このサイトは日本と韓国を中心にアジア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韓国に日本に対する感情。それは韓国人自身が『反日』と呼んでいる。

韓国の新聞もコメントも、韓国人のメールでも『反日』という言葉だ。

それに対して、日本の韓国に対する感情は『嫌韓』という言葉で表すことが殆どだ。

これらを読み取ると、韓国は日本に敵意を持ち、日本は韓国を嫌っている。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한국에 일본에 대한 감정. 그것은 한국인 자신이 「반일」이라고 부르고있다.

한국 신문도 댓글도 한국인의 편지에서도 '반일'이라는 말이다.

이에 대해 일본의 한국에 대한 감정은 '혐한'이라는 말로 표현하는 것이 대부분이다.

이러한 읽기는 한국이 일본에 적대감을 갖고 일본은 한국을 싫어한다.



似ていても違う。韓国は、より能動的だ。攻撃の為に動いている。

慰安婦像を建てる、徴用工像を立てる。仏像を盗む。靖国に爆弾を仕掛けた。告げ口外交をする。遠征売春婦5万人を送り込む。

手を動かし、日本を殴っている。日本の利益を損なう為の行動が反日の定義だ。

では日本が韓国に対する態度はどうか。大使を呼び戻す。スワップを再開しない。韓国に行かない。韓国の物を買わない。

攻撃ではない、受動的で背中を向けただけだ。日本人は苦情を言わず背を向ける。



닮아도 다르다. 한국은 더 능동적이다. 공격을 위해 움직이고있다.

위안부 동상을 세우는 징용 공 동상을 세운다. 불상을 훔친다. 야스쿠니에 폭탄을 장치했다. 고자질 외교를한다. 원정 매춘부 5 만명을 보낸다.

손을 움직여 일본을 때리고있다. 일본의 이익을위한 행동이 반일의 정의이다.

에서는 일본이 한국에 대한 태도는 어떤가. 대사 회수. 스왑을 재개하지 않는다. 한국에 가지 않는다. 한국의 물건을 사지 않는다.

공격이 아닌 수동적 등을 돌린 뿐이다. 일본인은 불만을 말하지 않고 돌아서.



韓国人がNoisy creamerなら、日本人はSilent creamerだ。

日本人は、そろそろ方針を変える時だ。変えるべきだ。嫌韓という言葉を捨て、反韓に切り替える時が来たと思う。

韓国に背中を向けても、韓国に致命的ダメージを与えられない。日本は韓国を見習い、より積極的な行動をすべきだ。

手を上げ、韓国を殴らなければ、韓国は倒れない。日本は手を上げて構えるべきだ。先に殴る必要はない。韓国は必ず殴ってくる。カウンターを取れば良い。

韓国が日本を1回殴れば、日本は韓国を2回殴るべきだ。10発殴られたら100発にして返すべきだ。体格差を利用しよう。



한국인이 Noisy creamer이라면 일본인은 Silent creamer이다.

일본인은 이제 정책을 바꿀 때다. 바꿔야한다. 혐한라는 말을 버리고 반한로 전환 때가 왔다고 생각한다.

한국에 등을 돌리고도 한국에 치명적인 손상을주지 않는다. 일본은 한국을 본 받아보다 적극적인 행동을해야한다.

손을 들고 한국을 때려야 한국은 쓰러지지 않는다. 일본은 손을 올려두고한다. 먼저 때릴 필요는 없다. 한국은 반드시 때려 온다. 카운터를 취하면된다.

한국이 일본을 한 번 때리면 일본은 한국을 두 번 때리는한다. 10 발 맞았 으면 100 발하고 반환한다. 체격 차이를 이용하자.



韓国にサードの制裁をしている中国は、韓国にどのように対応すべか良く知っている。中国は今レバーブローを打っている。

アメリカ・中国はスーパーヘビー級、日本はヘビー級、韓国はライト級だろう。韓国は小さな対戦相手だ。

日本は韓国に対して、嫌韓から反韓に変えて、武器を使わず批判されない方法で韓国を殴り、痛めつける方法を考えるべきだ。

韓国が反日政策で、日本を殴ってきたように、日本は韓国の利益をどのように損ない損害を与えるかについて、韓国の反日政策を見習う必要がある。

私には韓国人の知人も友人もいて、韓国が嫌いではないが、好き嫌いは関係ない。



한국에 제의 제재를하고있는 중국은 한국에 얼마나 부응하는지 잘 알고있다. 중국은 지금 레버 타격을 치고있다.

