この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今日は、日本と韓国と北朝鮮について考えてようと思います。長くなるので数回に分けようと思います。

日本と韓国の間には問題があります。

その中のひとつに『慰安婦問題』と言われる問題があります。

日韓共に慰安婦の存在は認めており、韓国は強制性を訴え、日本は政府による強制はなかったとしていま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오늘은 일본과 한국과 북한에 대해 생각 てよ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길어 지므로 여러 번 나누고 자 생각합니다.

일본과 한국 사이에는 문제가 있습니다.

그 중 하나가 '위안부 문제'로 불리는 문제가 있습니다.

한일 모두 위안부의 존재는 인정하고 있으며, 한국은 강제성을 호소, 일본 정부에 의한 강제가 아니었다 고합니다.



先日、元慰安婦といわれる韓国女性が1人亡くなり、現時点では生きているのは46人と言われています。

韓国では彼女たち元慰安婦は、一種の絶対権威になっています。

政治家であろうと大学教授であろうと、元慰安婦を否定する言葉を発すれば、『親日派』と烙印を押され、社会的に抹殺されます。

この事は、これを読んでいる韓国人も否定しないはずです。

今日は元慰安婦の主張・韓国の主張の正当性についての疑問は、問題としません。



얼마 전 위안부라고하는 한국 여성이 1 명 사망 순간에 살아있는 것은 46 명이라고합니다.

한국에서는 그녀들 위안부는 일종의 절대 권위가 있습니다.

정치인이든 대학 교수이든, 위안부를 부정하는 말을 発すれ하면 "친일파"로 낙인 찍혀 사회적으로 말살됩니다.

이 것은 이것을 읽고있는 한국인도 부정해서는 안됩니다.

오늘은 위안부의 주장 · 한국의 주장의 정당성에 대한 의문은 문제가되지 않습니다.



ポイントは韓国が『慰安婦問題の解決が無ければ、日韓関係は改善させない』という事です。

韓国人の立場になれば、慰安婦問題について、日本に譲歩する事は絶対にあってはならないと言う事です。

韓国は選挙でリーダーや議員を選ぶ民主国家です。

仮に韓国の指導部が『慰安婦にこだわり過ぎるのは、国益を損なう』と本心で考えていも、言葉には出来きません。

言えば選挙で勝てませんし、政府の意向があっても、民主国家では多くの場合、国民の意向が政治家を左右します。



포인트는 한국이 '위안부 문제의 해결이 없으면 한일 관계 개선시키고 없다 "는 것입니다.

한국인의 입장이되면 위안부 문제에 대해 일본에 양보하는 일은 절대로 있어서는 안된다고하는 것입니다.

한국은 선거에서 리더 나 의원을 선택 민주 국가입니다.

만일 한국의 지도부가 "위안부에 너무 매달릴 것은 국익을 해치는"고 본심 생각 감자, 말은 할 수 없습니다.

말하자면 선거에서 이길 수없고, 정부의 의향이 있어도 민주 국가에서는 종종 국민의 의향이 정치를 좌우합니다.



実際には、韓国人は慰安婦を心配しているのではなく、被害者と言う立場を利用して日本を批判するのが目的です。

しかし、あまりにもその目的と慰安婦を絶対権威にした為、政治家でさえこれを否定できなくなりました。

韓国の政治家は『慰安婦問題は大切だが、国益を考えて、多少妥協しよう』とは言えないはずです。

何故なら、慰安婦を否定するのは、韓国にとってタブーだからです。

外部から見れば46人の為に、韓国2500万人の利益を損なうのであれば、決して得策とは言えない筈です。



사실, 한국인 위안부를 걱정하는 것이 아니라 피해자는 입장을 이용하여 일본을 비판하는 것이 목적입니다.

하지만 너무 그 목적으로 위안부를 절대 권위를했기 때문에 정치인조차 이것을 부정 할 수 없게되었습니다.

한국의 정치인은 "위안부 문제는 중요하지만 국익을 생각하고 약간 타협하자"고 말할 수 없을 것입니다.

왜냐하면 위안부를 부정하는 것은 우리에게 금기이기 때문입니다.

외부에서 보면 46 명의 위해 한국 2500 만명의 이익을한다면 결코 유리한 계책이라고는 할 수 없을 것입니다.



実際に日本政府が韓国の希望に沿って『日本軍が慰安婦を強制連行した』と認める可能性は、ほぼありません。

この事も韓国政府はわかっているはずです。実際に慰安婦問題は進展していません。これからもしないでしょう。

これは政治家が政治判断よりも、国民感情のタブーを恐れているからと言えるはずです。

日韓関係は悪化し続け、韓国の反日に引きづられるようにイ・ミョンバク大統領やパク・クネ大統領は反日を強化し続けてきました。

しかし、いくら韓国が反日を続けても日本が困窮する事はありません。



실제로 일본 정부가 한국의 희망에 따라 "일본군이 위안부를 강제 연행했다"고 인정 가능성은 거의 없습니다.

이 것도 한국 정부는 알고있을 것입니다. 실제로 위안부 문제는 진전하지 않습니다. 앞으로도하지 않을 것입니다.

이것은 정치인들이 정치 판단보다 국민 감정의 금기를 우려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할 것입니다.

한일 관계는 계속 악화 한국의 반일 당겨 괴로움되도록 이명박 대통령과 박근혜 대통령은 반일을 강화해온했습니다.

그러나 아무리 한국이 반일을 계속해서 일본이 곤궁 한 것은 아닙니다.



むしろ、韓国の方が悪化する日韓関係の被害を受けていると言えるでしょう。

韓国から求められた日韓スワップは見送られ、韓国のTPP参加も難航するでしょう。

何故なら、韓国政府が反日強化を国民に求められたように、日本政府も国民から韓国との距離を取るように求められています。

たしかに国民はそれでいいでしょう。感情優先して、国益よりも目の前の問題に注目してしまうのも仕方ありません。

しかし、政治家はそれで良いのでしょうか。タブーを恐れ、全体の利益を考えない韓国の政治家は勤めを果たしているといえるでしょうか。



오히려 한국이 더 악화되는 한일 관계의 피해를 받고 있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한국에서 구해진 한일 스왑은 보류되어 한국의 TPP 참여도 난항을 겪을 것입니다.

왜냐하면 한국 정부가 반일 강화를 국민에게 요구 된 것처럼 일본 정부도 국민들로부터 한국과의 거리를 취하도록 요구되고 있습니다.

분명히 국민은 그 좋을 것입니다. 감정 우선하여 국익보다 눈앞의 문제에 주목 해 버리는 것도 어쩔 수 없습니다.

그러나 정치인은 그 좋은 것일까 요. 금기를 두려워하고 전체의 이익을 생각하는 한국의 정치인들은 근무를하고 있다고 말할 수 있을까요?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本と韓国の問題  일본과 한국 / 日本人から見た韓国 일본인이 본 한국 / 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tumbl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