この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このサイトのことは、数人の韓国人の知人や友人も知っています。

普段の会話では反日の意見を一切出さないけれど、何かのきっかけで数時間の議論になることもあります。

もちろん本当に日本が大好きで、日本語を勉強し続けている人もいます。

私は基本的には、韓国人と知り合うチャンスがあれば、自分から進むタイプで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이 사이트의 수는 몇 명의 한국인의 지인과 친구도 알고 있습니다.

평소 대화에서는 반일의 의견을 일절 내지 않지만, 어떤 계기로 몇 시간의 토론이 될 수도 있습니다.

물론 정말 일본을 아주 좋아하고 일본어를 공부 계속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나는 기본적으로 한국인과 알게 기회가된다면 자신의 앞으로 타입입니다.



70%位の確立で議論になり、20%位の確立で罵りあい寸前の喧嘩状態になりますが、韓国人の考え方を知るチャンスだと思っています。

いろんな方と話していると、韓国人を分類するタイプがわかってきます。

今日はそんな事を考えてみたいと思います。

私が知り合った韓国人の殆どは、20代から40代の方です。

朝鮮戦争を知る高齢者の方もいますが、そういう方たちは知人のご両親とかなので、あまり意見交換には発展しません。



70 % 정도의 확률로 논의되고, 20 % 정도의 확률로 욕설 등 싸움 직전의 싸움 상태가됩니다 만, 한국인의 사고 방식을 알 기회라고 생각합니다.

여러 사람과 이야기하고 있으면 한국 사람을 분류하는 유형을 알고 있습니다.

오늘은 그런 생각을하고 싶다고 생각합니다.

내가 만난 한국인의 대부분은 20 대부터 40 대 분들입니다.

한국 전쟁을 아는 고령자도 있지만, 그런 분들은 지인의 부모님 라든지 때문에 그다지 의견 교환은 발전하지 않습니다.



私の目から見た韓国人は、基本的に左派の気配を感じます。

特に若く学歴の高い人ほど、左派的な考え方が強く、反日であると共に反米意識もあるようです。

彼らは明確に自分は高学歴と言う意識を持っていますので、反日反米でない人々に対して『学問をしていないからだ』という意識を持っているように感じます。

これは学歴と言うだけでなく、収入による差と言うのもあるかもしれません。

日本やアメリカで仕事をし高収入を得ている人々と、韓国国内でやっとのことで稼いでいる人たちの余裕の差かもしれません。



내 눈으로 본 한국인은 기본적으로 좌파의 기색을 느낍니다.

특히 젊고 학력이 높은 사람 일수록 좌파적인 생각이 강하고, 반일 임과 동시에 반미 의식도있는 것 같습니다.

그들은 명확하게 자신 고학력라고 의식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반일 반미이 아닌 사람들에 대해 "학문을하고 있지 않기 때문이다 '라는 의식을 가지고있는 것처럼 느낍니다.

이것은 학력 말할뿐만 아니라 소득에 따른 차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을지도 모릅니다.

일본이나 미국에서 일을하고 높은 수익을 얻고있는 사람들과 국내에서 겨우 벌고있는 사람들의 여유의 차이일지도 모릅니다.



韓国の方やマスコミが言う『良心的日本人』と言えば、村山首相・河野首相・元朝日新聞の植村隆などです。

日本人やアメリカ人の眼から見れば、悉く左派の人物です。

韓国の人に話を聞き、『私は親米保守』と言う人でさえ、上記の3人を良心的と言い、『彼らだって日本が悪いと認めてるじゃないか』と言います。

『彼らは日本では左派であり、親北朝鮮であり、日本人拉致なども擁護するような意見の持ち主ですよ』と言っても、彼らの意見は変わりません。

韓国では『日本の自民党は悪であり、民主党こそ日本の政権に望ましい』という意見がありますが、親米保守の韓国の政権とは本来は相容れないはずです。



한국 분이나 언론이 말하는 "양심적 일본인"라고 말하면, 무라야마 총리 · 고노 총리 · 전 아사히 신문의 우에 무라 다카시 등입니다.

일본인과 미국인의 눈에서 보면 죄다 좌파 인물입니다.

한국 사람에게 이야기를 듣고 "나는 친미 보수"라고 말하는 사람에서도 위의 3 명을 양심적 며 "그들은도 일본이 나쁘다고 인정 하잖아"라고 말합니다.

"그들은 일본에서는 좌파이고 친북이고 일본인 납치 등도 옹호하는 같은 의견을 가지고 있습니다"라고 말해도, 그들의 의견은 바뀌지 않습니다.

한국에서는 "일본의 자민당은 악이며, 민주당 이야말로 일본의 정권에 바람직하다"는 의견이 있지만, 친미 보수의 한국의 정권과는 본래는 상반되는 것입니다.



