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この記事は2014/06/28に書いていますが、つい先日の6/25は朝鮮戦争50年でした。

日本では朝鮮戦争と呼びますが、韓国では6月25日に攻撃された事から625戦争と呼ぶのが一般的です。

朝鮮戦争は、戦争に敗れた日本が半島から去った事で、韓国と北朝鮮が半島の支配を巡って、北朝鮮の奇襲から始まった戦争です。

北朝鮮が一気に韓国を追い詰め統一するかと思われましたが、米軍と中国義勇軍が参戦した事により最終的には拮抗状態となり、現在に至りま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잘못되었을 수 있습니다. 승낙 후, 읽어주세요.)

이 문서는 2014/06/28에 쓰고 있습니다 만, 엊그제 6 / 25 한국 전쟁 50 년이었습니다.

일본에서는 한국 전쟁이라고 부릅니다 만, 한국에서는 6 월 25 일에 공격 된 것에서 625 전쟁이라고 부르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한국 전쟁은 전쟁에 패한 일본이 반도에서 떠난 것으로, 한국과 북한이 한반도의 지배를 둘러싸고 북한의 기습에서 시작된 전쟁입니다.

북한이 단숨에 한국을 멀리 통일하는 듯했지만 미군과 중국 의용군이 참전 한 것으로 궁극적으로 대립 상태가되어 현재에 이르고있다.



休戦協定には、中国・アメリカ・北朝鮮がサインしており、韓国はサインしていません。

そしてその後50年間分断国家として運営されてきたわけです。

韓国は戦争後、軍事政権でしたが、1987年に民主化して現在に至ります。

北朝鮮は、金一族による社会主義国家として現在も運営されています。

両国とも憲法で朝鮮半島を領土としており、互いを国として認めていません。



휴전 협정에는 중국 · 미국 · 북한이 가입하고 있으며, 한국은 가입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그 후 50 년간 분단 국가로 운영되어 온 것입니다.

한국 전쟁 후 군사 정권 이었지만, 1987 년에 민주화하여 현재에 이르고있다.

북한은 김 일족에 의한 사회주의 국가로서 현재도 운영되고 있습니다.

양국 모두 헌법에 한반도를 영토로하고 서로를 국가로 인정하지 않습니다.



しかし、両国共に国連加盟国であり、実質的には独立国です。

韓国では、北朝鮮を「北韓」と呼び、韓国の領土を不法占拠されているというのが、韓国人の意見・・または建前のようです。

韓国は国土面積としては日本の約1/5、国民数は5000万人で約1/2、経済規模は東京都と同じレベルです。

日本人の感覚からすると、北海道くらいの国ですね。

朝鮮戦争後、日本やアメリカからの支援を受けて「漢江の奇跡」と呼ばれる高度成長期を迎えましたが、現在は高度成長期から低成長期への過渡期と言っていいでしょう。



그러나 양국 모두 유엔 회원국이고 실질적으로는 독립 국가입니다.

한국에서는 북한을 '북한'이라고 한국의 영토를 불법 점거하고 있다는 것이 한국인의 의견 ... 또는 명분 같습니다.

한국은 국토 면적으로는 일본의 약 1 / 5 국민 수는 5000 만 명으로 약 1 / 2, 경제 규모는 도쿄도와 같은 수준입니다.

일본인의 감각으로는, 홋카이도 정도의 나라군요.

한국 전쟁 후 일본과 미국에서의 지원을 받아 '한강의 기적'이라 불리는 고도 성장기를 맞이했지만 현재는 고도 성장기에서 저성장 시대의 과도기라고 말해도 좋을 것입니다.



戦後、我々日本人がアメリカに対して敵意は無いにしても、目標として追いつこうと高度成長を迎えたように、同じく韓国も「日本を追い越す」事を目標としてきました。

経済成長に関しては、かなり努力し世界では15位程度になり、アジアでは中国日本インドに次ぐ4位の国家となりました。

しかし韓国も過去のような飛躍的成長は今後は難しく、彼らのすぐ後ろには高成長を続けるインドネシアなどが迫ってきています。

国是として反日と言う概念のある韓国では、日本に勝つことがある種の目標なのですが、それで日本の一都市である東京都レベルであり、この目標突破はかなりの困難です。

この事は多くの韓国人も把握しており、国土の小ささや国民の少なさを認識しています。



전후 우리 일본인이 미국에 대해 적대감은없는해도 목표로 따라 잡을 고도 성장을 맞이한 것처럼 마찬가지로 한국도 "일본을 추월"것을 목표로하고 왔습니다.

