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2014年の冬、東京では都知事選挙が行われました。

この選挙は、事実上、自民党の代表的親韓派である舛添要一と、次世代の党の田母神俊雄、そして共産党の弁護士の3人の選挙でした。

私は、以前書いたように、田母神氏に投票しましたが、彼は落選し、舛添要一が当選しました。

当選後、舛添要一は東京都知事なのか、ソウル市長なのかわからないほど、韓国を見て都民を見ない政治をしている印象で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잘못되었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2014 년 겨울, 도쿄에서는 도지사 선거가 실시되었습니다.

이 선거는 사실상 자민당의 대표적인 친한파 인 마스 조에 요이치와 차세대 당의 다모 가미 도시오, 그리고 공산당의 변호사 3 명의 선거였습니다.

나는 이전에 쓴 것처럼, 다모 씨에게 투표했지만 그는 낙선하고 마스 조에 요이치가 당선되었습니다.

당선 후 마스 조에 요이치는 도쿄 도지사인가, 서울 시장인지 모를만큼 한국을보고 도민을 보지 않는 정치를하고있는 느낌입니다.



この選挙で、田母神氏が敗れたのは、知名度の低さや政策の認知度の低さがあったと思います。

また舛添要一の政策や人柄が精査される事無く、知名度という一点で当選したと言う側面もあると思います。

私自身の意見を言えば、田母神氏は航空自衛隊の元航空幕僚長であり、能力面では不足は無かったと思います。

都知事選では60万票を集めましたが、敗因はあったと思います。

それは言葉の選び方であり、コメントに慣れていない側面であり、常に次の言葉を用意しているわけではないと言う点でもあると思います。



이 선거에서 다모 가미 씨가 패한 것은 지명도의 낮음과 정책 인지도의 낮음이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마스 조에 요이치의 정책이나 인품이 관찰되지 않고, 지명도는 한점에서 당선 된이란 측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내 자신의 의견을 말하면, 다모 씨는 항공 자위대의 전 항공 막료 장이며, 능력면에서는 부족은 없었다고 생각합니다.

도지사 선거에서는 60 만표를 모았지만, 패인은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그것은 단어의 선택이고, 댓글에 익숙하지 않은 측면이며, 항상 다음 말씀을 준비하고있는 것은 아니라고 점이기도하다 생각합니다.



人間と言うのは、自分以外が何を考えているのかを、正確には読み取れません。

相手の心の中にある真意を読み取り、言葉が真実であるのかを検証する方法はありません。

また話す内容は同じとしても、言葉を選び話す際の選択で、相手に与えるイメージというのは大きく変わります。

2014年の都知事選の勝敗は、田母神氏の稚拙さと、舛添要一の狡猾さがぶつかった選挙であったと思います。

田母神氏が破れ、舛添要一が当選したのは、望ましい事ではありませんでしたが、当然だったのかもしれません。



인간이란 자신 이외가 무엇을 생각하고 있는지를 정확히 읽을 수 없습니다.

상대의 마음 속에있는 진심을 읽고 말이 진실인지를 확인하는 방법은 없습니다.

또한 이야기하는 내용은 동일해도 말을 선택 말할 때 선택에서 상대에게주는 이미지라는 것은 크게 바뀝니다.

2014 년 도지사 선거의 승패는 다모 가미 씨의 치졸함과 마스 조에 요이치의 교활함이 부딪쳤다 선거 였다고 생각합니다.

다모 가미 씨가 깨져 마스 조에 요이치가 당선 된 것은 바람직하지 않았지만, 당연히 이었는지도 모릅니다.



さて、2012年のイ・ミョンバク大統領の天皇謝罪要求以来、日韓関係は悪くなり続けています。

続くパク・クネ大統領も、就任直後から、反日路線を強く打ち出し、親中路線を採用しています。

これに対する日本人の悪感情や嫌悪感も、近年無いほど強まっているように思います。

日本国内を見ても、朝日新聞の慰安婦に対する誤報問題・・・正しくは慰安婦の捏造報道などの証明により、左派に対する反発も大きくなっています。

この韓国に対する批判や、国内左派に対する非難には、同意せざるを得ないと思います。



그런데 2012 년 이명박 대통령의 일왕 사죄 요구 이후 한일 관계는 나빠하고 있습니다.