本来であれば、韓国が親米保守であるならば、日本でも親米保守の自民党が望ましいはすです。

それでも左派の民主党を良心的と思うには、二つの理由があるでしょう。

ひとつは以前も書きましたが、韓国人は基本的に左派であり、セヌリ党支持者は軽度の共産主義者、野党支持者は重度の共産主義者という事があるでしょう。

これは韓国の政権内部も同じであり、ユン・ビョンセ外交部長官はかつて左派政権の中心人物であり、セヌリ党との基本方針は違うはずです。

しかしその左派政権経験者が親米政権の重要な地位に着くというのは、奇妙な話です。自民党が岡崎トミ子を外交大臣にするような話です。



원래대로라면 한국이 친미 보수라면 일본에서도 친미 보수 자민당이 바람직 연꽃입니다.

그래도 좌파 민주당을 양심적 생각에는 두 가지 이유가있을 것입니다.

하나는 이전에도 썼습니다 만, 한국인은 기본적으로 좌파이며, 새누리 당 지지자들은 가벼운 공산주의자 야당 지지자들은 심한 공산주의자라는 것이있을 것입니다.

이는 한국의 정권 내부도 같고, 윤병세 외교부 장관은 한때 좌파 정권의 중심 인물이며, 새누리 당과의 기본 방침은 다를 것입니다.

그러나 그 좌파 정권 경험자가 친미 정권의 중요한 지위에 도착하는 것은 이상한 이야기입니다. 자민당이 오카자키 토미코을 외교 장관 같은 이야기입니다.



もうひとつは『日本が政治的・経済的につまづき、失敗してこそ韓国が上に食い込むチャンス』と思っている点でしょう。

『日本の不幸こそが、韓国の幸福』という考えは確実にあると感じます。

日本人の目から見て、極端な言い方をするなら韓国人には、親米でも反米でもよく、日本に勝てるなら何でも良いようです。

もちろん韓国の国益重視が一番なのは理解できるのですが、韓国の場合『韓国さえ良ければいい』と言うように見えます。

『日本にさえ勝てばいい、中国もアメリカも馬鹿だから利用してやる』というところでしょうか。



또 하나는 "일본이 정치 · 경제적 아내 거림, 실패야말로 한국이 위로 파고 드는 기회"라고 생각하는 점이 지요.

"일본의 불행 이야말로 한국의 행복 '이라는 생각은 확실히 있다고 생각합니다.

일본인의 눈으로 볼 때 극단적 인 말을한다면 한국인은 친미도 반미도 좋고, 일본에 이길라면 뭐든지 좋은 것 같습니다.

물론 한국의 국익 중시 제일 것은 이해할 수 있지만, 한국의 경우 '한국 만 좋으면 좋다 "고 말하는 것처럼 보입니다.

"일본에 마저 이기면 좋다 중국도 미국도 바보라서 이용하여 준다」라고하는 곳입니까?



しかし『自分は強硬な反日である』という意識を持っている韓国人は、そんなに多くないと思います。

思想や行動は反日なのに、『自分は反日ではない』という意見があります。

『韓国は日本に興味が無いのに、日本は韓国ばかり見ている。劣等感だろう』という意見もあります。

ですが現実には日本の災害が起きれば詳しい速報が報道され、安倍首相の記事は週刊誌レベルの記事に韓国の議員が反応します。

これは本人たちが意識していなくても、反日が無味無臭の空気のように当たり前の思想として強く定着していると言えます。



그러나 "자신은 강경 한 반일이다"라는 의식을 가지고있는 한국인은 그리 많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생각과 행동은 반일인데, '나는 반일이 아니다 "라는 의견이 있습니다.

"한국은 일본에 관심이 없는데 일본은 한국에서만 볼 수있다. 열등감 것 "이라는 의견도 있습니다.

그렇지만 현실은 일본의 재해가 일어나면 전체 속보가 보도 된 아베 총리의 기사는 주간지 수준의 기사에 한국의 의원이 반응합니다.

이것은 본인들이 의식하지 않아도 반일이 무미 무취의 공기처럼 당연한 사상으로 강하게 정착하고 있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だからこそ日本の動きひとつに敏感に反応し、バッシングに突き動かされています。

中には『韓国が絶対善、日本は絶対悪』という考えに違和感を持っても、天動説時代のコペルニクスのようになるでしょう。

韓国が自由主義国に留まるならば、隣国である日本との連携は必須条件になります。

日本にとって韓国の反日は感情的に不愉快という程度の問題ですが、韓国の場合、日本との連携が出来ないと言う政治的な不利益になります。

現に韓国はアメリカの同盟国でありながら、日本の集団的自衛権に反対しています。



그래서 일본의 움직임 하나에 민감하게 반응하고 두들겨에 자극되어 있습니다.

