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先日、ブログの読者から『何故、韓国人の文章は無駄に長いのか?』という内容でした。

私は『韓国の文章には装飾語が多いから』と答えました。

確かに韓国人の文章は長く、確実に装飾語が多いと思います。

『フェリー事故の間、パク大統領はどこにいた?』と言う文章を、韓国人が書けば『冷たい海水の下で可憐な高校生が苦しみ、その無垢な魂の救済を韓国民が望む間、大統領はそれにふさわしい場所にいたのか』となるでしょう。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최근 블로그 독자로부터 "왜 한국인의 문장은 간결 긴 것인가? "라는 내용이었습니다.

나는 "한국의 문장으로 장식 문자가 많아"라고 대답했습니다.

물론 한국인의 문장은 길고 확실하게 장식 어이 많다고 생각합니다.

"페리 사고 동안 박 대통령은 어디에 있었? "라고 글을 한국인이 쓰면"차가운 바닷물에서 가련한 고교생이 고통 그 순진한 영혼의 구제를 한국 국민이 원하는 동안, 대통령은 그에 상응 장소에 있었는지 '가 될 것입니다.



韓国人は『情の民族』と言います。彼ら韓国人自身が、そう言います。

韓国生まれの韓国人の友人が何人もいます。優しい人も激しい人もいます。

私は日本人としては相当激しい部類に入るし、遠慮無い発言をしますので、韓国人との相性は悪くない方だと思います。

会っていきなり歴史問題で批判する韓国人とは、議論になりましたし、大喧嘩にもなりました。

日本が好きで、何度も日本に来て『今度はこの寿司屋に行きたい、明日は東京タワーに行こう』という韓国人もいます。



한국인은 "정의 민족 '이라고합니다. 그들은 한국인 자신이 그렇게 말하고 있습니다.

한국 태생의 한국인 친구가 몇 명이나 있습니다. 착한 사람도 심한 사람도 있습니다.

나는 일본인로서는 상당히 심한 부류에 들어가고 주저없는 발언을하기 때문에 한국인과의 궁합은 나쁘지 않은 편이라고 생각합니다.

만나 갑자기 역사 문제에서 비판하는 한국인은 논의가 있었고, 큰 싸움이되기도했습니다.

일본을 좋아하고, 몇번이나 일본에 와서 "지금이 초밥 집에 가고 내일은 도쿄 타워에 가자 '라는 한국인도 있습니다.



『日本が好き』と日本人の前で言う韓国人は少なくありません。そしておそらく彼らは気づいていません。

彼らは『日本に存在する物やサービスが好き』なのであって、『日本や日本人そのもの』が好きなわけではないのです。

それでも『日本のコンビニは良い。日本の職場も良い。日本人の人付き合いも良い』と言います。

しかし『日本にずっと住みたい』とは言いません。

『日本は窮屈』だそうです。彼らの目には、日本人は何か自分を押さえ、窮屈そうに生きているように見えるようです。



"일본이 좋아"라고 일본인 앞에서 말하는 한국인은 적지 않습니다. 그리고 아마 그들은 눈치 채지 않습니다.

그들은 "일본에 존재하는 물건이나 서비스가 좋아"그래서 있고, "일본과 일본인 자체 '를 좋아하는 것은 아니다.

그래도 "일본의 편의점은 좋다. 일본의 직장도 좋다. 일본인의 교제도 좋다 "고 말한다.

그러나 "일본에 계속 살고 싶다」라고는 말하지 않습니다.

"일본은 거북"이라고합니다. 그들의 눈에는 일본인는 뭔가 자신을 제치고 비좁은 듯 살아있는 것처럼 보이게합니다.



これは半分正しく、半分間違っています。

もし日本人と韓国人を、ヤマアラシのジレンマのヤマアラシに例えるなら、結果は違います。

日本人は、お互いの棘が刺さる事を避け、たとえ寒くてもそれに耐えます。

韓国人は、お互いの棘で傷つけあうことになっても、1人でいる事の寒さに耐えられないと言えると思います。

以前、知り合った韓国人が私に。こう言った事がありました。



이것은 절반 제대로 절반 잘못되었습니다.

만약 일본인과 한국인을 고슴도치 딜레마 고슴도치에 비유한다면, 결과는 다릅니다.

일본인은 서로의 가시가 박히는 것을 피하고 비록 추워도 그것을 견딜 수있다.

한국인은 서로의 가시로 서로 상처 입히는 것에 되어도 혼자있는 것의 추위에 견딜 수 없다고 말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전 만난 한국인이 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일이있었습니다.



『日本人は心の中で怒っていても本音を言わない。たとえ雰囲気が悪くなっても、本音を言う方が良いのではないか』というものでした。

協調性より、自分の主張を優先したい・・というのが彼らの本音だと思います。

これは日本人から見れば一種のわがままなのですが、韓国人はそういった理論の欠如を『情』でカバーしようとしている・・正当化しようとしているように見受けられます。

そのひとつがコメントにあったように、装飾語で飾り、共感を呼びかけるというものになるのでしょう。

韓国人との議論をしていると、よくある場面に出会います。



"일본인은 마음 속으로 화가도 본심을 말하지 않는다. 비록 분위기가 나빠져도 본심을 말하는 것이 좋은 것이 아닌가 "라는 것이 었습니다.

