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私の父は昭和2年、1927年に九州で生まれました。生後すぐに祖父を失い、教師であった祖母に育てられています。

戦時中、東京の東京理科大学に進学し、海軍中将であった大叔父の書生として、学生時代を過ごします。

東京の空襲も体験し、学徒出陣の危険もあったようですが、戦地に出る事はありませんでした。

その後、九州に戻り、当時の日本を代表する製鉄会社にて合金の研究を担当しま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나의 아버지는 쇼와 2 년 1927 년에 큐슈에서 태어났습니다. 생후 즉시 할아버지를 잃고 교사였던 할머니에게 길러지고 있습니다.

전쟁 중에 도쿄의 도쿄 이과 대학에 진학하고 해군 중장이었던 삼촌의 서생으로 학창 시절을 보내고 있습니다.

도쿄 공습도 체험하고 학도 출진의 위험이 있었던 것입니다 만, 전쟁터에 나갈 수 없었습니다.

그 후, 큐슈로 돌아가 당시의 일본을 대표하는 제철 회사에서 합금의 연구를 담당합니다.



その後、合金の特許に関して会社とのトラブルになり、退職後東京に戻ります。

戦後の復興と、高度成長期前の貧しい時代で、商品を担いでの行商や、建築現場での肉体労働を経験したようです。

高度成長期には、不動産の仕事をはじめ、東京再開発の波に乗り、かなりの成功をします。

私が子供の頃・・父は相当に韓国人を嫌っており、特に在日韓国人を嫌っていました。

私は当時小学生で、父が何故韓国人を嫌うのかが理解できませんでした。



그 후, 합금의 특허에 대해 회사에 문제가 은퇴 도쿄로 돌아갑니다.

전후 부흥과 고도 성장기 이전 가난한 시대에서 상품을 메고 행상이나 건축 현장에서 육체 노동을 경험 한 것입니다.

고도 성장기에는 부동산 일을 비롯해 도쿄 재개발의 물결을 타고 상당한 성공을합니다.

내가 어린 시절 .. 아버지는 상당히 한국인을 싫어하고있어 특히 재일 한국인을 싫어했습니다.

나는 당시 초등학생 아버지가 왜 한국인을 싫어하는지 이해할 수 없습니다.



『ただの外国人でしょ。アメリカ人もいるのに、何故韓国人だけ嫌うのか?』と質問し、言い争いになった事があります。

『お前にはわからない事もあるのだ。嫌うには嫌う理由がある。』と言われ、言い返すことも出来ず、何が原因かわかりませんでした。

当時、父は新宿に持ちビルを持っており、後に専務だった人物から話を聞いた事があります。

新宿と言う繁華街と言う事もあり、韓国人や在日韓国人が入居する事もあったそうです。

問題は、彼らが長期間の家賃の不払いや、家賃を払わず訪ねていくと備え付けの家具を全て持ち去って消えていた・・と言う事が度々あったそうです。



"단지 외국인 겠지. 미국인도 있는데 왜 한국인 만 싫어합니까? "라고 질문하고 시비가 일 수 있습니다.

"너에게는 알 수없는 일이기도하다. 증오는 증오 이유가있다. "라고하며 대꾸도 못하고, 무엇이 원인인지 알수 없습니다.

당시 아버지는 신주쿠에 가지고 건물을 가지고 있으며, 후에 전무했던 인물로부터 이야기를들은 적이 있습니다.

신주쿠라고 번화가 말하기도 한국인과 재일 한국인이 입주하는 일도 있었다고합니다.

문제는 그들이 장기간 임대료 체납이나 집세를 내지 않고 찾아 가면 기존 가구를 모두 가져간 사라져 있었다 .. 말할 수 종종 있었다고합니다.



