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アメリカ大統領予備選を見ていると、アメリカ人の葛藤が見えます。

民主党は、左派のサンダースとクリントンの争いです。

民主党政権が3期続いた事は殆どありませんから、今までの前例を見れば民主党勝利は難しいかもしれません。

しかし、アメリカでは白人とヒスパニック・アフロアメリカンの比率が変化している事を考えると、今後は民主党政権が続く可能性もありま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미국 대선을 보면 미국인의 갈등이 보입니다.

민주당은 좌파의 샌더스와 클린턴의 싸움입니다.

민주당 정권이 3 기 이어진 경우는 거의 없기 때문에, 지금까지의 전례를 보면 민주당 승리는 어려울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미국에서는 백인과 히스패닉 아프리카 원주민의 비율이 변화하고있는 것을 감안할 때, 향후 민주당 정권이 계속 될 가능성도 있습니다.



対する共和党も異様な顔ぶれです。3位のルビオ氏が日本にとっては本命ですが、まだ可能性としては低い。

1位はクルーズ氏は福音派の宗教右派。2位のトランプ氏はアメリカを代表とする富豪で選挙資金を乞う必要が無いので、本音を語る人物。モンロー主義者に見えます。

『シリア難民は送り返す』、『メキシコ国境に壁を作る』というような極論を言っています。極論です。

この2人は明らかに大統領としては不適格でしょう。世界のリーダーとしても相応しいとは言えません。

民主党・共和党共に、極論に走ってしまっている事が、アメリカ人の本音を示していると言えるでしょう。



대한 공화당도 괴상한 멤버입니다. 3 위 루비오 씨가 일본에있어서 본명이지만, 여전히 잠재적으로 낮다.

1 위는 크루즈 씨는 복음주의 종교 우파. 2 위 트럼프는 미국을 대표하는 부호로 선거 자금을 청하 필요가 없기 때문에, 본심을 말하는 인물. 먼로 주의자 보인다.

"시리아 난민 다시 보내", "멕시코 국경에 벽을 만드는 '와 같은 극단적 말하고 있습니다. 극론입니다.

이 두 사람은 분명히 대통령 으로서는 부적격 것입니다. 세계 지도자로도 적합하다고는 말할 수 없습니다.

민주당 · 공화당 함께, 극단적으로 달려 버린 것이 미국인의 속내를 나타내고 있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メキシコ国境を越えた麻薬がアメリカの富を奪い、白人系は非白人系に圧迫され始め、世界の為に血を流しているとアメリカ人は信じていても攻撃される。

この民主主義のリーダーとしての理想と、アメリカ衰退を認めたくない本音の衝突と言えるでしょう。

ヨーロッパでは、理想論を語り移民を歓迎したメルケル氏が苦境に陥っています。

自ら迎えたシリア難民が、ドイツ女性を強姦し、更なる権利を主張し、メルケル氏の手足を縛り付けています。

フランスでは、ジャン=マリー・ル・ペンの娘、マリーヌ・ル・ペンが支持率を伸ばしています。ル・ペン氏にはフランス大統領のチャンスも見え始めています。



멕시코 국경 마약이 미국의 재산을 빼앗고, 백인는 비 백인계에 압박되기 시작해 세계를 위해 피를 흘리고 있고 미국인들은 믿지도 공격된다.

이 민주주의의 리더로서의 이상과 미국 쇠퇴를 인정하고 싶지 않은 속내의 충돌이라고 말할 수 있겠지요.

유럽에서는 이상론을 이야기 이민자를 환영했다 메르켈 씨가 곤경에 빠져 있습니다.

스스로 맞이 시리아 난민이 독일 여성을 강간 해, 한층 더 권리를 주장 메르켈 씨의 손발을 꽁꽁 묶어 있습니다.

프랑스에서는 장 마리 르 펜의 딸 마린 르 펜이 지지율을 늘리고 있습니다. 르 펜 씨는 프랑스 대통령의 기회도 보이기 시작하고 있습니다.



民主主義やグローバル化、人道主義を訴えてきた西側諸国が、戦争以外の方法で第三世界からの侵食を受け、選択を迫られている状況です。

人道主義の建前を取るのか、自らの利益と生存の本音を取るのか。

世界各国が右傾化していると言われるのは、この選択肢を突きつけられた場合、人間は本音を選ぶと言う事を示しています。

『過激な事を言い、馬鹿な政治家だ』と言われる事があっても、彼らが支持されるのは政治家の駆け引きではなく、国民の後押しと言えます。

『我々の国は生きていけるのか・・』という国民の不安感が、本音となって表面化している状態です。



민주주의와 세계화, 인도주의를 호소 해 온 서방 국가가 전쟁 이외의 방법으로 제 3 세계에서의 침식을 받아 선택을 강요 당하고있는 상황입니다.