계속되는 박근혜 대통령도 취임 직후부터 반일 노선을 강하게 내세우고 친중 노선을 채택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한 일본인의 원한이나 혐오감도 최근 없을 정도로 강해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일본을 봐도 아사히 신문의 위안부에 대한 오보 문제 ... 제대로 위안부 날조 보도 등의 증거가 좌파에 대한 반발도 커지고 있습니다.

이 한국에 대한 비판과 국내 좌파에 대한 비난에 동의하지 않을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



日本の立場からの韓国に対する批判、国内の左派マスコミや左派政党に対する批判は、当然と思います。

しかし、世間には右派でもなく、左派でもなく、浮動票と呼べる人々が多数います。もしかすると保守の支持層より多いかと思います。

都政でも、国政でも、これからの選挙は、この浮動票の取り込みが重要であると思います。

それには、この浮動票の人々に与えるイメージというものが大切でしょう。

意見が正しいかは別として、正しいイメージを与えられるかと言う点をよく考えて、言葉を選ぶ必要があるでしょう。



일본의 입장에서 한국에 대한 비판, 국내 좌파 언론과 좌파 정당에 대한 비판은 당연한 일로 생각합니다.

그러나 세상에는 우파도 아니고 좌파도 아니고, 부동표라고 부를 사람들이 다수 있습니다. 어쩌면 및 유지 보수 지지층보다 많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도정에서도 국정도 앞으로의 선거는이 부동표의 혼잡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것은이 부동표 사람들에게주는 이미지라는 것이 중요한 것입니다.

의견이 맞는지는 제외하고, 올바른 이미지를 주는가?는 점을 잘 생각해 단어를 선택할 필요가있을 것입니다.



高校生が大学生となると、地域社会からより広い社会の存在を認識し、今までの世界観が変わる事があります。

バスや自転車で行ける範囲から、引越しを必要とし社会人と変わらない行動範囲を手に入れます。

同じように知り合う人々も、飛躍的に様々な人と出会うようになると思います。

今まで知らなかった事や、考えた事も無い考えを持つ人たちと出会います。

そこで初めて知る概念に接した際に、どんな言葉がファーストコンタクトになるか、その言葉がどんなイメージを与えるかを考えるべきと思います。



고교생이 대학생이되면 지역 사회에서 더 넓은 사회의 존재를 인식하고 지금까지의 세계관이 변경 될 수 있습니다.

버스 나 자전거로 갈 수있는 거리에서 이사를 필요로 직장인과 다름없는 행동 범위를 손에 넣습니다.

마찬가지로 알게 사람들도 비약적으로 다양한 사람들과 만나게된다고 생각합니다.

지금까지 몰랐던 일이나, 생각한 적도없는 생각을 가진 사람들과 만납니다.

그래서 처음 알게 개념을 접한 때 어떤 말이 첫 접촉되는지, 그 말이 어떤 이미지를 줄 것인가를 생각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これは一種のマーケティングだと思います。

仮にコーラとペプシが非難しあっている状況であった時、コーラ側が『あのペプシ野郎を殺したい』と言い、それを第三者が初めて聞いた時、どんな印象を与えるでしょうか。

どんなに意見が正しくとも、強すぎる言葉は、一定数の人々に嫌悪感を持たせてしまうと思います。

強すぎる言葉は感情的であり、他者の感情に訴えかける事は出来るかもしれませんが、その数は少ないと思います。

であれば、丁寧な言葉で、『これは~だから、誤りであり、正当性を持たない』という伝えるべきと思います。



이것은 일종의 마케팅이라고 생각합니다.

만일 콜라와 펩시가 비난 있던 상황이었을 때, 콜라 측이 "그 펩시 놈을 죽이고 싶다"고 말하고 그것을 다른 사람이 처음 들었을 때 어떤 느낌을 줄까요?

아무리 의견이 정확하게도, 너무 강한 단어는 일정 수의 사람들에게 혐오감을 갖게 될 것입니다.

너무 강한 말은 감정적이고, 다른 사람의 감정에 호소하는 것은 할 수 있을지도 모르지만 그 수가 적다고 생각합니다.

라면 정중 한 말로, "이것은 ~ 그래서 잘못이며, 정당성이없는 '이라는 전해야 할 것입니다.



