この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紀元前221年、秦の始皇帝・嬴政は中国を初めて統一。

中央集権を行い、2000年にわたる中国歴代王朝のモデルケースを作るが、焚書坑儒なども実行する。

数回の巡遊を行い、最後の巡遊に末子の胡亥を伴って出発。

旅の途中で始皇帝は亡くなり、後継者を記した勅令も残すが、末子の胡亥と宦官の趙高によってもみ消される。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기원전 221 년 진시황 · 嬴政 중국을 처음 통일.

중앙 집권을하고, 2000 년에 중국 역대 왕조의 모델 케이스를 만들지 만, 분서 갱유 등을 수행한다.

몇 번의 巡遊하고, 마지막 巡遊에 막내 후진타오 돼지와 함께 출발.

여행 도중에 진시황은 죽고 후계자를 담은 칙령도 남기지 만, 막내의 후진타오 돼지와 환관 조 높은 의해 もみ消さ된다.



胡亥は未熟でもあり愚かでもあり、宦官の趙高が宮廷を牛耳るようになります。

ある日、趙高が宮廷に鹿を連れてきます。2代皇帝である胡亥は『この鹿がどうした』と問いかけます。

趙高は『いいえ、これは馬でございます』と答えます。

実験を握り反対派を粛清する趙高を恐れた諸大臣は『これは見事な馬でございます』と答えます。

『何を言っている。これはどう見ても鹿ではないか』と答えた数人の大臣は処刑されます。



진 이세 황제는 미숙도 바보도 환관 조 강세가 궁정을 좌지우지하게됩니다.

어느 날 조 강세가 궁정에 사슴을 데리고 있습니다. 2 대 황제 인 진 이세 황제는 "이 사슴이 어떻게했다"고 묻습니다.

조고는 "아니,이 말입니다."라고 대답합니다.

실험을 잡고 반대파를 숙청하는 조 높은 두려워한 여러 장관은 "이것은 멋진 말입니다."라고 대답합니다.

"무엇을 말하고있다. 이것은 어떻게 봐도 사슴이 아닐까 "라고 답했다 몇 명의 성직자는 처형됩니다.



国難の時期に己の権力に固執した趙高は、悪臣の代表格となり、現代まで悪名が伝わっています。

そしてこのエピソードが、馬鹿の語源になります。

真実を知っていても、権力者や世論に逆らえず、鹿を馬と言わざるを得ない愚かしい状況・・と言えるでしょう。

韓国を見ていると、まるで胡亥と趙高のようだと感じませんか?

民衆の意見に逆らえず、国民の求める方向に向いてしまう韓国の政策のようです。



국난의시기에 자신의 권력에 집착 한 조고는 악의 신 대표격이 현대까지 악명이 전해지고 있습니다.

그리고이 에피소드가 바보의 어원입니다.

진실을 알고 있어도 권력 자나 여론에 거역하지 못하고 사슴을 말라고해야 어리석은 상황 ..라고 말할 수 있겠지요.

한국을보고 있으면 마치 진 이세 황제와 조 높은 같다고 느끼지 않습니까?

민중의 의견에 거역하지 못하고 국민이 원하는 방향으로 향하고 버리는 한국의 정책 것 같습니다.



この場合、韓国国民が胡亥で、韓国の政治家が趙高ですね。

この趙高は韓国国民の支持を得たままに大統領の座を全うしないと、次の大統領に告発され、逮捕投獄される事があります。

韓国人は気が付いていませんが、左傾化が進んだ韓国では既に反共は国民が団結できる状況ではありません。

現在の韓国において、全国民が『そうだ。それが正しい』という賛同できるのは、すでに反日政策だけでしょう。

韓国人自らが言う分裂の民族は、国を発展させる事より、日本を憎むという特殊な状況を臨むんでいると言えるでしょう。



이 경우 한국 국민이 진 이세 황제에서 한국의 정치인이 조 높은 네요.

이 조고는 한국 국민의지지를 얻은 상태로 대통령 자리를 완수하지 않으면 다음 대통령에 고발되고 체포 투옥되는 일이 있습니다.

한국인은 깨닫고 있지 않지만, 좌경화가 진행된 한국에서는 이미 반공는 국민이 단결 할 수있는 상황은 아닙니다.

현재 한국에서 전 국민이 "그렇다. 그것은 바로 '이라는 동참 할 수있는 것은 이미 반일 정책 뿐이죠.

한국인 스스로가 말하는 분열의 민족 국가를 발전시키는 것보다 일본을 미워하는 특수한 상황을 임하는 것에 있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韓国人の情感を観察していると、ふたつの感情に気が付きます。

『日本が憎い。日本に勝ちたい。負けたくない。勝てないなら、なんとか邪魔してやる。日本人が嫌がる姿が本当に楽しい』

『日本が憎い。日本に勝ちたい。負けたくない。日本に協力したり、援助を求めるくらいなら、韓国の国益が傷ついても反日政策を支持する』

このふたつです。韓国人は気が付いていませんが、特に二つ目が重要です。

先日、韓国軍高官が『日本と協力する必要がある』と発言すると、『売国奴なのか』と強い批判を受けると言う構図です。韓国の安全より、反日が重要と言う事でしょう。



한국인의 정감을 관찰하고 두 감정 깨닫습니다.