また一般人として入居したにも拘らず、実は在日韓国人ヤクザで、入居した部屋をヤクザの事務所にした事もありました。

『10分経っても戻らなかったら警察を呼んでくれ』と専務に頼んで、韓国人ヤクザの部屋に乗り込むという事態もあったそうです。

子供の頃は、『韓国人を何故嫌うのか』という疑問がありましたが、そういった事を聞くと『嫌うには嫌う理由があった』と理解できるようになりました。

私も大人になり、海外経験も持つようになり、韓国人の友人・知人が出来ます。

以前書いたチェさんのように気分良く接する事のできる友人もいれば、会えば喧嘩になる韓国人もいます。



또한 일반인으로 입주 한에도 불구하고 실은 재일 한국인 야쿠자에 입주 한 방을 야쿠자 사무실에 한 일도있었습니다.

"10 분이 지나도 돌아 오지 않으면 경찰을 불러 달라"고 전무에게 부탁해 한국인 야쿠자의 방에 탑승하는 사태도 있었다고합니다.

어린 시절은 "한국 사람을 왜 싫어?"라는 의문이 있었지만 그런 말을 듣고 "싫어에는 싫어하는 이유가 있었다"고 이해할 수있게되었습니다.

나도 어른이되고 해외 경험도 갖게 한국인 친구 · 지인이 가능합니다.

이전 쓴 최씨처럼 기분 좋게 접할 수있는 친구도 있고, 만나면 싸움이 될 한국인도 있습니다.



ただ彼らは韓国出身の韓国人であり、在日韓国人ではありません。

以前取材した韓国人売春婦の中には、『韓国から来ました』と言っているが、実は在日韓国人だったという人物がいました。そういう意味では在日韓国人には会っています。

ただ、今まで自分が属した集団・・学校や会社や取引先や、友人を通じて知り合った人物の中に『私は在日韓国人です』という人物には会ったことがありません。

当時、合計すれば1000人を超えるだろう在学生や、取引先には、確率的に在日韓国人は必ずいたはずです。

東京は、日本でも大阪・横浜などと並び、在日韓国人の多い地域ですから、数十年東京で生活する私が知り合わないと言うのは、かなり可能性の低く考えにくい確率です。



단지 그들은 한국 출신의 한국인이며, 재일 한국인은 없습니다.

이전 취재 한 한국인 매춘부 중에는 "한국에서왔다"고 말하고 있지만, 실은 재일 한국인이었다라는 인물이있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재일 한국인에 만난 있습니다.

단지, 지금까지 자신이 속한 집단 · 학교 나 회사 나 거래처 나 친구를 통해 알게 된 인물 중에는 "나는 재일 한국인이다 '라는 인물은 만난 적이 없습니다.

당시 합치면 1000 명이 넘는 것이다 재학생이나 거래처는 확률 적으로 재일 한국인은 반드시 있던 것입니다.

도쿄는 일본에서도 오사카 · 요코하마 등과 대등 재일 한국인이 많은 지역이기 때문에 수십 년 도쿄에서 생활하는 내가 知り合わ 없다고 말하는 것은 꽤 가능성 낮아 생각하기 어렵다 확률입니다.



もちろん1200万人の住む東京で、たまたま知り合わなかったという可能性はあるでしょう。

しかし、もうひとつ可能性があります。在日韓国人が『私は在日韓国人です』とか、『普段は日本人の名前だが、本名はパク・チョンヒだよ』と教えてくれなかった可能性です。

私個人の考えでは、『私は在日韓国人に会っていたが、在日韓国人とわからなかった』というのが、確率的には正しいのだろうと思っています。

ここでは在日韓国人と書きましたが、正確には韓国籍の在日韓国人と、朝鮮籍の在日朝鮮人と書くのが正しいですね。

これらの在日の方たちは、半島生まれの人々と、日本で生まれ日本で育ったが国籍は韓国や北朝鮮という人々に分かれます。



물론 1200 만명이 사는 도쿄에서 우연히 알게 않았다는 가능성은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또 다른 가능성이 있습니다. 재일 한국인이 "나는 재일 한국인입니다"라든지, "평소 일본인의 이름이지만, 본명은 박정희이야"라고 말하지 않았 가능성입니다.