협조성보다 자신의 주장을 우선하고 싶다 ..라는 것이 그들의 본심이라고 생각합니다.

이것은 일본인이 보면 일종의 제멋대로인데, 한국인은 그러한 이론의 부족을 '정'으로 커버하려고하는 .. 정당화하려고하고있는 것처럼 보입니다.

그 하나가 댓글에 있던 것처럼, 장식 어로 장식 공감을 호소하는 일이 될 것입니다.

한국인과의 논의를하고, 자주 묻는 장면을 만나게됩니다.



日本人が『●●はこうだ。だから●●は、こういう結論になる』と理屈で話し続けると、韓国人が大声を出し議論を破壊する事があります。

自分の頭を叩き、髪をむしって自傷行為を始めます。これは韓国人が議論の整合性よりも、自己の感情を優先する幼児性とも言えます。

どちらの議論が論理的で正しいかと言うより、『私が正しい。私は可哀想だ。私に同意しろ。同意すべきだ。同意しないお前が悪い』と言っているように見えます。

実際、韓国では街角で夫婦喧嘩をしていることを見かけるのは珍しくありません。

日本人なら人前で喧嘩する事は珍しいのですが、韓国人は大勢の前で意見を叫び、同情を引き、その同情を理由に自己の正当性を主張する考え方があるのでしょう。



일본인이 「●●은 이렇다. 그래서 ●●는 이런 결론이된다 "고 도리로 계속 얘기하면 한국인이 소리를 지르며 논의를 파괴 할 수 있습니다.

자신의 머리를 때려 머리를 むしっ하고 자해를 시작합니다. 이것은 한국인이 논의의 일관성보다 자기의 감정을 우선 유아 성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어떤 논의가 논리적이고 올바른 방법 이라기보다는 "내가 맞다. 내가 불쌍하다. 나에게 동의하라고. 동의해야한다. 동의하지 니가 나쁘다」라고 말하는 것 같습니다.

실제로 한국에서는 길거리에서 부부 싸움을하고있는 것을 볼 것은 드문 일이 아니다.

일본인이라면 앞에서 싸우는 것은 드문이지만, 한국인은 많은 앞에서 의견을 외치며 동정을 빼고 그 동정을 이유로 자기의 정당성을 주장 할 생각이있는 것입니다.



これがまさに・・泣く子は餅を一つ多くもらえるという価値観につながるのでしょう。

慰安婦問題の法廷で、『あなたはいつ、誰に、どのように拉致されたのですか。証明してください』と言われた時に、『私が証拠だ。これ以上の証拠は無い。証言や検証は不要だ』という叫ぶ韓国人売春婦そのものではありませんか。

韓国国内なら、そういった価値観は通用するでしょう。

しかし、それは韓国国内で通用しても日本やアメリカでは通じない。そこで彼らは更に言葉を飾れば、泣き叫べば通用すると感じる。

論理性よりも情という名の幼児性を優先させる・・大声で議論を壊して同情を引いた人間が勝つ・・それが韓国の考え方でしょう。



이것이 바로 .. 우는 아이 떡 하나 더받을 수 있다고 가치관으로 이어질 것입니다.

위안부 문제의 법정에서 "당신은 언제 누구에게 어떻게 납치 된 것입니까? 증명하십시오 "라고했을 때"내가 증거 다. 더 이상 증거는 없다. 증언과 검증은 불필요하다 "라는 외치는 한국인 매춘부 자체는 없습니까.

국내라면 그런 가치관은 통용되는 것입니다.

하지만 국내에서 통용되고도 일본이나 미국에서는 통하지 않는다. 그래서 그들은 더 말을 꾸미는 경우, 울부 짖으면 통용된다고 느낀다.

논리성보다 정이라는 이름의 유아 성을 우선시하는 .. 큰 소리로 논쟁을 깨고 동정을 끌었다 인간 승리 .. 그것이 한국의 사고 방식 이지요.



日本人と違い、大声で泣き叫び同情と同意を求める事を、彼らは恥ずかしいとは感じません。

それは韓国でのフェリー事故遺族を見ても、日本国内の在日韓国人のデモを見ても、よくわかります。

日本人が無視をすれば彼らは『やはり我々が正しいから黙った』と思います。

日本としては、『5W1Hを立証できる証拠を提出せよ』と求めつつ、彼らの感情を刺激する事が上策です。

彼らの感情を高ぶらせ、議論を放棄させ、彼らの感情的自傷行為を引き出し、観客に見せ、彼らの特異性を観客に印象ずける事。これが最善の道と思います。



일본인과 달리 큰 소리로 통곡 동정과 동의를 구할 것을 그들은 부끄러워 느끼지 않습니다.

그것은 한국에서 페리 사고 유족를 보더라도 일본의 재일 한국인의 데모를 봐도 잘 알 수 있습니다.

일본인이 무시하면 그들은 "역시 우리가 올바른 때문에 침묵했다"고 생각합니다.

일본은 "5W1H를 입증 할 수있는 증거를 제출하라"고 요구하면서 자신의 감정을 자극하는 것이 상책입니다.

자신의 감정을 불러 일으켜 논의를 포기하고 자신의 감정 자해를 꺼내 관객에게 보여주고 그들의 특이성을 관객에게 인상 않고 차는 것. 이것이 최선의 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中戦争は起きるか 중일 전쟁이 일어날 지 / 美容整形とランキング 성형 및 순위 / 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tumbl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