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あなたが韓国人なら、今日出会った韓国人同士の会話を思い出して欲しい。

あなたが日本人なら、翻訳サイトが翻訳した韓国人同士の会話を思い出して欲しい。

テーマはパク・クネでもいいし、サムソンでもいいし、米韓や日韓関係でもいい。

どんなテーマでもいい。韓国人同士の会話を思い出せば、韓国人の特性が理解出来る。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당신이 한국인이라면 오늘 만난 한국인끼리의 대화를 기억하라.

당신이 일본인이라면 번역 사이트 번역 한 한국인끼리의 대화를 기억하라.

테마는 박근혜도 좋고, 삼성도 좋고, 한미 및 한일 관계에 좋다.

어떤 주제라도 좋다. 한국인끼리의 대화를 떠올리면 한국인의 특성을 이해 할 수있다.



アメリカに住んでいた時、アメリカ人が最も口にする言葉は『よくやった』という褒め言葉と感じた。

褒めるほどではない事でも、アメリカ人は常に褒め合う。相手を認めれば、自分も認めてもらえると知っているから。

韓国人の会話を見ていて感じるのは、それとは反対だ。

韓国人の会話の基本は、会話している相手への否定で始まり、否定で終わる。

韓国人同士の意見が対立せず、互いに認め合い、褒め合うような事は、滅多に起きない。



미국에 살고 있었을 때, 미국인이 가장 입에 말은 "잘 했어"라고 칭찬 느꼈다.

칭찬 할 정도는 아니다 것으로도 미국인들은 항상 칭찬 준다. 상대를 인정하면 자신도 인정받을 수 있다고 알고 있으니까.

한국인의 대화를보고 느끼는 것은 그것과는 반대이다.

한국인의 대화의 기본은 대화 상대에 대한 부정에서 시작 부정에서 끝난다.

한국인끼리의 의견이 대립하지 않고 서로 인정하고 칭찬 서로 같은 것은 거의 일어나지 않는다.



韓国人の精神性では、相手の否定によって自己を正当化する手法が一般的であり、否定は論理に留まらず全否定する。

パク・クネ前大統領の弾劾を見ても、始まった大統領選を見ても、議論のレベルを超えて、相手を全否定する事で、韓国人は正当を主張する。

さて、韓国建国の当時の国是は、反日と反共であった。これは韓国憲法を読めば理解できる。

しかし、北朝鮮を中心とした半島情勢の緊張の記事や世論を見ても、北朝鮮批判より日本批判が目立つ。

そして次期大統領と言われるムン・ジェインは、親北朝鮮を打ち出し、世論と同じく日本を批判している。



한국인의 영성은 상대의 부정해서 자기를 정당화하는 수법이 일반적이며, 부정 논리에 머물지 않고 모든 부정한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을 봐도 시작된 대선을 봐도 논의의 수준을 넘어, 상대를 전체 부정하는 것으로, 한국인은 정당한 주장한다.

그런데, 한국 건국 당시의 국시는 반일과 반공이었다. 이것은 한국 헌법을 읽으면 이해할 수있다.

그러나 북한을 중심으로 한 반도 정세의 긴장의 기사와 여론을 봐도 북한 비판보다 일본 비판이 눈에 띈다.

그리고 차기 대통령으로 불린다 문재인은 친북을 내세워 여론과 마찬가지로 일본을 비판하고있다.



韓国が北朝鮮に対して強い批判を打ち出さないのを、ストックホルム症候群という識者もいるが、それは違う。

北朝鮮を批判出来なくなりつつあるのは、民族軸足の北朝鮮に対する批判の糸口を掴めないからだ。

韓国人にとって相手を否定できないというのは、自己の正当性が揺らぐという事を意味する。

昨年、パク・クネ前大統領は韓国の亡命臨時政府を建国の時期に含めず、批判を受けた。

その点、北朝鮮は共産主義・独裁主義という正体を隠し、民族主義を前面に出し、韓国が本心でそうありたいという姿勢を保っている。



한국이 북한에 대해 강한 비판을 밝히지 않는 것을 스톡홀름 증후군이라는 식자도 있지만, 그것은 다르다.

북한을 비판 할 수 없게되고있는 것은, 민족 축 다리의 북한에 대한 비판의 실마리를 잡을 수 없기 때문이다.