내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나는 재일 한국인을 만나 있었지만, 재일 한국인과 잘 몰랐다"는 게 확률 적으로 올바른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여기에서는 재일 한국인이라고 썼습니다 만, 정확하게는 한국 국적의 재일 한국인과 조선적 재일 조선인과 쓰는 것이 올바른 네요.

이러한 재일 분들은 반도 출신의 사람들과 일본에서 태어나 일본에서 자란 만 국적은 한국과 북한이라는 사람으로 나누어집니다.



日本には非常に多くの在日韓国人や、日本に帰化した韓国系日本人がいます。

政治家・スポーツ選手・会社経営者・俳優などにも活躍して有名な人物がいます。非常に多数です。

韓国語訛りのある韓国出身の在日韓国人なら、私もきっと気が付くでしょう。『あぁ、この人は韓国の人だな』と。

しかし、日本で生まれ日本で育ち、日本語を話し、日本のテレビを見て育った2世3世4世に気が付く事は無いでしょう。

同じ言葉を話し、同じ体験を同世代として経験しているので、気が付くのは難しいと思います。



일본에는 많은 재일 한국인이나 일본에 귀화 한 한국계 일본인들이 있습니다.

정치 · 스포츠 선수 · 회사 경영자 · 배우 등으로 활약하고 유명한 인물이 있습니다. 매우 많은입니다.

한국어 사투리있는 한국 출신의 재일 한국인이라면 나도 분명 알 수있다. "아,이 사람은 한국 사람 이구나"라고.

그러나 일본에서 태어나 일본에서 자란 일본어를 말하고 일본 TV를보고 자란 2 세 3 세 4 세에게 깨닫는는 없을 것입니다.

같은 말을하고 같은 경험을 동 세대로서 경험하고 있기 때문에 깨달으 것은 어렵다고 생각합니다.



他にも気が付かない大きな理由があります。通名という問題です。

日本人には名前がひとつしかありません。韓国人にも名前はひとつしかありません。

しかし在日韓国人には、韓国名と、通名と言われる日本人風の名前の二つがあります。

私と知り合った人物の本名が『パク・チョンヒ』だったとしても、『はじめまして、私は安倍晋三です』と言われれば、私は気が付かないでしょう。

おそらく私が知り合った何千人の人物の中には、そういったケースが含まれていたものと思います。



그 밖에도 눈치 채지 못하는 큰 이유가 있습니다. 통명 문제입니다.

일본인에게는 이름이 하나 밖에 없습니다. 한국인에게도 이름은 하나 밖에 없습니다.

그러나 재일 한국인은 한국 이름과 통명이라고하는 일본인 풍의 이름의 두 가지가 있습니다.

저와 만난 인물의 본명이 '박정희'였다해도 "처음 뵙겠습니다, 나는 아베 신조입니다"라고 말하면, 내가 알지 못할 것이다.

아마 내가 알게 된 수천 명의 인물 중에는 그런 케이스가 포함되어 있었던 것으로 생각합니다.



通名問題は根深く、現在『職場で韓国名を名乗ったらどうかと言われた。差別だ』として裁判を起こしている在日韓国人がいます。

反対に『韓国名でなく、日本名を名乗ったらどうか』と言われた在日韓国人も『民族名でなく、日本名を名乗れとは差別だ』と裁判を起こしています。

また日本人が、在日韓国人の女性に日本語で『おはようございます』と挨拶したら、『在日韓国人に向かって、日本語で挨拶するのは差別だ』として、裁判を起こしています。

日本人が日本生まれの在日韓国人に挨拶しただけで告訴され、『私が差別と言ってるんだから差別だ。謝罪と賠償をしろ』というのが在日韓国人です。

挨拶をしても、日本名を薦めても、韓国名を薦めても、『差別だ。謝罪しろ。賠償しろ』と裁判を起こすのは在日韓国人です。他にこんな裁判を起こす人々はいません。



통명 문제는 뿌리 깊게 현재 "직장에서 한국 이름을 자칭 어떠냐고 말씀 하셨다. 차별이다 "며 재판을 일으키고있는 재일 한국인이 있습니다.

