京の軍事パレードに西側で唯一参加し、AIIBに参加し『韓中関係は大当たり』と自画自賛していました。

しかし今年になりサードミサイルの配備を決定し、親しいはずの中国に恫喝されています。

また『もう日本の助けなど必要ない』と通貨スワップを断ち切ったにもかかわらず、また『日韓スワップを結ぼう』と提案しています。



한일 합방 100 년이 넘었 한국에서는 「구한말 것 같다 "고 말해지게되어 있습니다.

일본 · 러시아 · 중국 국내의 파벌 싸움에 끌어 들여 자멸 해 간 것처럼 다시 같은 상황이되고 있습니다.

지난해 베이징의 군사 퍼레이드에 서쪽에서 유일하게 참여하고 AIIB에 참여 "한중 관계는 대성공"고 자화 자찬하고있었습니다.

그러나 올해가 제 미사일의 배치를 결정하고 친한 것 중국에 공갈되어 있습니다.

또한 "이제 일본의 도움 등 필요 없다"고 통화 스왑을 차단 했는데도 또 "한일 스왑을 맺자"고 제안합니다.



この韓国の『計画性が無く、瞬間を勘で生きるような政策』は、韓国でも批判されています。

しかし現実には、先を見て団結する事は無く、サード問題でもいまだに大きな反対活動が続いています。

先日、『このままでは中国に対応できない』という人物と、議論する親中派の議論を読みました。

『中国の反対を押しのけて日米と協力すべき』という意見に対して、親中派は『サードはダメだ。中国に従うべきだ』という意見でした。

『それでは中国の属国ではないか?』と言われた際の親中派の意見が、衝撃的でした。



이 한국의 "계획성이없고, 순간을 직감 살게 정책 '은 한국에서도 비판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현실은 앞을보고 단결하는 일은없고 제 문제도 여전히 큰 반대 활동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얼마 전 "이대로는 중국에 대응할 수 없다"라는 인물과 토론 친중파의 논의를 읽었습니다.

"중국의 반대를 물리 치고 미일과 협력해야한다 '는 의견에 대해 친중파는"제는 안된다. 중국에 따라야한다 '는 의견이었습니다.

"그러면 중국의 속국이 아닌가? "라고했을 때 친중파의 의견은 충격적이었습니다.



『中国に従って何が悪い。我々はそうやって1000年間生きてきたではないか、中国に頼るべきだ』というものでした。

日本人から見ると毎年夏になると『光復記念日だ。日帝残滓を清算しろ』と叫ぶ韓国人が、中国に対して迎合する姿は興味深い。

今の韓国人が見れば、日本やアメリカに対する心理的抵抗より、中国に対する心理的抵抗が少ないのは見ていて良くわかります。

中国の文化圏に組み込まれる事に強硬に抵抗する韓国人が、思い浮かばない。

日本に対する謝罪と賠償を求め続ける韓国が、朝鮮戦争に参加し多くの韓国人を殺し国連軍と戦った中国には謝罪も賠償も求めないのは、そういう理由でしょう。



"중국에 따라 무엇이 나쁘다. 우리는 그렇게 1000 년 살아온 것은 아닐까 중국에 의존한다 "는 것이 었습니다.

일본인으로부터 보면 매년 여름이되면 '광복 기념일이다. 일제 잔재를 청산하라 "고 외치는 한국인이 중국에 영합하는 모습은 흥미 롭다.

지금의 한국인이 보면 일본과 미국에 대한 심리적 저항보다 중국에 대한 심리적 저항이 적은 보지 잘 알 수 있습니다.

중국 문화권에 포함됨에 강경하게 저항하는 한국인이 떠오르지 않는다.

일본에 대한 사죄와 배상을 요구하는 한국이 한국 전쟁에 참여하고 많은 한국 사람을 죽이고 유엔군과 싸운 중국은 사죄도 배상도 요구하지 않는 것은 그런 이유 지요.



交戦していない日本は批判するが、交戦し半島統一を阻止した中国にはひたすら従おうとする韓国。

これを読んでいる韓国人は、一体この矛盾をどのように考えるのだろうか。

近い将来、在韓米軍が撤退する事になれば、韓国人はおそらく新しい主人を探し始めるでしょう。

新しい主人は中国になる可能性が高く、韓国人の小中華思想にもなじむ主人だけに、多くの韓国人は安心感を感じる事でしょう。

8月29日を忘れた韓国人は、中国に併合されても、おそらく国を失った事にすら気が付かないだろう。



교전하지 않는 일본은 비판하지만, 교전 반도 통일을 저지 한 중국은 오로지 따르려는 한국.

이것을 읽고있는 한국인은 도대체이 모순을 어떻게 생각하는 것일까.

가까운 장래에 주한 미군이 철수하게되면, 한국인은 아마 새로운 주인을 찾기 시작 것이다.

새로운 주인은 중국이 될 가능성이 높고, 한국인의 소중 화 사상에 익숙한 주인만큼, 많은 한국인은 안정감을 느낄 것입니다.

8 월 29 일을 잊어 한국인은 중국에 합병도 아마 나라를 잃은 것에조차 알아 차리지 않을 것이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韓戦争は起きるか?한일 전쟁은 일어 날까? / 将来の東アジアを考える 미래의 동아시아를 생각 / 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tumbl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