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今日は現代の韓国と、両班と呼ばれる存在について考えてみたいと思います。

現在、韓国で話題の大韓航空の元副社長のチョ・ヒョナさんの特権階級のような振る舞いと、彼女を守ろうとする会社側の行動が、大きな話題になっています。

大韓航空という財閥を代表する企業と、その経営者一族として生まれ育った彼女の行動は、かつての朝鮮時代の両班のようだと思います。

今日は、両班という存在と日韓関係を考察してみましょう。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잘못되었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오늘은 현대의 한국과 양반라는 존재에 대해 생각해보고자합니다.

현재 한국에서 화제의 대한 항공 전 부사장의 조 현아 씨의 특권 계급과 같은 행동과 그녀를 지키려는 회사 측의 행동이 큰 화제가되고 있습니다.

대한 항공이라는 재벌을 대표하는 기업과 그 경영자 일족으로 태어나 자란 그녀의 행동은 과거 조선 시대의 양반과 같다고 생각합니다.

오늘은 양반이라는 존재와 한일 관계를 고찰 해 봅시다.



李朝朝鮮時代の社会構成は、両班(支配者階級の高級官僚)・中人(下級両班)・常民(一般市民)・奴婢(常民に復帰可能な奴隷)・白丁(常民に復帰不可能な奴隷階級)で構成されていました。

両班とは朝鮮の高級官僚であり、官僚の選抜試験である科挙は常民も受ける事は出来ましたが、ほぼ両班の独占状態だったと言われています。

両班階級の人々は、相互に血縁関係を構築して、特権階級の維持・財産の維持を図っていました。

これにより、貴族階級としての地位を確立し、朝鮮の支配階級として君臨していきます。

彼らは「雨が降っても走らない」「転んでも自分では起きない」「箸と本より重いものは持たない」と言われる存在になり、一般的な労働を蔑むようになります。



이조 조선 시대의 사회 구성은 양반 (지배 계급의 고급 관료) · 중 사람 (하급 양반) · 상민 (일반 시민) · 노비 (상민에 복귀 가능한 노예) · 백정 (상민에 복귀 불 가능한 노예 계급)로 구성되어있었습니다.

양반은 조선의 고위 관료이며, 관료의 선발 시험 인 과거는 상민도받을 수 있었지만, 거의 양반의 독점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양반 계급의 사람들은 서로 혈연 관계를 구축하여 특권 계급의 유지 · 재산의 유지를 도모하고있었습니다.

그러면 귀족으로서의 지위를 확립 조선의 지배 계급으로 군림하고 있습니다.

그들은 "비가 내려도 달리지 않는다" "넘어져도 스스로는 일어나지 않는다" "젓가락과 책보다 무거운 것은없는"로 불리는 존재가 일반적인 노동을 폄하 수 있습니다.



この労働者軽視の傾向は、儒教の影響によるものと思われますが、階級の維持と言う目的もあったでしょう。

両班は特権階級として、兵役の免除・税の免除・罪の軽減を認められ、文字通りの特権を持っていました。

彼らは労働と言うものをしないために、常民以下の被支配者階級からの簒奪を日常的に行い、それによる罰を受ける事無い存在でした。

社会における両班の割合は、3%前後と言われ、日本における武士の割合とほぼ同じと言っていいでしょう。

この両班という階級システムは、韓国という国を理解するのに非常に重要だと思います。



이 노동자 경시 경향은 유교의 영향에 의한 것으로 생각되지만 계급의 유지라고하는 목적도 있었 겠죠.

양반은 특권 계급으로 병역 면제 · 세금 면제 · 죄의 경감을 인정 그대로 특권을 가지고있었습니다.

그들은 노동이란 것을하지 않기 위하여, 상민 다음 피지배 계급의 찬탈을 일상적으로 수행하고 그에 따른 처벌을받을없는 존재였습니다.

사회에서 양반의 비율은 3 % 전후라고 일본의 사무라이 비율과 거의 같다고 말해도 좋을 것입니다.

