この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日韓首脳会談が来月、ソウルで行われます。

原則主義者で、父親のパク・チョンヒの再評価に燃えるパク大統領としては、なんとしても評価を上げたいところでしょう。

国内では与野党・学者・大学から国定教科書制定に対して強い批判を受けています。

国内経済の低迷、南シナ海問題などの米中間でのバランス外交など、韓国の意思だけでは解決できない事が多く、日韓会談に関しては『してやったり』という成果が欲しいはずで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한일 정상 회담이 다음달 서울에서 이루어집니다.

원칙 주의자 아버지 박정희의 재평가에 불타는 박 대통령 으로서는 어떻게해서든지 평가를 올리고 싶은 곳 이지요.

국내에서는 여야 · 학자 · 대학에서 국정 교과서 제정에 대해 강한 비판을 받고 있습니다.

국내 경제의 침체 남중국해 문제 등 미 중간에서 균형 외교 등 한국의 의사만으로는 해결할 수없는 경우가 많고, 한일 회담에 관해서는 「하곤 했었던 '이라는 성과를 원하는 것입니다.



とはいえ、パク政権の媚中政策はほぼ明らかになり、後戻りできない所まで進んでいます。

韓国の保守陣営の意見も、既に親米路線に戻すのは難しいと悟っている印象です。

『アメリカと共にあることが国益なのだ』という論調から、『米中の中間地点で実利を手にすべき』という論調に変化しています。

これは韓国にとって、北朝鮮に対する国防より、国内の製造・輸出の低成長が及ぼす経済的苦難の方が大きく差し迫っていると言う事もあるでしょう。

日本からの韓国客は減り続け、韓国の地方都市への直行便も廃止される路線が増え、日本からの資金も低下し続けています。



하지만 박 정권의 아양 중 정책은 거의 밝혀져 되돌릴 수없는 곳까지 진행되고 있습니다.

한국의 보수 진영의 의견도 이미 친미 노선으로 되 돌리는 것은 어려운 것을 깨닫고있는 느낌입니다.

"미국과 함께있는 것이 국익 다」라는 논조에서"미 · 중 중간 지점에서 실리를 손에해야한다 "는 논조로 변화하고 있습니다.

이는 한국에게 북한에 대한 국방보다 국내 생산 · 수출의 저성장이 미치는 경제적 어려움이 더 크게 임박이라고 할 수도있을 것입니다.

일본에서 한국 손님은 계속 줄어 한국의 지방 도시에 직항 노선 폐지되는 노선이 많아 일본에서의 자금도 저하하고 있습니다.



韓国にとって日本は3番目の貿易相手国ですが、対日貿易は50年間常に韓国が巨額の赤字を記録し続けています。

日本にとって韓国製品は必要なものではないが、韓国にとって日本からの資本財は必要不可欠ということを示しています。

韓国は内需に乏しく、輸出に大きく傾いた産業構造をしており、その輸出も財閥系の大手に握られ、国内の格差も広がっています。

アメリカとのFTAも思ったほどの成果を出せず、合意は難しいと思われていたTPPが合意に達した事に対して、韓国世論を見ると大きな焦りを感じます。

日本人なら『太平洋のブロック経済に入れなかった。西側からはじき出される』と感じるところでしょう。



한국에게 일본은 3 번째 무역 상대국이며, 대일 무역은 50 년간 항상 한국이 거액의 적자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일본에게 한국 제품은 필요한 것은 아니지만, 한국에게 일본으로부터의 자본재 필수적이라는 것을 보여줍니다.

한국은 내수에 부족하고, 수출에 크게 기울어 진 산업 구조를하고 있으며, 그 수출도 재벌의 대기업에 붙 국내의 격차도 확대되고 있습니다.

미국과의 FTA도 기대만큼 성과를 내지 못해 합의는 어렵다고 생각했다 TPP가 합의에 도달 한 것에 대해 한국 여론을 보면 큰 조바심을 느낍니다.

일본인이라면 「태평양의 블록 경제에 넣지 않았다. 서쪽에서 따돌림된다 '고 느끼는 곳 이지요.



韓国の場合は、『いらないと思って捨てた恋人だが、その恋人と日本が付き合いだしたと考えると、我慢ならない』と言うところでしょうか?