"일본이 밉다. 일본에 이기고 싶다. 지고 싶지 않다. 이길 수 없다면, 어떻게 든 방해 준다. 일본인이 싫어하는 모습이 정말 즐겁다 "

"일본이 밉다. 일본에 이기고 싶다. 지고 싶지 않다. 일본에 협력하고 도움을 요청 정도라면 한국의 국익이 손상 될 수 반일 정책을지지한다 "

이 둘입니다. 한국인은 알지 못하는 경우가 있지만 특히 두 번째가 중요합니다.

최근 한국군 고위 관계자가 "일본과 협력 할 필요가있다"고 발언하면 '매국노인가 "라고 강한 비판을받는다고 말한다 구도입니다. 한국의 안전보다 반일가 중요하다고 말하는 것입니다.



胡亥と趙高は宮廷の内部しか見ず、秦の滅亡を望む周辺勢力への警戒を怠りました。

秦は、楚の項羽と、漢の劉邦に敗れ去ります。そして楚漢の争いとなります。

楚の項羽は貴族階級の豪腕の大将軍、漢の劉邦は若い時は働かず放浪していた怪しい男。

劉邦は何度も項羽に敗れますが、何とか生き延び、最終的には項羽を包囲して勝利し、四面楚歌の語源となりました。

劉邦は後に『私が天下を取って、項羽が敗れた理由を言ってみなさい』と、配下に尋ねます。



진 이세 황제와 조고는 궁정의 내부 만 보지 않고 진나라의 멸망을 바라는 주변 세력에 대한 경계를 게을리했다.

진나라는 초나라의 항우와 한나라 유방에게 패배 떠납니다. 그리고 추 한나라의 싸움입니다.

초나라의 항우는 귀족 계급의 호완의 대장군 한나라의 유방은 젊은 시절은 일하지 않고 방황하고 있던 수상한 남자.

유방은 여러번 항우에게 패배하지만, 어떻게 든 살아남아 결국 항우를 포위하고 승리 사면 초가의 어원이되었습니다.

유방은 후에 "내가 천하를 복용 항우가 패한 이유를 말해 보라"고 부하에게 묻습니다.



配下は『陛下は功績があった者には領地を与え、天下の人々と利益を分かち合いました。項羽とは違います』と答えますが、劉邦は否定します。

『私は策を巡らし、離れた地域の戦いに勝つ事は、私は張良に及ばない。

民を慰撫して補給を途絶えさせず、民を安心させる事では、私は蕭何に及ばない。

軍を率いて戦いに勝つことでは私は韓信に及ばない。

だが、私はこの三人の才能を見事に使いこなした。これが私が天下を取った理由だ』と言います。



부하는 "폐하는 공로가있는 자에게는 영지를주고 천하의 사람들과 이익을 나눴습니다. 항우와는 다릅니다 "라고 대답하지만 유방은 부정합니다.

"나는 책을 돌렸다 떨어진 지역의 싸움에서 이길 수는 나는 장량에 못 미친다.

백성을 위무하고 보급을 끊어하게하고, 백성을 안심시키는 일로, 나는 소하에 못 미친다.

군대를 이끌고 전투에 이기기위한 독수리는 한신에 못 미친다.

하지만 나는이 세 사람의 재능을 훌륭하게 능숙했다. 이것이 내가 천하를 잡은 이유 "라고 말합니다.



無能で始皇帝の偉業を壊した胡亥、自国の利益を無視し自分の栄達だけを考えた趙高、身の安全を優先させ鹿を馬と言った大臣たち。

有能で負け知らずだが、容赦が無く、部下に慕われずに滅びた項羽。

ろくでなしと呼ばれ続けたが、張良・蕭何・韓信という稀代の才能に慕われ、理想的な皇帝の1人となった劉邦。

歴史書には、全ての出来事の真実があると言います。過去にあった事は今後も起こるでしょう。

人間が人間である限り、2000年前の事でも本質は変わりません。2000年後、パク・クネ大統領や安倍首相はどんな評価を受けるでしょうか。



무능 진시황의 위업을 끊었다 진 이세 황제 자국의 이익을 무시하고 자신의 영달만을 생각 조고 몸의 안전을 우선시 사슴을 말 고 말했다 장관들.

유능 패배 모르는하지만 용서가없고, 부하에게 존경 않고 멸망 항우.

자식이라고 계속했지만, 장량 · 소하 · 한신라는 희대의 재능을 존경 이상적인 황제 1 명이었다 유방.

역사서에는 모든 사건의 진실이 있다고합니다. 과거에 있었던 일은 앞으로도 일어날 것이다.

인간이 인간 인 한, 2000 년 이전의 일이라도 본질은 바뀌지 않습니다. 2000 년 후 박근혜 대통령과 아베 총리는 어떤 평가를받을까요?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本と韓国の問題  일본과 한국 / 日本人から見た韓国 일본인이 본 한국 / 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tumbl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