한국인에게 상대를 부정 할 수 없다라고하는 것은 자기의 정당성이 흔들린다는 것을 의미한다.

지난해 박근혜 전 대통령은 한국의 망명 임시 정부를 건국시기에 포함되지 않으며 비판을 받았다.

그런 점에서 북한은 공산주의 독재주의라는 정체를 숨기고 민족주의를 앞세워 한국이 진심으로 그렇게이고 싶다는 자세를 유지하고있다.



核兵器を持ち、日本・アメリカ・中国を相手に回しても容易に屈しない朝鮮民族の国家。

北朝鮮は韓国にとっての敵であったが、現在では国際政治の面に限って言えば韓国が目指すモデルケースになっている。

しかし、韓国は貿易立国であり、贅沢の旨みを知ってしまい、今更自由主義を捨てられない。

韓国はどこかで自己正当性を補完しなくてはならないが、少ない方法のひとつである統一は現時点では難しい。

であるならば、否定をメンタリティとする韓国が出来る事は、民族の敵である日本の否定である。



핵무기를 가지고 일본 · 미국 · 중국을 상대로 돌려도 쉽게 굴하지 않는 조선 민족의 국가.

북한은 우리에게 원수 였지만, 현재는 국제 정치의 측면에 한해서 말하면 한국이 지향하는 모델 케이스로되어있다.

그러나 한국은 무역 입국이며 사치의 맛을 알아 버려, 이제 와서 자유주의를 버리지 않는다.

한국은 어딘가에 자기 정당성을 보완하지 않으면 안되지만, 적은 방법의 하나 인 통일은 현재는 어렵다.

이다면 부정을 정신력과 한국이 할 수있는 것은, 민족의 원수 인 일본의 부정이다.



韓国の質問サイトでは『日本と韓国が戦ったら』という質問が無数にある。

同じように『日本が北朝鮮を攻撃したら』という質問も少なくない。

それらに対する答えが韓国人の心理を示している。

韓国人の多くは『韓国は日米側だが中立を保ち、両方に武器を売って儲け、心情的には北朝鮮を応援する』というもの。

もっと積極的に『北朝鮮と共に日本を攻撃する。アメリカとは関係悪化しても統一できるから、もう必要ない』と言う意見もある。



한국의 질문 사이트에서는 "일본과 한국이 싸우면"라는 질문이 무수히 많다.

마찬가지로 "일본이 북한을 공격하면 '라는 질문도 적지 않다.

이에 대한 대답은 한국인의 심리를 보여주고있다.

한국인의 대부분은 "한국은 일본과 미국 측이지만 중립을 지키고 모두에 무기를 팔아 벌어 심정으로 북한을 응원한다 '는 것.

더 적극적으로 "북한과 함께 일본을 공격한다. 미국과는 관계 악화도 통일 할 수 있기 때문에 더 이상 필요 없다 "는 의견도있다.



もし半島有事が起っても、北朝鮮は韓国を核攻撃しないという根拠の無い自信が彼らにはある。

理由は『同じ朝鮮民族だから』という一点だ。彼らにはそれで十分。

西側も東側も無い。自由主義も共産主義も無い。彼らには『朝鮮民族と、それ以外』しか無い。

北朝鮮が日本を攻撃すれば、韓国人は震災の時のように『日本滅亡』と喝采するだろう。

何故なら、韓国・北朝鮮に住む朝鮮民族とは、自分以外の人々の不幸こそ自分たちが幸せになる条件と信じている民族だからである。



만약 반도 유사시이 벌어지고도 북한은 한국을 핵 공격하지 않는다는 근거없는 자신감이 그들에게있다.

이유는 "같은 조선 민족 이니까"라고 한 점이다. 그들은 그것으로 충분하다.

서쪽도 동쪽도 없다. 자유주의도 공산주의도 없다. 그들에게는 '조선 민족과 그렇지 "밖에 없다.

북한이 일본을 공격하면, 한국인은 지진 재해처럼 "일본 멸망"고 환호하는 것이다.

왜냐하면 남북한에 사는 조선 민족은 자신 이외의 사람의 불행 이야말로 자신들이 행복 해지는 조건 믿는 민족이기 때문이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本と韓国の問題  일본과 한국 / 日本人から見た韓国 일본인이 본 한국 / 中国は敵か味方か? 중국은 아군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