保守の意見が正しいと仮定しても、その非難が強い感情の吐露であってはならず、より多くの人の共感を呼び起こす言葉である必要があります。

特に日本人の場合、強い言葉より、穏やかでありつつも主張を含めた言葉の方が共感を得やすいと思います。

『在日韓国人を追い出せ』『朝鮮人を追い出せ』という言葉は理解は出来ますが、強すぎます。

私個人の意見を言うならば、必要なのは強い言葉ではなく、強い論理と行動と思います。

顔や言葉は優しく微笑みながらも、相手に厳しい選択を突きつけ続ける。こちらの方がいいのではないかと思います。



보수의 의견이 옳다고 가정해도 그 비난이 강한 감정의 토로였다 안되어 더 많은 사람의 공감을 불러 일으키는 말이어야합니다.

특히 일본의 경우 강한 단어보다 온화 하면서도 주장을 포함한 기간이 더 공감을 얻고 쉽다고 생각합니다.

"재일 한국인을 쫓아" "조선인을 쫓아 '라는 말은 이해는 할 수 있지만 너무 강해서 있습니다.

내 개인적인 의견을 말한다면 필요한 것은 강한 말이 아니라 강한 논리와 행동 생각합니다.

얼굴과 말은 부드럽게 미소하면서도 상대에게 어려운 선택을 들이대고 계속한다. 이쪽이 좋은 것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ブサヨ、マスゴミ等は、相手を非難する強い言葉ですが、これだけでは多くの人の興味を共感は得にくいと思います。

例えばテレビ朝日の深夜の討論番組では、保守の論客として、山際澄夫氏を出演させる事があります。

何故、左派と呼ばれるテレビ朝日が、右派の山際澄夫氏を選んだのでしょうか?

それは彼の主張が正しくとも、興奮しやすく強い言葉を選ぶ山岸氏を出演させれば、右派に対するイメージ低下を演出できるからです。

穏やかで論理的な櫻井よしこさんを、決して出演させようとしない。



부사요, 매스 쓰레기 등은 상대방을 비난하는 강한 단어이지만, 이것만으로는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공감 얻을 어렵다고 생각합니다.

예를 들면 TV 아사히의 심야 토론 프로그램은 유지 보수 논객으로서 야마 기와 스미 오 씨가 출연시킬 수 있습니다.

왜 좌파라는 TV 아사히가 우파의 야마 기와 스미 오 씨를 선택한 이유는 무엇입니까?

그것은 그의 주장이 잘못도, 흥분하기 쉽고 강한 단어를 선택 야마 씨를 출연 시키면 우파에 대한 이미지 저하를 연출 있기 때문입니다.

온화하고 논리적 인 사쿠라이 요시코 씨를 결코 출연 시키려고하지 않는다.



何故なら、強く感情的な言葉など使わなくても、左派の論理を打ち砕く事を証明してしまうからです。

また強い言葉より、論理的な言葉に共感する人のほうが多く、分母の数が違うのです。

まだ主張を持たない白紙の状態の人が、ある主張に接した時に、どんな言葉で伝えるのがベストなのか、どんなイメージを与えるのか、それを考える必要があります。

強すぎる言葉は、時に強い反発を招きます。反発を招かないとしても、距離を取る人は多いでしょう。

田母神氏の失敗は、保守陣営のイメージ戦略の見直しを示唆しているように感じます。



왜냐하면 강한 감정적 인 단어 등 사용하지 않아도 좌파의 논리를 꺾는 것을 증명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강한 말보다 논리적 인 말에 공감하는 사람이 더 많은 분모의 수가 다릅니다.

아직 주장이없는 백지 상태의 사람이있는 주장을 접한 때 어떤 말로 전하는 것이 가장 좋은 것인지, 어떤 이미지를 주는지 그것을 생각할 필요가 있습니다.

너무 강한 말은 때로는 강한 반발을 초래합니다. 반발을 초래하지 않더라도 거리를 가지고 사람은 많을 것입니다.

다모 가미 씨의 실패는 보수 진영의 이미지 전략의 재검토를 시사하고있는 것처럼 느낍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第2次朝鮮戦争は起きるでしょうか?  제 2 차 한국 전쟁은 일어날까요? / 討論してみよう 토론 해 보자 / 中国は敵か味方か? 중국은 아군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