인도주의 명분을 가지고 있는지, 자신의 이익과 생존의 속내를 취할 것인가.

세계 각국이 우경화하고 있다고 말하는 것은,이 옵션을들이 댈 수있는 경우 인간은 본심을 선택할라는 것을 보여줍니다.

"과격한 것을 말하고 바보 정치인"이라고 말하는 것이 있어도, 그들이지지하는 것은 정치의 흥정이 아니라 국민의지지라고합니다.

"우리 나라는 살아갈 것인가 ··」라는 국민들의 불안감이 본심이되고 가시화되고있는 상태입니다.



これは極端な言い方をすればヒトラーが登場した背景に似ています。

ただし今回の構図は、西側の先進国でこういった動きが出ているおり、第三世界である中国・アラブ世界・ヒスパニックを相手にしている事でしょう。

日本の安倍首相も、国内の左派政党や中国や韓国からは『右傾化した軍国主義者』と批判されています。

核ミサイルを数百発日本に向け軍事費を倍増させている中国共産党や、徴兵制を続け終戦出来ていない韓国が日本を批判しているのですから奇妙な話です。

日本には、中国や北朝鮮に心酔している極左政治家が多数いますが、代表的な極右政治家はいません。



이것은 극단적 인 말하면 히틀러가 등장한 배경과 비슷합니다.

그러나 이번 구도는 서방의 선진국에서 이러한 움직임이 나오고있다 있으며, 제 3 세계 인 중국 · 아랍 세계 · 스페인을 상대로하고있는 것입니다.

일본의 아베 총리도 국내의 좌파 정당이나 중국이나 한국에서 '우경화 한 군국주의 자 "고 비판되어 있습니다.

핵 미사일을 수백 발 일본으로 군사비를 배가시키고있는 중국 공산당과 징병제를 계속 종전되어 있지 않는 한국이 일본을 비판하고 있으니까 이상한 이야기입니다.

일본은 중국과 북한에 심취하고있는 극좌 정치가 다수 있습니다 만, 대표적인 극우 정치인은 없습니다.



極右が政権を取る必要はありませんが、極右政治家は必要です。

仮に極右の政治家が政権を取ったとしても、世論や世界状況によって必ず中道に寄っていきます。

仮にトランプ氏やサンダース氏が政権を取っても、極端な政策は世論が許さないでしょう。

しかし、それでも極右の政治家は必要と思います。

日本の与党である自民党は、党内に多くの中道左派を抱えています。野党はほぼ全て左派と言える状況です。



극우 정권을 취할 필요는 없지만 극우 정치인은 필요합니다.

만일 극우 정치인이 집권하더라도 여론과 세계 상황에 따라 반드시 중도에 들러갑니다.

만일 트럼프와 샌더스가 집권해도 극단적 인 정책은 여론이 허락하지 않는 것이다.

하지만 그래도 극우 정치인들은 필요 생각합니다.

일본의 여당 인 자민당은 당내에 많은 중도 좌파를 안고 있습니다. 야당은 거의 모든 좌파라고 말할 상황입니다.



極論と言える本音を言える政治家がいてこそ、バランスは取れるものと思います。

『1億円融資して』と頼む人がいればこそ『それが無理なら5000万円お願いします』と言えるはずです。

日本にも『韓国が反日を止めないなら日韓断交、中国を捨て台湾を支えよう』と言う極右政治家が必要です。

もちろんそれが実現できなくても、妥協点が左派に引きずられて左に寄る事を防ぐ理由のひとつになるでしょう。

支持を受けられる理想論ではなく、国全体を中道に留める為にも本音を言える極右政治家の登場は必要であると思います。



극론이라고 말할 본심을 말할 정치인들이있어 더욱 균형이 잡히는 것으로 생각합니다.

"1 억원 대출 해"라고 부탁 사람이 있어야만 "그것이 무리라면 5000 만엔 부탁합니다"라고 말할 것입니다.

일본에도 "한국이 반일을 멈추지 않는다면 한일 단교 중국을 버리고 대만을 지탱 것"이라고 말한다 극우 정치인이 필요합니다.

물론 그런 일은 못해도 타협점이 좌파에 끌려 왼쪽에 모이는 것을 막기 이유 중 하나가 될 것입니다.

지지를받을 수있는 이상론이 아니라 나라 전체를 중도에 고정 위해서도 본심을 말할 극우 정치인의 등장은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本と韓国の問題  일본과 한국 / 日本人から見た韓国 일본인이 본 한국 / 中国は敵か味方か? 중국은 아군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