あくまでも感情ですね。それもとてもひねくれた感情論です。

今回の首脳会談では、パク大統領は日本に対して韓国TPP参加の支援を申し込むのではないかと思います。

韓国はTPP加盟国の多くとFTAを結び、アメリカとのFTAもありますから、TPPに参加すれば実質的には日本とのFTAになります。

日本との実質的なFTAになれば、日本からの農産物・自動車が韓国に流れ込む事になるでしょう。



한국의 경우는 "필요 없다고 생각 버린 연인이지만, 그 연인과 일본이 교제 냈다고 생각하면 참을 수 없다"고 말하는 것일까 요?

어디 까지나 감정 네요. 그것도 아주 비뚤어진 감정론입니다.

이번 정상 회담에서 박 대통령은 일본에 대해 한국 TPP 참여의 지원을 신청할 것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한국은 TPP 회원국의 많은과 FTA를 맺고, 미국과의 FTA도 있기 때문에, TPP에 참여하면 실질적으로는 일본과의 FTA됩니다.

일본과의 실질적인 FTA가되면 일본에서 농산물 · 자동차가 한국에 흘러 들게 될 것입니다.



日本の世論を見ると、嫌韓感情の強さの影響か『韓国のTPP参加を認める必要が無い。韓国は中国側の国、AIIBにも参加してるじゃないか。中国を頼れ』という意見が多いようです。

私個人の意見としては、韓国のTPP参加を認めてもいいのではないかと思います。

TPPは加盟国によるルールブック作成と言っていいでしょう。加盟国の中で統一のルールを作るものです。

韓国が参加すれば、韓国に対して日本の知的所有権の徹底や、日本から流出していた農産物品種のロイヤリティなども厳密に設定できる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

また韓国のTPP参加を認めてもいいと思うのには、理由があります。



일본의 여론을 보면 혐한 감정의 강도의 영향인지 "한국의 TPP 참여를 인정할 필요가 없다. 한국은 중국측의 국가, AIIB에도 참여 잖아. 중국을 의지 '는 의견이 많습니다.

내 개인적인 의견으로는 한국의 TPP 참여를 인정하고도 좋은 것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TPP는 회원국 룰 북 만들기라고 말해도 좋을 것입니다. 회원국 중 통일 규칙을 만드는 것입니다.

한국이 참여하면 한국에 대해 일본의 지적 재산권의 철저한이나 일본에서 유출 된 농산물 품종의 로열티도 엄격하게 설정할 수있는 것이 아닐까요.

또한 한국의 TPP 참여를 인정해서 좋다고 생각에는 이유가 있습니다.



日本の農産物の中でも国内では余ってしまい減反政策の続く米、日本の大衆車、特に軽自動車を韓国に輸出出来るようになるのは大きい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

一般的に韓国人にとって自動車はステータスシンボルであり、BMWやメルセデスベンツを好み、軽自動車などは好みません。

韓国人に言わせると『韓国では車は見栄の対象であり、隣の家より小さい車は恥ずかしくて乗れない』とのことでした。

韓国の軽自動車は1000ccまでの車であり、セダンなどに比べると街中やホテルなどでも格下の車として扱いの悪いものです。

車庫に対しての規制が無く、路上駐車も当たり前です。規制が議論されるたびに韓国のメーカーが規制論議を潰してきました。



일본의 농산물 중에서도 국내에서는 남아 버리지 減反 정책 따르는 미국 일본 대중 차, 특히 경차를 한국에 수출 할 수있게되는 것은 큰 것이 아닐까요.

일반적으로 한국인에게 자동차 상태 상징이며 BMW와 메르세데스 벤츠를 좋아하고 경차 등은 좋아하지 않습니다.

한국인의 말에 따르면 "한국에서는 자동차는 허세의 대상이며, 이웃집 작은 차량은 부끄러워서 탈 수 없다"는 것이 었습니다.

한국의 경차는 1000cc까지 차량이며, 세단에 비해 거리 나 호텔 등에서도 격하 차로 취급 나쁜 것입니다.

주차장에 대한 규제가없고, 노상 주차 당연합니다. 규제가 논의 될 때마다 한국 업체가 규제 논란을 잡아 왔습니다.