경제 성장에 관해서는 상당한 노력 세계에서 15 위 정도가 아시아에서는 중국 일본 인도에 이어 4 위의 국가가되었습니다.

그러나 한국도 과거와 같은 비약적인 성장은 향후 어렵고, 그들의 바로 뒤에 높은 성장 인도네시아 등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국시로 반일이란 개념있는 한국에서는 일본을 이길 수 어떤 목표인데, 그래서 일본의 한 도시이다 도쿄도 수준이며,이 목표 돌파 꽤 어렵습니다.

이 것은 많은 한국인도 파악하고 국토의 작음과 국민의 적음을 인식하고 있습니다.



韓国経済を見ると、国民が少なく大企業の力が強く、中小企業が弱く内需に乏しいのが特徴で、日本と同じく少子化が問題になっています。

この状況で韓国が「日本を越える」という目標を超えるのはほぼ無理な状況ですが、多くの韓国人の意見としては「半島統一」を成し遂げれば可能という意見もあります。

しかし半島統一が行われても人口・国土共に日本に及びません。

半島統一は、韓国と北朝鮮にとって悲願であると言うのは間違いないでしょう。

問題は、どちらが統一をして、統一後の混乱をどのように乗り越え、どのような国家体制になるかと言う点です。



한국 경제를 보면 국민이 적게 대기업의 힘이 강하고, 중소기업이 약한 내수이 부족한 것이 특징으로, 일본과 같이 저출산이 문제가되고 있습니다.

이 상황에서 한국이 '일본을 넘는다 "라는 목표를 넘는 것은 거의 무리한 상황이지만 많은 한국인의 의견으로는"한반도 통일'을 성사되면 가능하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그러나 반도 통일이 이뤄지더라도 인구 · 국토 모두 일본에 미치지 않습니다.

반도 통일은 남한과 북한에 비원이다라고 말하는 것은 틀림 없을 것입니다.

문제는 어느 쪽이 통일을하고 통일 후 혼란을 어떻게 극복하고 어떤 국가 체제가 될까하는 점입니다.



当事者は韓国と北朝鮮で、関係者としては中国・アメリカ・日本・ロシアでしょう。

方法もいくつかあるでしょう。段階的統一や軍事的制圧の可能性もあるでしょうし、中国指導で融合するという事もありえるでしょう。

可能性は様々ありますが、韓国の北進の可能性はほぼ無いと思っていいと思います。

加速度的に大国になった中国を近づく韓国ですから、中国の影響を受ける北朝鮮を自ら武力制圧という選択肢は選べないでしょう。



당사자는 한국과 북한에서 참가자로는 중국 · 미국 · 일본 · 러시아 것입니다.

여러 가지 방법이있을 것입니다. 단계적 통일과 군사적 제압 가능성도있을 것이고, 중국 지도자로 융합하는 일도있을 수 있습니다.

가능성은 여러가지 있습니다 만, 한국의 북진 가능성은 거의 없다고 생각 좋다고 생각합니다.

가속도 적으로 대국이 된 중국을 가까이 한국이기 때문에 중국의 영향을받는 북한을 스스로 무력 제압하는 옵션은 선택할 수없는 것입니다.



このサイトでは私の意見として「北朝鮮の南進を黙認し、中国側に押しやれ」と書いてきました。

これにはいくつかの理由があるですが、これは日本の長期的国益を考えての意見です。

韓国は建国後50年以上、反日を国是として存在し、一部を除き程度の差はあれ反日です。

反日・親日共に時代によって揺れ動き、日本から見て敵なのか味方なのか、わからない状況です。これは韓国側も同じでしょう。

アジアにおいて日本の最大の脅威は中国で、北朝鮮はそれに付随する敵性国家といっていいと思います。



이 사이트는 내 의견으로 "북한의 남침을 묵인하고 중국 측에 눌러 할 수있다」라고 써 왔습니다.

