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先日の二つの拡散希望記事に、多くのアクセスを頂き、ありがとうございました。

日本は滅びる。佳子内親王を慰安婦にする『日本の王室は、全て拷問した後、全員処刑する』の二つの記事です。 日本の皇室を侮辱する韓国人と在日韓国人の意見を取り上げた記事ですが、他のサイトなどでも強い怒りを感じ鍵を書くことで、この佳子内親王慰安婦発言が急速に広まっています。

韓国側でもこの佳子内親王慰安婦発言が日本のSNS・ブログで急拡散している事を認識していま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지난 두 확산 희망 기사에 많은 액세스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일본은 멸망. 가코 내 친왕을 위안부로하는 , "일본 왕실은 모든 고문 한 후 전원 처형하는 " 두 기사입니다. 일본 왕실을 모욕하는 한국인과 재일 한국인의 의견을 다룬 기사이지만, 다른 사이트 등에서도 강한 분노를 느끼고 열쇠를 작성하여이 가코 내 친왕 위안부 발언이 급속히 퍼지고 있습니다.

한국 측에서도이 가코 내 친왕 위안부 발언이 일본의 SNS · 블로그에서 갑자기 확산되고 있음을 인식하고 있습니다.



また日本においても、我々一般的なサイトだけでなく、著名な市議もサイト上で取り上げ、『私は日韓友好を掲げたイベントの、その全てに対し今後出席をボイコットする』と宣言しています。

今回の佳子内親王慰安婦発言は、韓国の弱小サイトでの韓国人教師の感情に任せた発言です。

言わばタブロイド誌以下の存在の発言ですが、佳子内親王という日本の皇室の一人を貶めてしまった対価としては、かなり大きいものとなるでしょう。

この韓国人教師の言うように『日本が地震で滅ぶ』というような発言は、韓国においては連日書き込まれています。

しかしマグニチュードと震度も区別できない韓国人のレベルを見ると、日本への憎しみが強いあまりに書き込まれた感情的発言でしょう。



또한 일본에서도 우리 일반 사이트뿐만 아니라 저명한 시의회도 사이트에서 거론하며 "나는 한일 우호를 내건 이벤트 그 모든에 대해 향후 참석을 보이콧하겠다"고 선언하고 있습니다 .

이번 가코 내 친왕 위안부 발언은 한국의 약소 사이트에서 한국인 교사의 감정에 맡긴 발언입니다.

말하자면 타블로이드 잡지 이하의 존재의 발언이지만, 가코 내 친왕는 일본 황실의 사람을 깍아 버린 대가로는 꽤 큰 일이 될 것입니다.

이 한국인 교사의 말처럼 "일본이 지진으로 멸망 '이라는 발언은 한국에서는 연일 기록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매그니튜드와 진도도 구별 할 수없는 한국인의 수준을 보면 일본에 미움이 강한 나머지에 기록 된 감정적 발언 것이다.



この佳子内親王慰安婦発言に関しては、韓国国内のコメントを見ても『言い過ぎだ。日本人を怒らせる』と言う意見と『何が悪い。日本は滅亡させるべき』という意見が対立しています。

日本人の目から見ると、李朝王家を失い、かつ戦後王政復古もしなかった韓国では、皇室や王家に対する知識や、それらに対する立憲君主制への理解が著しく不足しているように見受けられます。

以前のタイ王室に対する侮辱発言と、タイ国民からの強い非難の本質も理解していないでしょう。

仮に韓国とイギリスが政治的に対する事態が発生した時に、韓国人がケンブリッジ公ウィリアム王子や、シャーロット・エリザベス・ダイアナ・オブ・ケンブリッジ王女を同じように侮辱したら、どんな事になるでしょうか。

イギリス内でパパラッチに追い回され、好奇の目で見られイギリス王家であっても、韓国からの侮辱を受ければ、イギリス国民は団結して韓国に反論する事になるでしょう。



이 가코 내 친왕 위안부 발언에 관해서는 국내의 댓글을 봐도 "과장이다. 일본인을 화나게 "는 의견과"무엇이 나쁘다. 일본은 멸망시켜야한다 '는 의견이 대립하고 있습니다.

일본인의 눈으로 볼 때 이조 왕가을 잃고하고 전후 왕정 복고하지 않았다 한국에서는 황실과 왕실에 대한 지식과 그것들에 대한 입헌 군주제에 대한 이해가 크게 부족한 것처럼 보입니다 .

이전의 태국 왕실에 대한 비하 발언과 대국민에서 강한 비난의 본질도 이해하지 않을 것입니다.

