このサイトは日本と韓国を中心にアジア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日本と韓国の違いを話す時、他人に対する最低限の礼儀の態度の違いがあります。

町を歩いていて、知らない人物とふと目が合った時、日本人は反射的に会釈したり、視線で挨拶する事があります。

韓国で目が合えば、『なんだ、お前』と睨まれる事もあります。

まぁ個人差はありますが、日本の場合、他人との摩擦を最小化しようとする国民性で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일본과 한국의 차이를 말할 때 다른 사람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 태도의 차이가 있습니다.

마을을 걷고있어 모르는 사람 문득 눈이 마주했을 때, 일본인은 반사적으로 인사하고 시선으로 인사 할 수 있습니다.

한국에서 눈이 맞으면 "뭐야, 너"라고 노려되는 일도 있습니다.

뭐 개인차는 있습니다 만, 일본의 경우 타인과의 마찰을 최소화하려고하는 국민성입니다.



これは、狭い村社会で調和を第一に生きてきた経緯が影響しているのでしょう。

『敵を作りたくない、相手に嫌われる事を極力避けたい』という心理と思います。

これが日本人同士なら、同じメンタルですので、これでうまくいきますが、国外で同じ感覚で通じるとは限りません。

韓国の場合、かなり民族主義的で、その行動が大局的に利益に繋がっているかは別とすれば、日本人に嫌われたら・・とか、日本を本格的に敵に回したら・・という心配はしていません。

基本的に日本は敵であり、場面に応じて利益を引き出すが、敵であり、日本の敵意などは気にもしていません。



이것은 좁은 마을 사회에서 조화를 최우선으로 살아 온 경위가 영향을주고있는 것입니다.

"적을 만들고 싶지 않은 상대에게 미움받는 것을 극력 피하고 싶다 '는 심리라고 생각합니다.

이것이 일본인끼리라면 같은 멘탈이므로 이제 잘됩니다 만, 국외에서 같은 감각으로 통하는 것은 없습니다.

한국의 경우 매우 민족주의적이고, 그 행동이 대국적으로 이익에 연결되어 있는지 다른면 일본인에 미움 받으면 ··이나 일본을 본격적으로 적에게 돌리면 ..라는 걱정 은하지 않습니다.

기본적으로 일본은 적이며 상황에 따라 이익을 이끌어하지만 적이며 일본의 적대감 등은 신경도하지 않습니다.



韓国にすれば『日本人に嫌われようが、韓国の利益になりさえすれば良い』という考えです。

そんな国を相手に、日本が『相手に嫌われたくない』と自分自身を制限するのは、自らの手足を縛るようなものでしょう。

相手の感情を配慮しなくて良い分、韓国の方が選択肢が広がります。もちろん、それが利益に直結とはなりませんが。

日本は戦後、どの国にも嫌われたくないと優等生的な態度を保ち、韓国や中国のような日本敵視の国にも援助を与え、敵を育ててしまうと言う大きな失敗をしました。

どの国にも優しく接すると言うのは、どの国にも優しく接していないのと同じ事です。



한국하면 '일본인에게 미움도 한국의 이익입니다 만하면된다'는 생각입니다.

그런 국가를 상대로 일본이 '상대에게 미움 받고 싶지 않다 "고 자신을 제한하는 것은 스스로의 손발을 묶는 같은 것이지요.

상대의 감정을 배려하지 않아도 좋은 분, 한국이 선택이 넓어집니다. 물론, 그것이 이익에 직결이되지 않습니다.

일본은 전후 어느 나라에도 미움 받고 싶지 않으면 우등생 인 태도를 유지하고 한국이나 중국 같은 일본 적대시 국가에도 도움을주고 적을 키우고 버린다고 큰 실패를했습니다.

어느 나라에 부드럽게 대하는이란 어느 나라에도 상냥하게 접해 있지 않은 것과 같습니다.



本来なら好きな相手のみに優しくすべきで、嫌いだと言っている相手など優しくするどころか、厳しく接して相手の利益を減らすように対応すべきでしょう。

韓国に何をされても『遺憾だ、残念だ』と言うだけではなく、1やられれば10で返し、10やられれば100で返し、『お前が憎い』と罵られても、『それは知ってる』と平然と返せば良いでしょう。

恩を受ければ恩を返し、仇を受ければ10倍に返す国になる・・と言う事を、世界に公言していけば、様子を見た国々も日本に対する態度を考え直す事になるでしょう。

『慰安婦合意を破棄する』と言うなら、『わかりました。ではスワップは再開しない』と答えるべきです。

『プサンの領事館前に慰安婦像を建てた』と言うなら、『わかりました。今後の経済援助は一切しない』と答えれば良いでしょう。



본래라면 좋아하는 상대 만에 부드럽게해야하고, 싫다고 상대 등 부드럽게 하기는 커녕 엄격하게 대하고 상대방의 이익을 줄일 수 있도록 지원해야 할 것이다.

한국에 무엇을하고도 "유감 스럽다 아쉽다"고 말했다뿐만 아니라 1 두드려면 10로 돌려 10 맞고하면 100로 돌려 '니가 밉다'라고 욕도 "그것은 알고 테루 "라고 태연하게 돌려 주면 좋을 것입니다.

은혜를 받으면 은혜를 반환하고 원수를 받으면 10 배에 반환 나라가 ..라는 것을 세계에 공언 가면 모습을 본 나라들도 일본에 대한 태도를 다시 생각하게 될 것입니다 .

"위안부 합의를 파기"라고 말한다면, "좋아요. 에서는 스왑 재개하지 않겠다 "고 대답한다.

"부산 영사관 앞에 위안부 동상을 세웠다"고 말한다면, "좋아요. 향후의 경제 원조는 일체하지 않는다 "라고 대답하면 좋을 것입니다.



大統領候補が『日本は敵だ』と言うなら、『日本を敵視する国と国交は保てない可能性がある』と警告すればいい。

『日本が憎い』と言うならば、『日本を敵視しておりテロも予想されるので、入国を制限する』と返せばいい。

どうしても好かれない相手がいる。どうしても嫌われる相手がいる。ならば、それを受け入れて、嫌われ続ける覚悟が必要です。

その分、日本を好きな国や自国民に手厚く接すれば良いでしょう。

日本人は、自国が世界3位の大国であり、経済大国であり、絶大な影響力を持つ国である事を忘れていると思います。



대통령 후보가 "일본은 적이다"라고 말한다면, "일본을 적대시하는 국가와 국교는 유지할 수없는 가능성이있다"고 경고하면된다.

"일본이 밉다"고 말한다면, "일본을 적대시하고 테러도 예상되므로 입국을 제한한다"고 반복하면 좋다.

아무래도 좋아할 수없는 상대가있다. 아무래도 미움받는 상대가있다. 그렇다면 그것을 받아들이고 미움받는 각오가 필요합니다.

그만큼 일본을 좋아하는 국가와 자국민에게 극진히 접하면 좋을 것입니다.

일본인은 자국이 세계 3 위의 대국이며 경제 대국이며 절대적인 영향력을 가진 나라임을 잊지 있다고 생각합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劣等感と優越感 열등감과 우월감 / 韓国高校生からのメール 한국 고등학생의 편지 / 韓国は世界に謝罪するべきか? 한국은 세계에 사과해야 하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