시는 "한국이 절대 선 일본은 절대악 '라는 생각에 위화감을 가지고도 천동설 시대의 코페르니쿠스처럼 될 것입니다.

한국이 자유 국가에 남아 있다면, 이웃 나라 인 일본과의 협력은 필수 조건입니다.

일본에게 한국의 반일 감정으로 불쾌한하는 정도의 문제이지만, 한국의 경우 일본과의 연계가 없다고 말하는 정치적 불이익이됩니다.

실제로 한국은 미국의 동맹국이면서 일본의 집단적 자위권에 반대하고 있습니다.



半島有事になれば、日本の協力は不可避なはずですが、反対しています。

韓国の政権が日本に接近すれば、韓国人は『何故日本に協力する。愛国心は無いのか』と無意識に批判します。

この『日本に協力=愛国心が無い』という単純な構図こそ、中国や北朝鮮の浸透を受けた左派勢力にとって喜ばしいものでしょう。

何故なら反日が強くなればなるほど韓国は自由主義国としてアジアで孤立をし、結果として中国側に重心をかけざるを得ない。

かといって国民の無意識レベルに溶け込んだ反日を拭い去る事も出来ず、反日に進むしか道が無い。



반도 유사시가되면 일본의 협력은 불가피한 것입니다 만, 반대하고 있습니다.

한국 정부가 일본에 접근하면, 한국인은 "왜 일본에 협력한다. 애국심은 없는가 "라고 무의식적으로 비판합니다.

이 "일본에 협력 = 애국심이 없다"라는 단순한 구도야말로 중국과 북한의 침투를받은 좌파 세력에게 기쁜 것이지요.

왜냐하면 반일이 강해지면 질수록 한국은 자유 국가로서 아시아에서 고립을 해, 결과적으로 중국 측에 중심을 걸고 수밖에 없다.

그렇다고 국민의 의식 수준에 녹아 든 반일을 씻어 버릴 수도없고, 반일에 진행될 수 밖에 길이 없다.



ここが中国の反日と違う大きな点です。

共産党に管理され、強弱をつけられる中国の反日と違い、韓国の反日は既にコントロール不能です。

これは韓国の親米保守も同じであり、親米と言いつつも反日を捨てられず、曖昧な態度しか取れません。

この点を日本は強く利用すべきでしょう。

韓国人を怒らせるだけで、韓国人は国益に反して自由主義の側面を捨て、崖に向かって走り出すのですから、こんなに簡単なことはありません。



여기가 중국의 반일과 다른 큰 점입니다.

공산당 관리되고 강약되는 중국의 반일과 달리 한국의 반일는 이미 통제 불능 상태입니다.

이는 한국의 친미 보수도 같고, 친미면서도 반일을 버리지 못하고 애매한 태도 밖에 잡히지 않습니다.

이 점을 일본은 강하게 이용해야할까요.

한국인을 화나게뿐만 한국인은 국익에 반하는 자유주의 측면을 버리고 절벽을 향해 달리기 시작니까, 이렇게 간단한 것은 아닙니다.



今日本がすべきなのは、韓国との協力でも和解でもありません。すべきなのは、韓国人を怒らせること。これだけです。

韓国人を怒らせれば、日米を捨て中国に走るしか韓国人に残された道はありません。

どのみち反日は無くなりませんが、アチソンラインが完成し、それを日米が認識すると言う利益の方がはるかに大きい。

韓国人にとって反日はもはや反射神経ですから、韓国人は不利益を認識していたとしても、日本を叩こうとする手の動きを自分で止める事は出来ないでしょう。

それが原因に中国に飲み込まれても、日本の責任ではありません。楽しく見守りましょう。



지금 일본이해야 할 것은 한국과의 협력도 화해도 없습니다. 해야하는 것은 한국 사람을 화나게한다. 그거야.

한국인을 화나게 시키면 미일을 버리고 중국으로 달리는 밖에 한국인에게 남겨진 길은 없습니다.

어차피 반일은 없어 없지만 애치슨 라인이 완성되고, 그것을 미일가 인식이란 이익이 훨씬 크다.

한국인에게 반일은 더 이상 반사이기 때문에, 한국인은 불이익을 인식하고 있었다고해도 일본을 두 드리자하는 손의 움직임을 직접 막을 수 없을 것입니다.

이로 인해 중국에 삼 켜져도 일본의 책임이 없습니다. 즐겁게 지켜 보자.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本と韓国の問題  일본과 한국 / 日本人から見た韓国 일본인이 본 한국 / 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tumbl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