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韓国では、昨年始まったチェ・スンシルの政権スキャンダルへのデモが今でも続いています。

これはこの9年間への不満が原動力であるのは、韓国人も否定しないと思います。

この9年間と言うのは、イ・ミョンバクとパク・クネのセヌリ党政権の事になります。

その前はキム・デジュンとノ・ムヒョンの左派政権でした。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한국에서는 지난해 시작된 최 숭실대 정권 스캔들에 시위가 지금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이것은이 9 년간에 불만이 원동력 인 한국인도 부정하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이 9 년이란 이명박과 박근혜의 새누리 당 정권의 일입니다.

그 전에 김대중과 노무현의 좌파 정권이었습니다.



イ・ミョンバクとパク・クネの9年間は、韓国の高度成長期が終わり低成長社会に移行した時期です。

だからこそ彼ら・・特にイ・ミョンバクは経済大統領と呼ばれ、経済に注力した。

しかし、高度成長期の恩恵を受けなかった多くの韓国人にとっては不十分で、強い不満があります。

それが今の弾劾デモにつながる一因でもあります。

ただ、韓国人は非常に大きな事を忘れています。



이명박과 박근혜의 9 년간은 한국의 고도 성장기가 끝나고 저성장 사회로 전환 된시기입니다.

그래서 그들은 .. 특히 이명박은 경제 대통령이라고 경제에 주력했다.

그러나 고도 성장기의 혜택을받지 않았던 많은 한국인에게는 불충분 강한 불만이 있습니다.

그것이 지금의 탄핵 시위로 이어질 요인이기도합니다.

다만, 한국인은 매우 큰 것을 잊지 있습니다.



それは韓国の国是です。韓国の憲法を見ると、二つのテーマが見えます。反日と反共です。

しかし、韓国は冷戦後に、反共を忘れました。

その上、キム・デジュンとノ・ムヒョンの10年間で、政治・経済・企業・軍隊・公務員のあらゆるところに左派が浸透します。

イ・ミョンバクとパク・クネは、本来韓国に浸透した従北左派を是正し、反共に基づいた健全化を進めるべきでした。

しかし、それを忘れ、さらに大衆に迎合し、むしろ従北左派の機嫌を取る政策に転換した。これが大きかった。



그것은 한국의 국시입니다. 한국의 헌법을 보면 두 테마가 보입니다. 반일과 반공입니다.

그러나 한국은 냉전 이후 반공을 잊어 버렸습니다.

게다가, 김대중과 노무현 10 년간 정치 · 경제 · 기업 · 군 · 공무원 곳곳에 좌파가 침투합니다.

이명박과 박근혜는 본래 한국에 침투 한 종북 좌파를 시정하고 반공에 근거한 건전화를 추진해야했습니다.

그러나 그것을 잊고 또한 대중에 영합하고 오히려 종북 좌파의 비위를 정책으로 전환했다. 이 컸다.



そして現在の日韓関係悪化・米韓関係悪化の転換点となったのが、パク・クネ大統領の中国軍事パレードへの参加です。

冷戦時には最前線であったはずの韓国が、反共を忘れた事を証明する判断だったと思います。

これを日本人やアメリカ人から見れば、『韓国は親中路線に乗り換え、反日反米路線になった』という印象を受けますが、それもちょっと違います。

韓国人にとって、中国の判断というものは常にシビアで猶予のないものと感じていると思います。

それは中国が『駄目だ』と言えば、それは本当に駄目であり、反抗や反論の余地がまったく無い事を理解していると言うことです。



그리고 현재의 한일 관계 악화 · 한미 관계 악화의 전환점이 된 것이 박근혜 대통령의 중국 군사 퍼레이드에 참여합니다.

냉전시에는 최전선에있는 한국에가 반공을 잊어 버린 것을 증명하는 판단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이 일본인이나 미국인 보면 "한국은 친중 노선으로 갈아 반일 반미 노선됐다"라는 느낌을받습니다 만, 그것도 조금 다릅니다.

한국인에게 중국의 판단이라는 것은 항상 엄격 유예없는 것으로 느끼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것은 중국이 "안돼"라고하면 정말 안이며, 반항이나 반론의 여지가 전혀없는 것을 이해하고 있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これが中国に対して韓国が否定的な動きを全く見せない理由です。

反面、友好国であるはずの日本やアメリカに対して、反日反米的な態度を取るにも理由があります。

根本的には韓国の民族主義による反発があるのですが、日本とアメリカの言葉には余裕があると韓国人は考えています。

中国が駄目と言えば駄目だが、日本やアメリカが駄目と言ったとしても、そこには余裕があり、反抗や反論出来る余地があると韓国人は考えます。

同じ西側の国であり、韓国人の考えでは韓国は尊重されるべきであり、日本やアメリカが韓国に対して厳しい処置を取らないとはず・・という甘えがあります。



이것이 중국에 한국이 부정적인 움직임을 전혀 보이지 않는 이유입니다.

