この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2004年5月6日早朝、中国の上海にある日本国総領事館の職員が、遺書を残して自殺しました。

彼は、総領事館と外務省の間の通信事務を担当していた通信担当官でした。

この遺書を読んだ杉本総領事は翌日、館員全員を集めて、涙ながらにこう伝えます。 『彼は、卑劣な脅迫によって、死に追い込まれた』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잘못되었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2004 년 5 월 6 일 새벽 중국 상하이의 일본 총영사관 직원이 유서를 남기고 자살했다.

그는 총영사관과 외무성 사이의 통신 업무를 담당하고 있던 통신 담당관이었습니다.

이 유서를 읽었다 스기모토 총영사는 다음날 관원 전원을 모아 놓고 눈물을 흘리며 이렇게 알려줍니다. "그는 비열한 협박에 의해 죽음에 몰렸다"



彼は上海に赴任後、同僚と共に日本人向けのカラオケ店に訪れます。

そこで、1人の中国人ホステスと親しくなります。

その後、この中国人ホステスは、中国当局によって売春容疑で逮捕されますが、即日釈放されます。

このホステス逮捕時に、『店に出入りしている日本人の名を明かせ』との強制があったと言われています。

一説によると、『客の名を明かさねば、辺境での強制労働』との脅迫があったと言われています。



그는 상해에 부임 후 동료와 함께 일본인을위한 노래방에 방문합니다.

그래서 1 명의 중국인 종업원과 친해지고 있습니다.

그런 다음이 중국인 종업원은 중국 당국에 의해 매춘 혐의로 체포되지만 당일 석방됩니다.

이 호스테스 체포시 "가게에 출입하고있는 일본인의 이름을 밝히라"고 강제가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일설에 의하면 "고객의 이름을 밝히지 않으면 변방에서 강제 노동"고 협박이 있었다고 말해지고 있습니다.



当局の脅迫を受けたと思われる中国人ホステスから、通信担当官の名が中国側に洩れます。

これを期に、ホステスを通じて、中国公安の隊長と呼ばれる男と接点を持ってしまいます。

次に彼の家に『領事館と連絡が取りたい』という文章が届き、連絡希望の時間帯や連絡方法が書いてありました。

彼は、これを公安の隊長に相談すると『彼は既に逮捕されている』と告げられます。

公安の隊長は態度を変え、彼はこれが罠だった事に気がつきます。



당국의 협박을받은 것으로 보인다 중국인 호스티스에서 통신 담당관의 이름이 중국 측에 누설합니다.

이를 계기로 호스티스를 통해 중국 공안 대장로 알려진 사람과 접촉을하게됩니다.

그런 그의 집에 "영사관과 연락을하고 싶다"라는 문장이 도착 연락 원하는 시간대와 연락 방법을 쓰고있었습니다.

그는이를 공안 대장에 상담하면 "그는 이미 체포 돼있다"고 말씀합니다.

공안 대장은 태도를 바꾸어 그는 이것이 함정 이었다는 것을 깨닫습니다.



そこで彼は転勤願いを出し、ロシアへの赴任が決定します。

これを知った公安の隊長から、転勤を何故知らせないと強く非難され、領事館の名簿を出され、『彼らの出身の官庁を教えろ』と脅迫を受けます。

そして彼が通信担当官である事を知っている事、日本人が接した中国人の名を明かす事、業務内容を明かす事を執拗に迫ります。

彼は暗号化された通信で、日本と領事館の連絡を担当している人間ですから、その秘匿性の重要性を知っています。

彼の知る暗号コードが中国に渡れば、日本と領事館の通信が中国に筒抜けになる事になります。



그래서 그는 전근 소원을 낸 러시아에 부임이 결정합니다.

이것을 알고 공안 대장에서 전근을 왜 알리지 않고 강하게 비난 영사관의 명단을 나와 "그들의 출신의 관청을 가르쳐라"고 협박을받습니다.

그리고 그가 통신 담당관임을 알고있는 것, 일본인이 접한 중국인의 이름을 밝히는 것은 업무 내용을 밝힐 것을 집요하게 강요합니다.

그는 암호화 된 통신에서 일본과 영사관의 연락을 담당하고있는 인간이기 때문에 그 기밀성의 중요성을 알고 있습니다.

그가 아는 암호 코드가 중국에 넘어 가면 일본과 영사관의 통신이 중국에 누설 될 것입니다.



これを悟った彼は、領事館内の宿直室で自殺します。

遺書には、『一生あの中国人達に国を売って苦しまされることを考えると、こういう形しかありませんでした。日本を売らない限り私は出国できそうにありませんので、この道を選びました』と書かれています。

これは、一種のハニートラップです。

彼が自殺する道を選ばず、日本を売り渡す道を選んでいれば、彼は『モグラ』という存在になっていました。

こういった手法で敵陣営に落ちたモグラは、各官庁に相当数いると言われています。



이것을 깨달은 그는 영사관의 숙직실에서 자살합니다.

유서에는 "평생 그 중국인들에게 나라를 팔아 겪지되는 것을 생각하면, 이런 형태 밖에 없습니다. 일본을 팔지 않는 한 나는 출국 할 것 같지 않기 때문에이 길을 선택했습니다 "라고 쓰여져 있습니다.

이것은 일종의 허니 트랩입니다.

그가 자살하는 길을 가리지 않고 일본을 매도하는 길을 선택하는 경우에, 그는 "첩자"라는 존재가되어있었습니다.

이러한 방법으로 적의 진영에 떨어졌다 두더지는 각 관청에 상당수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この事件後、システムのチェックと、暗号コードの変更が行われました。

中国側に抗議も行われましたが、返答はありません。

政府が進めようとしている特定秘密保護法や情報機関の設立は、こういった事態を防ぐ為のものです。

さて、中国や韓国に大きな団体を組んで訪れる議員団を見る度、私にはモグラの大群に見えてしまいます。

日本の政治家や企業経営者の危機意識の希薄さが、いつか国難として日本に襲い掛かる日が来ると思うのは、考えすぎでしょうか?



이 사건 후 시스템 검사 및 암호화 코드 변경되었습니다.

중국 측에 항의도있었습니다 만, 대답은 없습니다.

정부가 추진하려하고있는 특정 비밀 보호법이나 정보 기관의 설립은 이러한 사태를 방지하기위한 것입니다.

그런데 중국과 한국에 큰 단체를 짜고 방문 의원 단을 볼 때마다 나에게 두더지 부대에 보입니다.

일본 정치인과 기업 경영자의 위기 의식의 희박가 언젠가 국난으로 일본에 덤벼 드는 날이 올 생각은 지나치게 생각합니까?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韓戦争は起きるか?한일 전쟁은 일어 날까? / 将来の東アジアを考える 미래의 동아시아를 생각 / 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