반대로 "한국 이름 대신 일본 이름을 자칭 어떨까"라고 말한 재일 한국인도 "민족 이름 대신 일본 이름을 자칭는 차별"이라고 재판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또한 일본인이 재일 한국인 여성에 일본어로 "안녕하세요"라고 인사 한 후 "재일 한국인을 향해 일본어로 인사하는 것은 차별"이라며 재판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

일본인이 일본 태생의 재일 한국인에게 인사 한 것만으로 고소되어 "내가 차별라고 있으니까 차별이다. 사죄와 배상을하라 "는 것이 재일 한국인입니다.

인사를해도 일본 이름을 권유도 한국 이름을 권유도 "차별이다. 사과해라. 배상하라 "며 소송을 것은 재일 한국인입니다. 이같은 소송을 사람들은 없습니다.



在日韓国人の中には、『政治的問題には興味が無く、自分の生活を中心に考え、静かに暮したい』という人の方が、割合としては多いでしょう。

反面、日本で生まれ育ちながら、反日的な姿勢を隠さない在日韓国人も多数います。

日本で震災などの災害が起きると『ジャップは死ね。ジャップが死んで気分がいい』と日本語でコメントする人物も少なくありません。

また韓国から日本に帰化し、韓国系の日本人となり被選挙権を手に入れて立候補し『どんどん日本に帰化して、日本人を少数民族にすれば、日本は韓国のものになり、天皇制も廃止できる』といった趣旨の発言をする人物もいます。

彼らは、たとえ国籍が日本人になっても、心の中では韓国人のままであり、日本を憎んでいると言えるでしょう。



재일 한국인 중에는 "정치적 문제에는 관심이없고, 자신의 삶을 중심으로 생각하고 조용히 살고 싶다」라고하는 사람이, 비율로는 많을 것입니다.

반면 일본에서 태어나 자라면서 반일적인 자세를 숨기지 않는다 재일 한국인도 다수 있습니다.

일본에서 지진 등의 재해가 발생하면 "일본인은 죽어라. 기가 죽은 기분이 좋다 "라고 일본어로 코멘트 사람들도 적지 않습니다.

또한 한국에서 일본으로 귀화 한 한국계 일본인입니다 피선거권을 손에 넣어 출마 "점점 일본에 귀화 한 일본인을 소수 민족으로하면 일본은 한국의 것이되어, 천황 제도 폐지 할 수있다 "라고 취지의 발언을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그들은 비록 국적이 일본인이 되어도 마음 속에서 한국인으로 유지되고 일본을 미워하고 있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そういった意味では、日本における在日韓国人の存在は、韓国における朝鮮族・・中国国籍の朝鮮民族に近い存在でしょう。

韓国には日本人や日系人は5万人程度しかいませんが、日本には60万の在日韓国人と、それを上回るだろう韓国系日本人が存在します。

日本を批判・攻撃し続ける在日韓国人の憎しみの根拠は、『我々は日本に強制連行された』という被害者意識でしょう。

在日韓国人の知識人の中には『在日韓国人は日本人に誘拐され、日本人に強姦されて生まれた人々だ』という主張をする人物さえいます。

しかし『私の父は、韓国から日本に密航し、密入国して日本に住み着いた』と告白する人々もいます。



그런 의미에서 일본의 재일 한국인의 존재는 한국에서 조선족 · 중국 국적의 조선 민족에 가까운 존재 이지요.