만일 한국과 영국이 정치적 대한 사태가 발생했을 때 한국인이 케임브리지 공작 윌리엄 왕자와 샬롯 엘리자베스 다이애나 오브 캠브리지 공주처럼 모욕하면, 어떤 일이 될까요.

영국에서 파파라치에 쫓겨 호기심의 눈으로 볼 수 영국 왕실도 한국에서 모욕을 받으면, 영국 국민은 단결하여 한국을 반박 할 것입니다.



今回の佳子内親王慰安婦発言は、日本人としては許しがたいものです。しかし、韓国側がこういった感情的発言をし、かつそれが日本人に認知されて拡散される状況は非常に望ましいと言えるでしょう。

2012年のイ・ミョンバク大統領の天皇謝罪要求発言、続くパク・クネ大統領の強硬な反日政策によって、日本と韓国には大きな距離が生まれ、日本人には嫌韓三原則という言葉が生まれ、認知されました。

『韓国に何を言われても無視する。関わらない』という方針が支持され、現在の安倍政権も、こういった嫌韓の風潮に後押しされています。

しかし、現在の日本にはまだまだ韓国との距離を縮め、韓国側の要求を全て飲み、自分たちの利権を確保しようと言う勢力が存在し続けています。

左派の代表格である朝日新聞・テレビ朝日・TBSはもちろん、日本側にメリットが無いにもかかわらず韓国への接近を図る経団連・榊原のような存在です。



이번 가코 내 친왕 위안부 발언은 일본인으로는 용서 못할 것입니다. 그러나 한국 측이 이러한 감정적 인 발언을하며 그것이 일본인에게인지되고 확산되는 상황은 매우 바람직하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2012 년 이명박 대통령의 일왕 사죄 요구 발언 계속되는 박근혜 대통령의 강경 한 반일 정책에 의해 일본과 한국에는 큰 거리가 태어나 일본인에게는 혐한 삼 원칙이라는 말이 태어나 인정 습니다.

"한국에 무슨 말을 무시한다. 상관 없다 "는 방침을지지 현재 아베 정권도 이러한 혐한의 풍조에 힘 입어 있습니다.

그러나 현재 일본에는 아직 한국과의 거리를 좁혀 한국 측의 요청을 마시고 자신들의 이권을 확보 하자고 세력이 존재하고 있습니다.

좌파의 대표격인 아사히 신문 아사히 · TBS는 물론 일본 측에 메리트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한국에의 접근을 도모 경단련 사카키 바라와 같은 존재입니다.



この日本国内の親韓勢力の力を削ぐ為にも、今回の佳子内親王慰安婦発言を大きく拡散し、可能であれば引き続き韓国の感情的発言を引き出し続けるのが良策です。

日本としては、韓国だけが理解できる挑発を笑顔を浮かべつつ続け、韓国側の過激な発言・行動を引き出すべきです。

それを日本国内に拡散し、日本国民に『韓国と接近してはならない』という決意をさせ、なおかつ韓国側の発言を英文化・書籍化・映像化し、韓国の異質感を際立たせるべきでしょう。

たとえ遠回りでも、韓国がすでに日米豪の太平洋勢力を離れ、中国と言う大陸勢力に寝返ったと言う認識を広めるのが、日本の国益につながるでしょう。

その為には、どんなに不愉快であっても、韓国側の日本に対する侮辱的な発言を引き出し、それを既成事実化させるのが、韓国と縁を切る最善の一手となるでしょう。



이 일본 내 친한 세력의 힘을 없애는 위해서도 이번 가코 내 친왕 위안부 발언을 크게 확산하고 가능하면 계속 한국의 감정적 발언을 이끌어 계속이 양책입니다.

일본은 한국 만이 이해할 수있는 도발을 미소를 띄우면서 계속 한국 측의 과격한 발언 · 행동을 이끌어한다.

그것을 일본에 확산 일본 국민에게 "한국과 접근해서는 안된다"는 결의를하고, 게다가 한국 측의 발언을 영문화 · 서적 화 · 영상화 한국의 이질감을 두드러지게 할 것입니다 .

비록 멀리 돌아가도 한국이 이미 미일 호주의 태평양 세력을 떠나 중국과 말할 대륙 세력에 잠 돌아간라고 인식을 확산이 일본의 국익으로 이어질 것입니다.

그 때문에 아무리 불쾌에도 한국 측의 일본에 대한 모욕적 인 발언을 떠나고 그것을 기정 사실화시키는 것이 한국과 의절 최선의 손이 될 것입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本と韓国の問題  일본과 한국 / 日本人から見た韓国 일본인이 본 한국 / 中国は敵か味方か? 중국은 아군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