여기에는 몇 가지 이유가 있습니다 만, 이것은 일본의 장기적 국익을 생각하고 의견입니다.

한국은 건국 후 50 년 이상, 반일을 국시로 존재하고 일부를 제외하고 정도의 차이는있는 반일입니다.

반일 · 친일 모두 시대에 따라 흔들 일본에서보고 적인지 아군인지 모르는 상황입니다. 이것은 한국 측도 같은 것입니다.

아시아에서 일본의 가장 큰 위협은 중국에서 북한은 그에 따른 적성 국가라고해도 좋을 것입니다.



韓国が存在する限り、政権による反日度の揺らぎは消える事が無いでしょうし、50年以上刷り込まれた反日が消える事はもはや無いでしょう。

北朝鮮は日本人を拉致した敵国ですが、常に対立してきた敵国で、揺らぎと言うものはほぼありません。

半島が北朝鮮に統一されれば、「海の向こうは敵」という状況になり、中国側の脅威は確かに大きくなりますが、北東アジアでの自由主義国家であり反中国の主な国家としての日本の重要度は増します。

また日本国内では、明らかな脅威増大を受けて新しい富国への道が模索され、左派政治家や左派の論客が横行する現状が是正され、国内世論の正常化に近づけると思っています。

韓国が吸収されても間違いなく半島の反日は続くと思いますが、それは今後の中国がどうなるかによって変化するでしょう。



한국이 존재하는 한, 정권에 의한 반일 정도의 요동은 사라질 수 없을 것입니다, 50 년 이상 각인 된 반일가 사라지는 일은 더 이상 없을 것입니다.

북한은 일본인을 납치 한 적국이지만 항상 대립 해 온 적국에서 요동라는 것이 거의 없습니다.

반도가 북한에 통일되면 "바다 건너 적"상황이 발생 중국측의 위협은 확실히 크지 만 동북아에서의 자유주의 국가 '반 중국의 주요 국가로 일본의 중요도는 높아집니다.

또한 일본에서는 명백한 위협 증대를 받고 새로운 부국의 길을 모색 좌파 정치인과 좌파 논객이 난무하는 현상이 시정되고 국내 여론의 정상화에 접근라고 생각합니다.

한국이 흡수 되어도 확실히 반도의 반일은 계속된다고 생각 합니다만, 그것은 향후 중국이 어떻게 될지에 따라 변화하는 것입니다.



さて、関係国の思惑は別として、韓国人は半島統一に対してどのように考えているでしょうか?

言うまでも無く多くの韓国人は韓国による統一を願っており、反対しているのは韓国国内の親北朝鮮の従北勢力程度です。

韓国人の意見を見て聞いていると、「苦痛が伴うなら統一しない方がいい」と「なんとしても統一しよう」のふたつの意見が目立つように感じます。

かつてヨーロッパには、豊か西ドイツと貧しい東ドイツがあり、ベルリンの壁の崩壊をきっかけに統一ドイツが生まれました。

しかし、当時から経済的にヨーロッパを支えた優等生の西ドイツでも、東ドイツの吸収に10年以上苦しみました。



그런데, 관계국의 의도 제외하고, 한국인은 반도 통일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까요?

말할 것도없고 많은 한국인은 한국에 의한 통일을 바라고 반대하는 것은 국내 부모 북한의 종북 세력 정도입니다.

한국인의 의견을보고 듣고 있으면, "고통이 수반한다면 통일 않는 것이 좋다"며 "어떻게해서든지 통일하자 '의 두 의견이 눈에 띄게 느낍니다.

일단 유럽은 풍부한 서독과 가난한 동독가 베를린 장벽의 붕괴를 계기로 통일 독일이 태어났습니다.

그러나 당시부터 경제적으로 유럽을 지원했다 우등생 서독에서 동독의 흡수에 10 년 이상 겪었습니다.



韓国が平和的に北朝鮮を吸収しても、最低でも20年は苦しむ事になり、韓国人もその事は理解しています。

現状でも停滞しつつある韓国が貧しい北を飲み込めば、膨大な社会的コストで国際競争力を失うでしょう。

現状維持または統一反対の韓国人にとって「統一できるのならしたいが、北朝鮮を抱えて苦しみ貧しくなるなら、現状の方がましである」というところでしょうか。

「統一が悲願である」と言う意見の人にとっても、この社会的コストは懸念していて、たとえ苦しくても・・という意見は少ないように感じます。



한국이 평화적으로 북한을 흡수해서 최소한 20 년은 고통이 한국인도 그 것은 이해하고 있습니다.