한국에는 일본인과 일본계는 5 만 명 정도 밖에 없지만, 일본에는 60 만 재일 한국인과 그것을 능가 한국계 일본인이 존재합니다.

일본을 비판 · 공격 계속 재일 한국인의 미움의 근거는 "우리는 일본에 강제 연행되었다"라는 피해 의식 이지요.

재일 한국인의 지식인 중 일부는 "재일 한국인은 일본인 납치 된 일본인에 강간되어 태어난 사람들이다"라는 주장을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그러나 "나의 아버지는 한국에서 일본으로 밀항 밀입국 해 일본에 정착했다"고 고백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日本でソフトバンクを起業し、総資産184億ドルで日本富豪ランキングトップクラスの孫正義は韓国系です。

彼の父、孫三憲氏は『私は密航して、日本に密入国し、違法な密造酒を売って生活した』と日本の週刊誌のインタビューに答えています。

実際には、日本が敗戦した後、多くの韓国人は韓国に帰国しており、韓国で食べていけない貧困層がチャンスを求めて日本に密入国したケースが多いようです。

また韓国建国後のイ・スンマンなどによる反体制弾圧や、済州島四・三事件の虐殺を逃れて、日本に来た人々もいます。

済州島四・三事件では、『共産主義者の疑いがあれば殺す』という方針で数万人が韓国政府に殺され、住民の2割が虐殺されています。日本に住む在日韓国人の多くが済州島出身と言うのは、こういった虐殺からの逃亡が原因でしょう。



일본 소프트 뱅크를 창업 총자산 184 억 달러로 일본 부호 순위 톱 클래스의 손정의는 한국계입니다.

그의 아버지, 孫三 헌 씨는 "나는 밀항 해 일본에 밀입국 불법 밀주를 판매하고 생활했다"고 일본의 주간지의 인터뷰입니다.

사실, 일본이 패전 한 후 많은 한국인은 한국에 귀국하고, 한국에서 먹어 말라 빈곤층이 기회를 찾아 일본에 밀입국 한 경우가 많습니다.

또한 한국 건국 후 이승만 등에 의한 반체제 탄압과​​ 제주 4 · 3 사건의 학살을 피해 일본에 온 사람들도 있습니다.

제주 4 · 3 사건은 '공산주의자 혐의가 있으면 죽'이라는 방침으로 수만 명이 한국 정부에 죽임을 당하고 주민의 20 %가 학살되고 있습니다. 일본에 사는 재일 한국인의 대부분이 제주도 출신이라고 말하는 것은, 이러한 학살의 도망이 원인 이지요.



さて日本と韓国には、こじれた外交関係があります。ネット時代になり、韓国が日本に対する憎しみの強さも日本人に知れ渡りました。

韓国でも、内政問題に対するガス抜きとして反日を利用し、韓国国民には反日意識が強く固定化しています。

韓国では『日本は安倍による独裁政権で、マスコミを操作し韓国を批判している』と言いますが、日本のマスコミの多くは左派的な姿勢です。

在日韓国人による犯罪が起こした際に、通名と呼ばれる日本人名だけを報道し、本名の韓国名を報道しません。

在日韓国人の犯罪でも、日本人の犯罪として報道します。そしてこういった韓国に有利な報道をする左派マスコミも批判されるようになって来ました。



그런데 일본과 한국은 꼬인 외교 관계가 있습니다. 인터넷 시대가 한국이 일본에 대한 증오의 힘도 일본인에게 널리 알려져있었습니다.

한국에서도 내정 문제에 대한 배기로 반일을 이용하여 한국 국민에게 반일 의식이 강하게 고정화하고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일본은 아베 의한 독재 정권에서 언론을 조작하고 한국을 비판하고있다"라고하지만 일본 언론의 많은 좌파적인 자세입니다.

재일 한국인에 의한 범죄가 일으킨 때 통명라는 일본인 이름 만 보도 본명의 한국 이름을 보도하지 않습니다.