이 양반이라는 계급 시스템은 한국이라는 나라를 이해하는 데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韓国に行き、特に年配の韓国人の方と話すと「我が家は●●の一族で、●●のような人物を排出し」と話し、「我が家は両班の血筋である」という事を話してくれます。

朝鮮時代の身分制度は、甲午改革や日韓併合により改革されますが、韓国人としては「両班の子孫である」というのは、誇りなのでしょう。

さて、大韓航空のナッツ副社長であるチョ・ヒョナさんは、韓国の財閥・韓進グループ総帥のチョ·ヤンホさんの娘です。

日本人である私から見れば、現在の韓国において財閥こそが、現代の両班といえると思います。

これは韓国人の目から見ても、大きくは変わらないでしょう。



한국에 가고 특히 나이 많은 한국인과 이야기하면 "우리 집은 ●● 일족에서 ●● 같은 인물을 배출"며 "우리 집은 양반의 혈통이다"라는 것을 이야기 줍니다.

조선 시대의 신분 제도는 갑오 개혁과 한일 합방에 의해 개혁되지만 한국인으로는 '양반의 후손이다 "라는 것은 자랑 인 것입니다.

그런데, 항공 견과류 부사장 인 조 현아 씨는 한국의 재벌 · 한진 그룹 총수의 조양호 씨의 딸입니다.

일본인 인 내가 보면 현재 한국에서 재벌 이야말로 현대의 양반이라고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것은 한국인의 눈으로 봐도 크게 변하지 않을 것입니다.



韓国は学歴重視の社会であり、厳しい競争社会でもあります。

子供の頃から長い受験戦争を戦い、医者や弁護士、そして財閥企業への就職を熱望しています。

これは現代の科挙と言ってもよく、また女性達も「結婚するならサムソンマン」という方も多いようですから、やはり財閥は現代の両班と言っていいでしょう。

韓国の財閥系の方たちが「我々こそが両班である」という意識を持っていたのなら、チョ・ヒョナさんの高圧的な態度や、彼女を庇う大韓航空の態度も説明がつくでしょう。

何故なら、両班が奴婢を殺そうが犯そうが、罪を受ける事は無かったのですから・・。



한국은 학력 중시 사회이며, 치열한 경쟁 사회이기도합니다.

어린 시절부터 긴 수험 전쟁을 싸우고 의사 나 변호사, 그리고 재벌 기업에 취업을 열망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현대의 과거라고해도 좋고, 또 여성들도 "결혼한다면 삼성맨 '라는 분도 많을 것 같기 때문에, 역시 재벌은 현대 양반라고 말해도 좋을 것입니다.

한국의 재벌 분들이 "우리야말로 양반이다"라는 의식을 가지고 있었다면, 조 현아 씨의 고압적인 태도와 그녀를 감싸는 대한 항공의 태도도 설명이된다 것이다 .

왜냐하면 양반이 노비를 죽이려하지만 범하려하지만 죄를받을 수 없었던 때문에 ··.



このようにかつての朝鮮においては、両班は朝鮮を支配する特権階級であり、朝鮮の富と市民は全て両班のものだったと言っていいと思います。

私の考えでは、この「両班は特権階級であり、朝鮮の人と民は両班の物」という考えは、反日政策のひとつの原因ではないかと思っています。

韓国建国時、ある1人の人物が登場します。

韓国初代大統領のイ・スンマンです。

彼は、李氏朝鮮の王族の分家出身と言われており、科挙合格を目指す両班階級の1人でした。



이처럼 옛 조선에서는 양반은 조선을 지배하는 특권 계급이며 조선의 부와 시민은 모두 양반의 것이 었다고 말해도 좋을 것입니다.

내 생각으로는이 '양반은 특권 계급이며, 조선 사람과 백성은 양반 것 "이라는 생각은 반일 정책의 하나의 원인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한국 건국시 한 1 명의 인물이 등장합니다.

한국 초대 대통령 이승만입니다.

그는 이씨 조선의 왕족의 분가 출신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과거 합격을 목표 양반 계급의 한 사람이었습니다.