현 상황에서도 정체하고있는 한국이 가난한 북쪽을 삼켜 라하면 엄청난 사회적 비용으로 국제 경쟁력을 잃게됩니다.

현상 유지 또는 통일 반대 한국인에게 '통일 수 있다면하고 싶지만, 북한을 안고 고통 가난된다면 현재 상황이 더 나을이다」라고했는데입니까.

"통일이 비원이다"는 의견의 사람에게도이 사회적 비용은 우려하고 있고, 비록 힘들어도라는 생각은 적게 느낍니다.



韓国の意見を聞いていて感じるのは、「領土と資源は欲しいが、貧しい北の国民はいらない」という点です。

これはどの意見でも共通しているように感じます。北朝鮮の資源が欲しいのは理解できます。

韓国国内では共産主義に対する嫌悪感が日本以上に激しく、共産主義国家の北の国民を抱え込む不安が大きいのでしょう。

統一すれば、国民の1/3が元北朝鮮の国民になるのですから、政治的にも不安定になり、国が乗っ取られるという危機感もあるのでしょう。

また「北の国民が今の生活レベルで満足し、安い労働力として存在するなら認めるが、韓国市民と同程度の生活を望み、そのコストを押し付けられるのは絶対反対だ」という意見もあります。



한국의 의견을 듣고 느끼는 것은 "영토와 자원은 갖고 있지만 가난한 북쪽의 국민은 필요 없다 '는 점입니다.

이것은 어떤 의견도 공통되고있는 것처럼 느낍니다. 북한의 자원이 원하는 것은 이해할 수 있습니다.

국내에서는 공산주의에 대한 혐오가 일본보다 심각한 공산주의 국가의 북쪽의 국민을 끌어 안는 불안이 큰 것입니다.

통일이되면 국민의 1 / 3이 원래 북한의 국민이되는 것입니다 때문에, 정치적으로도 불안정 해지고 국가가 납치된다는 위기감도있는 것입니다.

또한 "북쪽의 국민이 지금의 생활 수준에 만족하고 값싼 노동력으로 존재한다면 인정하지만, 한국 시민과 동일한 정도의 생활을 희망하고 그 비용을 강요당하는 것은 절대 반대 다 '라는 의견도 있습니다.



そこで・・「国際協力させよう」という意見が出てきます。

「分裂した責任は、日本や中国やアメリカにあり、資金援助は当然だ」という意見です。

要は韓国人の本音としては、今後も成長し上位10位の国になるのには国土と資源と安い労働力は欲しいが、北の国民と共に苦しむつもりは無いというところでしょう。

つまりメリットだけ欲しく、デメリットは一切欲しくない。そのデメリットである社会的コストは外国に負担させて、再び高度成長を迎えたい。

日本から見ると・・ずいぶん自分本意な意見に見えますが、可能と思ってる人は多いように感じます。



거기서 · · 「국제 협력 시키자 "는 의견이 나오고 있습니다.

"분열 된 책임은 일본이나 중국과 미국에 있고 자금 원조는 당연하다 '는 의견입니다.

요점은 한국인의 본심으로는 앞으로도 성장 상위 10 위 국가 기간에는 국토와 자원과 값싼 노동력은 갖고 있지만 북쪽의 국민과 함께 고통을 생각은 없다라는 곳 이지요.

즉 장점 만 갖고 단점은 일절 원하지 않는다. 그 단점이다 사회적 비용은 외국에 부담시키고, 다시 고도 성장을 맞이하고 싶다.

일본에서 보면 · · 대단히 자신 본의 의견에 보이지만 가능 생각하고있는 사람은 많은 듯하게 느낍니다.