미국 · 중국은 슈퍼 헤비급 일본 헤비급 한국은 라이트급 것이다. 한국은 작은 상대이다.

일본은 한국에 대한 혐한에서 반한로 바꾸고 무기를 사용하지 않고 비판하지 않는 방법으로 한국을 때리거나 아프게 방법을 생각한다.

한국이 반일 정책으로 일본을 때려 바와 같이 일본은 한국의 이익을 어떻게 손상 피해를 주는지에 대해 한국의 반일 정책을 배워야 필요가있다.

나에게 한국인의 지인도 친구도 있고, 한국이 싫은 것은 아니지만, 좋고 싫음은 관계 없다.



プロのボクサーは、マッチメイクされれば友人でも兄弟でも殴る。殴らなければ、勝てずに必ず負けるからだ。

ライト級韓国とヘビー級日本の戦い。1発のパンチで倒してはいけない。近所の観客が見ている。

倒れそうになればパンチを止め、回復したらまた殴る。倒れそうになればパンチを止め、回復したらまた殴る。

これを繰り返し、KOを許さず、最終ラウンドまで、むごたらしい試合をすべきだ。観客が目をそむける試合にする。それで観客が日本の力を知る。

韓国が『参った。負けた』と言っても、『歓声がうるさくて聞こえない』と言って、また殴る。レフリーはいない。



프로 권투 선수가 매치 메이크되면 친구도 형제도 때린다. 구타 않으면 이기지 못하고 반드시진다 때문이다.

라이트급 한국과 헤비급 일본의 전투. 1의 펀치로 쓰러 말라. 인근 관객이보고있다.

쓰러 질이되면 펀치를 멈추고 회복하면 또 때린다. 쓰러 질이되면 펀치를 멈추고 회복하면 또 때린다.

이것을 반복 KO를 허용하지 않고 최종 라운드까지 끔찍한 경기를해야한다. 관객이 눈을 돌린다 경기한다. 그래서 관객이 일본의 힘을 알게된다.

한국이 "난처했다. 지는 "라고해도"환성이 시끄러워서 들리지 않는다 "라고 말하고, 또 때린다. 심판은 없다.



日韓スワップを停止し、ドルベースの外貨準備資金が足りない事を思い出させる、渡航ビザを復活する。

竹島の単独提訴を行い、韓国を怒らせ、飛び込んできたら、韓国に対する民間投資を抑制する。

韓国の銀行の株主が誰かを思い出させ、サムスンや現代の工場にある加工機械がどこの国のものか思い出させた方がいい。

どちらの意見が正しいか正しくないかも重要ではない。反日行動を取る国に対して、平然と殴れる気持ちの強さを思い出した方が良いだろう。

日本は嫌韓という言葉をそろそろ捨てよう。感情では相手は倒れない。

明日からは反韓となり、韓国経済に対してパンチを打とう。今までの礼をしよう。



한일 스왑을 멈추고 달러 기반의 외화 준비 자금이 부족한 것을 생각 나게 여행 비자를 부활한다.

다케시마 단독 제소를하고 한국을 화나게 뛰어 들어 오면 한국에 대한 민간 투자를 억제한다.

한국 은행의 주주가 누군가를 생각 나게하고 삼성이나 현대의 공장에 가공 기계가 어느 나라인지 생각 나게하는 것이 좋다.

두 의견이 옳고 그른지 여부도 중요하지 않다. 반일 행동을 취하는 국가에 대해 태연하게 때릴 마음의 힘을 기억하는 것이 좋을 것이다.

일본은 혐한이라는 말을 이제 버리자. 감정이 상대는 쓰러지지 않는다.

내일부터는 반한이 한국 경제에 펀치를 치려고. 지금까지의 예를 보자.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劣等感と優越感 열등감과 우월감 / 韓国高校生からのメール 한국 고등학생의 편지 / 韓国は世界に謝罪するべきか? 한국은 세계에 사과해야 하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