韓国のTPP参加を求める条件として、こういった韓国のルールを潰し、日本の軽自動車を売り込む余地はあると思います。

また農産物でも韓国は日本と同じく米を主食としており、一人当りでは日本人より多くの米を食べています。

しかし高齢化などもあり韓国の米生産は小規模な農家が多く、自給率も高くありません。

反面、日本は米の生産量は増やそうと思えば充分に余地はあります。

減反政策で米以外を生産している農家も、輸出できるなら米を作りたいと言う農家は多いはずと思います。



한국의 TPP 참여를 요구 조건으로 이러한 한국의 규칙을 잡아 일본의 경차를 파는 여지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농산물에서도 한국은 일본과 마찬가지로 쌀을 주식으로하고 있으며, 일인당에서는 일본인보다 많은 쌀을 먹고 있습니다.

그러나 고령화 등도 한국의 쌀 생산은 소규모 농가가 많아 자급률도 높지 않습니다.

반면 일본은 쌀 생산량은 늘리려 고 생각하면 충분히 여지가 있습니다.

減反 정책에서 미국 이외를 생산하는 농가도 수출 할 수 있다면 쌀을 만들고 싶다고 말한다 농가는 많을 것 같아요.



日本から高品質で安い米や、車庫規制を求めた上での軽自動車を韓国に輸入させてはどうかと思います。

米や車の量産については充分能力がありますし、韓国が反対するならTPPに参加させなければいいでしょう。

何故、車や米を韓国に売る必要があるのかと思う方もいると思います。

私は、これらの米や車の輸出で、韓国の農家・自動車産業を潰す事が可能と思います。

韓国より高品質で安い米を韓国に売りつけ、韓国の農家を廃業に追い込み、日本が韓国の食料政策をコントロールする事を目指せばいいと思います。



일본에서 고품질의 저렴한 쌀과, 주차장 규제를 요구 한 다음 경차를 한국에 수입되어서는 어떨까라고 생각합니다.

쌀과 자동차의 양산은 충분히 능력이 있고, 한국이 반대한다면 TPP에 참여시켜야 좋을 것입니다.

왜 자동차와 쌀을 한국에 판매 할 필요가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분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이러한 쌀이나 자동차의 수출에서 한국의 농가 · 자동차 산업을 잡는 것이 가능 생각합니다.

한국보다 높은 품질과 저렴한 쌀을 한국에 강매 한국의 농가를 폐업에 몰아 일본이 한국의 식량 정책을 제어하는 것을 목표로하면 좋다고 생각합니다.



もちろんアメリカも米を販売すると思いますが、韓国では日本製品種の米も多く、有利かと思います。

まずは韓国の米農家を日本の米で潰し、日本に主食を頼らざるを得ない状況を造るべきと思います。軽自動車も同様です。

韓国の国内農家を復活できないレベルに破綻させ、主食生産を掌握する。日本の米なしに韓国が立ち行かないところまでコントロールすべきと思います。

経済を中国、安全保障をアメリカ、そして食料を日本に依存させ、韓国をコントロールする事は不可能でしょうか。

こういった手法はアメリカ化が多用した手ですが、有効だった事を日本人は知っています。韓国に対して応用しても有効な手法になりえると思います。



물론 미국도 쌀을 판매한다고 생각하지만, 한국에서는 일본 제품 종류의 쌀도 많은 유리한 것으로 생각합니다.

우선 한국의 쌀 농가를 일본과 미국에서 잡아 일본에 주식을 의지하지 않을 수없는 상황을 건설한다고 생각합니다. 경차도 마찬가지입니다.

한국의 국내 농가를 부활 할 수없는 수준에 파탄, 주식 생산을 장악한다. 일본의 미없이 한국이되어 나가지 않는 곳까지 컨트롤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경제 중국 안전 보장을 미국, 그리고 음식을 일본에 의존하고 한국을 컨트롤하는 것은 불가능합니까?

이러한 기술은 미국 화가 많이 손 합니다만, 유효 이었다는 것을 일본인은 알고 있습니다. 한국에 응용하고도 효과적인 방법이 될 수있다 생각합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本と韓国の問題  일본과 한국 / 日本人から見た韓国 일본인이 본 한국 / 中国は敵か味方か? 중국은 아군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