재일 한국인의 범죄에서도 일본인의 범죄로 보도합니다. 그리고 이러한 한국에 유리한 보도를하는 좌파 언론들도 비판되도록되어 왔습니다.



そういった事実が表に出ることで、日本と韓国は国の外交問題だけでなく、日本国内の在日韓国人問題も抱える事になります。

在日韓国人として生まれ、日本で育ち世界三位の先進国で恩恵は甘受するが、国籍は韓国で、徴兵などの韓国人としての義務も免除された彼らは、日韓の火種のひとつです。

『日本は嫌いで憎い。しかし韓国語も知らないし、貧しい韓国に住んで苦労もしたくないし、徴兵にも行きたくない。被害者として日本人を批判して、日本で生活したい』というのが本音でしょう。

韓国に戻る人もいるようですが、韓国人でもなく日本人でもないパンチョッパリとして受け入れられず、日本に戻っています。

日本は、国の外に韓国、国の中に在日韓国人という批判勢力を抱えている事になります。



그런 사실이 표에 나오는 것으로, 일본과 한국은 국가의 외교 문제뿐만 아니라 일본의 재일 한국인 문제도 안게됩니다.

재일 한국인으로 태어나 일본에서 자란 세계 세 번째로 큰 선진국 혜택은 감수하지만, 국적은 한국에서 징병 등 한국인으로서의 의무도 면제 된 그들은 한일​​의 불씨 중 하나입니다 .

"일본은 싫어 미워. 하지만 한국어도 모르고 가난한 한국에 살고 고생도하고 싶지 않아 징병에도 가고 싶지 않다. 피해자로서 일본을 비판하고 일본에서 생활하고 싶다 "는 것이 본심 것입니다.

한국에 돌아 가기 사람도있는 것입니다 만, 한국인도 아니고 일본인도 아닌 빵 쪽바리로 받아 들여지지 않고 일본에 반환합니다.

일본은 국외 한국 국가에서 재일 한국인이라는 비판 세력을 직면하게됩니다.



また日本には親中国・親韓国の左派も存在しており、これらの左派と在日韓国人は協力し合っているのが現状です。

私の父が言った『嫌うには嫌う理由がある』と言う言葉は、それなりの説得力があります。

日本人でもなく、韓国人にもなりきれず、両国の間で得になることのみを探し、国民の義務も果たさない。こういった在日韓国人の存在は日韓関係の妨げにはなっても、助けにはならないでしょう。

戦時中、アメリカに住む日系人はアメリカ軍として442連隊で戦い、米軍史上最多の勲章を得ました。

もし日韓に有事が発生したら、韓国系日本人は、日韓どちらに属する道を選ぶでしょうか?

その答えを日本人の多くは既に予測しています。そしてその推測はおそらく正しいでしょう。彼らがどうするか・・聞かなくてもわかります。



또한 일본에는 친 중국 부모 한국의 좌파도 존재하고 있으며, 이러한 좌파와 재일 한국인은 협력하고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아버지가 말했다 "싫어에는 싫어하는 이유가있다"는 말은 나름대로의 설득력이 있습니다.

일본인도 아니고 한국인도됩니다 못하고 양국간에 득이 될만을 찾고 국민의 의무 수행하지 않는다. 이러한 재일 한국인의 존재는 한일 관계에 방해가 되어도 도움이되지 않을 것입니다.

전쟁 중에 미국에 사는 일본계 미군으로 442 연대에서 전투 미군 사상 최다의 훈장을 얻었습니다.

만약 한일에 유사가 발생하면 한국계 일본인은 한일 두에 속하는 길을 선택해야합니까?

그 대답을 일본인의 대부분은 이미 예측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 추측 맞을 것입니다. 그들이 어떻게 할까 .. 듣지 않아도 알 수 있습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和夫一家殺害事件 카즈오 일가 살해 사건 / 右派と左派の矛盾 우파와 좌파의 모순 / 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tumbl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