반면 우방이어야 일본과 미국에 반일 반미적인 태도에도 이유가 있습니다.

근본적으로는 한국의 민족주의에 의한 반발이 있는데 일본과 미국의 말에는 여유가 있으면 한국인은 생각하고 있습니다.

중국이 안된다고 말하면 안 되겠지만 일본과 미국이 안라고해도 거기에는 여유가 반항이나 반박 할 여지가 한국인 생각합니다.

같은 서방 국가이며, 한국인의 생각에 한국은 존중되어야하며 일본과 미국이 한국에 대해 엄격한 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하즈 ..라고 응석 수 있습니다.



だからこそ、中国とアメリカの選択を迫られた際になると、韓国人は反射的に中国を選んでしまう。

簡単に言えば、中国に逆らえば殺されるかもしれないが、日本やアメリカに逆らっても文句を言われ殴られる程度で殺される事はないと思っている。

日本に対する歴史問題では強硬だが、朝鮮戦争について中国批判や謝罪や賠償を要求しないのも同じ理由です。

この韓国の考え方は、ある意味正しく、日本とアメリカが韓国に対して今まであまりにも甘く接した来た事の証明でもある。

しかし、自国第一主義が台頭し、安倍政権の支持率が高く、トランプが当選した事に一抹の不安を覚えているのも確かです。



그래서 중국과 미국의 선택을 강요되었을 때되면 한국인은 반사적으로 중국을 선택할 것이다.

간단히 말하면, 중국에 거스 르면 살해 당할지도 모르지만, 일본이나 미국에 대항도 못해되어 구타 정도에서 죽는 일은 없다고 생각한다.

일본에 대한 역사 문제에서 강경이지만, 한국 전쟁에 대한 중국 비판이나 사죄와 배상을 요구하지 않는 것도 같은 이유입니다.

이 한국의 개념은 어떤 의미 제대로 일본과 미국이 한국에 대해 지금까지 너무 달콤 접한 온 것을 증명할 수있다.

그러나 자국 제일주의가 대두 아베 정권의 지지율이 높고, 트럼프가 당선 된 것에 일말의 불안을 기억하고있는 것도 사실입니다.



この中国には従うが、日米には逆らうという韓国人の姿勢を作ったのは、日米の韓国に対する態度の甘さでした。

現在の日本では『韓国と断交する事になっても仕方ない』、『韓国と断交すべき』という意見が増えてきました。

しかし、韓国の大衆世論を別とすれば、知識層や政権与党は日韓断交はないと思っています。

それは韓国軸足で考える韓国人が『韓国は尊重されて当然で、見捨てられるはずがなく、少々反抗しても許されるはずだ』と考えているからです。

だからこそ日韓断交も在韓米軍撤退も実現するかもしれないと言う危機感を持つ事が出来ないと言えるでしょう。



이 중국에는 따르지만 미일에는 반대하는 한국인의 자세를 만든 것은 미일의 한국에 대한 태도의 단맛이었습니다.

현재 일본에서는 "한국과 단교하게해도 어쩔 수 없다", "한국과 단교해야한다 '는 의견이 많아졌습니다.

그러나 한국의 대중 여론을 다른면, 지식 층과 집권 여당은 한일 단교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그것은 한국 축 발로 생각 한국인이 "한국은 존중 받아 마땅하며 버림받는 것없이 조금 반항도 허용되는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한일 단교 주한 미군 철수도 실현 될지도 모른다고 위기감을 가질 수 없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不安定な北東アジアの力関係が壊れる事を恐れ、今の韓国を日米に残す事は望ましくありません。

今後の中国との対立を考えれば、まずはアジアでのチーム分けを明確にし、健全化を進めなくてはなりません。

日米側でもなく、中国側でもなく、利益だけを追う韓国を取り込む事の愚は、韓国が教えてくれました。

対立を恐れるあまり、反共を怠ったイ・ミョンバクとパク・クネが教えてくれます。

反共を忘れた韓国と同じミスを、日米が犯してはならないでしょう。



불안정한 동북아의 역학 관계가 손상 될 우려 지금의 한국을 일본과 미국에 남겨 두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향후 중국과의 대립을 생각하면, 우선 아시아에서 팀을 나누어 명확히하고 건전화를 진행하지 않으면 안됩니다.

미일 측에서도없이 중국측도 아니고, 이익만을 쫓는 한국을 가져올 수의 태그는 한국이 가르쳐주었습니다.

대립을 두려워한 나머지 반공을 게을리 한 이명박과 박근혜가 가르쳐줍니다.

반공을 잊어 한국과 같은 실수를 미일이 범하지 말아야 할 것이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和夫一家殺害事件 카즈오 일가 살해 사건 / 右派と左派の矛盾 우파와 좌파의 모순 / 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tumbl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