イ・スンマンは、日本が朝鮮に与える影響を強く嫌い、アメリカに留学し、留学期間中に日韓併合を迎えます。

大韓民国臨時政府に参加し、日韓併合に強く抵抗します。

彼はアメリカ滞在中に「李氏朝鮮こそ、東洋の理想的国家」として、アメリカのマスコミに強く訴え、アメリカの極東政策に影響を与えます。

彼の立場で考えれば、両班出身の彼にとっては「朝鮮の人と民は、自分達両班の物だ」と思って当然であり、朝鮮の身分制度を廃止し、市民を解放した日本は「両班の特権を奪った憎い敵」だったでしょう。

また両班出身として、権威主義が強く、保導連盟事件、済州島四・三事件、国民防衛軍事件の様な失政から国民の非難を逸らす為に、より強い半日政策に走ったという側面も強いと思います。



이승만은 일본이 조선에 미치는 영향을 강하게 싫어하고 미국에 유학 유학 기간 동안 한일 합방을 맞이합니다.

대한민국 임시 정부에 참가하여 한일 합방에 강하게 저항합니다.

그는 미국 체류 중 "이씨 조선 이야말로 동양의 이상적 국가 '로, 미국 언론에 강하게 호소, 미국의 극동 정책에 영향을 미칩니다.

그의 입장에서 생각하면, 양반 출신의 그에게 "조선 사람과 백성은 자신들 양반 것"이라고 생각하고 당연히이며 조선의 신분 제도를 폐지하고 시민을 해제 한 일본 는 '양반의 특권을 빼앗은 미운 적'이었다 것입니다.

또한 양반 출신으로 권위주의가 강하고, 보도 연맹 학살, 제주 4 · 3 사건, 국민 방위군 사건과 같은 실정에서 국민의 비난을 혼란에 더 강한 반일 정책에 달렸다 측면도 강한 생각합니다.



彼の反日政策として、現在の日韓関係に影響を与えるものとして、李承晩ラインがあります。

これは韓国政府が一方的に日本海・東シナ海に設定した軍事境界線ですが、竹島が含まれており、日米政府が非難し、彼自身もマッカーサーから叱責を受けています。

李承晩ラインにより、現在でも日韓は大きな問題を抱えています。

また韓国建国時、初代大統領として韓国の基本政策を作ったイ・スンマンにより、反日と言うものが韓国の国是になったと言っていいでしょう。

日本さえなければ、彼は苦労する事も無く「李氏朝鮮こそ、東洋の理想的国家」の両班として、奴婢を犯すも殺すも自由という支配者として君臨できていたはずですから、彼の立場から見れば、反日政策も理解できます。



그의 반일 정책으로 현재의 한일 관계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이승만 라인이 있습니다.

이는 한국 정부가 일방적으로 동해 · 동중국 해에 설정 한 군사 분계선이지만, 다케시마가 포함되어 미일 정부가 비난하고 자신도 맥아더에서 질타를 받고 있습니다.

이승만 라인은 현재에도 한일는 큰 문제가 있습니다.

또한 한국 건국시 초대 대통령으로 한국의 기본 정책을 만든 이승만하여 반일라는 것이 한국의 국시가되었다고 말해도 좋을 것입니다.

일본 만 없다면 그는 고생하는 일도없고 "이씨 조선 이야말로 동양의 이상적 국가 '양반으로 노비를 범할도 죽이고도 자유라는 지배자로 군림 할 수 있었던 것이기 때문에 그의 입장 에서 보면 반일 정책도 이해할 수 있습니다.



さて、今日はナッツ副社長と、イ・スンマンを通して、李氏朝鮮の両班について書いてみました。

どこの国でも、前の時代の国民性というものに強い影響を受けます。

アメリカの開拓精神や、日本の武士道も、全時代の遺産でしょう。

韓国においては、両班と現在の財閥における特権意識というものがあると思います。

この両班と言うものを理解することは、韓国を理解するうえで大きな手がかりになると思います。



그런데, 오늘은 견과류 부사장과 이승만 통해 이씨 조선의 양반 대해 써 보았습니다.

어느 나라에서도 이전 시대의 국민성이라는 것에 강한 영향을받습니다.

미국의 개척 정신이나 일본의 무사도도 전 시대의 유산 것입니다.

한국에서는 양반과 현재 재벌의 특권 의식이라는 것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 양반라고하는 것을 이해하는 것은 한국을 이해하는 데 큰 단서가 될 것으로 생각합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韓戦争は起きるか?한일 전쟁은 일어 날까? / 将来の東アジアを考える 미래의 동아시아를 생각 / 日本の文化と韓国の文化 일본의 문화와 한국의 문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