韓国が保守政権でありながら、中国に近づいているのは、中国の経済力への期待のほかに、統一への影響力の期待と言うものも大きいです。

しかし、彼らの意見が日本人から見て整合性に欠けると感じる点があります。

現在の韓国は、経済は中国に依存し、安全保障はアメリカに依存している状況です。

中国の脅威を考えればアメリカの軍事を捨てられないのですが、アメリカの後ろには必ず嫌いな日本が付いてくる。

なんとか中国の協力で統一出来れば、その後は中国と経済だけ付き合って、国として自由民主国家を保ち、中国の脅威にはアメリカの軍事で対抗したいというのが、彼らの本音でしょう。



한국이 보수 정권이면서 중국에 접근하는 것은 중국의 경제력에 대한 기대 외에, 통일에 대한 영향력의 기대라는 것이 큽니다.

하지만 그들의 의견이 일본인에서보고 일관성이 부족하다고 느끼는 점이 있습니다.

현재 한국 경제는 중국에 의존하고 안보는 미국에 의존하고있는 상황입니다.

중국의 위협을 감안하면 미국의 군사을 버리지 않습니다 만, 미국의 뒤에는 반드시 싫은 일본이 나온다.

어떻게 든 중국의 협력으로 통일 있다면, 그때는 중국과 경제 만 사귀어 국가로서 자유 민주 국가를 유지하고 중국의 위협은 미국의 군사에 대항하고자하는 것이 그들의 본심 것입니다.



中国とアメリカの間で、両方にいい顔をしてメリットを最大限増加させて、デメリットは一切持ちたくないのだと思います。

日本から見ると、他に問題があります。戦後賠償の問題です。

韓国は自国が半島の唯一の運営者として、日本からの戦後賠償金の問題です。

この韓国への賠償金・・当時の韓国の2年半の国家予算相当の賠償金には、北朝鮮の分も含まれています。

半島の代表者として、韓国のみが受け取っています。



중국과 미국 사이에서 모두 좋은 얼굴을하고 장점을 최대한 증가시키고, 단점은 전혀 가지고 싶지 않은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일본에서 보면 다른 문제가 있습니다. 전후 배상 문제입니다.

한국은 자국이 반도의 유일한 운영자로서 일본에서의 전후 배상금 문제입니다.

이 한국의 배상금 · · 당시의 한국의 2 년 반 국가 예산 상당의 배상금은 북한의 몫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반도의 대표자로서 한국 만 받고 있습니다.



統一の社会的コストを、低成長になり貧富の差が増している韓国が負担するのは困難ですから、当然日本に要求してくるでしょう。

日本の立場で、韓国が中国とアメリカの中間に立ち続けたいという姿勢である事が、北東アジアの不安定要素であり、国家として反日である韓国が存在するかぎり半島問題を抱える事になります。

国際政治で「敵の敵は友」と単純化するのは危険かもしれませんが、強い敵である中国と敵か味方かわからない韓国を相手するよりも、強い敵の中国と貧しい北朝鮮を相手にした方が容易ではないでしょうか。

北であれ韓国であれ、半島が統一するのは構いません。

どちらであっても日本を脅かすほど強い国ではありませんから・・。

問題は、敵か味方かわからない韓国なのか、はっきり敵とわかり対処しやすい北朝鮮なのかという事です。



통일의 사회적 비용을 낮은 성장이 빈부 격차가 늘어나고있는 한국이 부담하기 어려운이기 때문에 당연히 일본에 요청 해 오는 것입니다.

일본의 입장에서 한국이 중국과 미국 사이에 계속 서고 싶다는 자세 인 것이 동북아의 불안정 요소이며, 국가로 반일 인 한국이 존재하는 한 반도 문제를 안게됩니다 .

국제 정치에서 "적의 적은 친구"라고 단순화하는 것은 위험 할 수 없지만, 강한 적이다 중국과 아군인가 알수없는 한국을 상대하는 것보다 강한 적의 중국과 가난한 북한을 상대하는 것이 쉽지 아닐까요.

북쪽이든 한국이든 반도를 통일하는 것은 상관 없습니다.

어디에서 있어도 일본을 위협 할 정도로 강한 나라는 없기 때문에 · ·.

문제는 아군인가 알수없는 한국인지 명확하게 적과 알 해결하기 쉬운 북한 이냐는 것입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韓戦争は起きるか?한일 전쟁은 일어 날까? / 将来の東アジアを考える 미래의 동아시아를 생각 / 日本の文化と韓国の文化 일본의 문화와 한국의 문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