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このサイトは本日で開設1周年となります。1年の間、ご訪問した皆様にお礼申し上げます。ありがとうございました。

4月の時点で最低限必要なコンテンツとして記事を書き始め、5月にサイト開設。

7月にライブドアブログを、サテライトとして開設。ライブドアブログでアクセスが増え始め、最初は5人だった訪問者が、多い時は700人になり、PVは約3000になりました。

現在サイトへのアクセスの半分は、スマホとタブレットからです。私より若い方も多いと思いま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이 사이트는 오늘 개설 1 주년이됩니다. 1 년 동안 방문하여 여러분 께 감사드립니다. 감사합니다.

4 월의 시점에서 최소 콘텐츠로 기사를 쓰기 시작 5 월에 사이트 개설.

7 월에 라이브 도어 블로그를 위성으로 개설. 라이브 도어 블로그에서 액세스가 증가하기 시작해 처음에는 5 명이었다 방문자가 많을 때는 700 명으로, PV는 약 3000졌습니다.

현재 사이트에 대한 액세스 절반은 스마트 폰과 태블릿에서입니다. 나보다 젊은 분들도 많다고 생각합니다.



こんなことを書くと意外かもしれませんが、私は韓国人は嫌いではありません。

韓国料理も良く食べるし、新大久保の韓国食材の店にも行きます。(韓国料理店はボッタクリ価格なので行きませんが)

韓国人の知人や、紹介された韓国人がいれば、東京案内もしますし、韓国に帰国してからもEMSで日本の食品を送ったりもしています。

こういった韓国人と関わっいく人脈の中で、韓国人売春婦をまとめるママを紹介してもらい、韓国人売春婦の方たちに話を聞くチャンスを得ることが出来ました。

またこういった韓国人売春婦に関しても、話を聞き、日本の土産を韓国に送ることで、住所・本名・電話番号が本物という裏も取っています。

日本での滞在先・寮の住所・部屋番号も突き止めることが出来ました。



이런 것을 쓰면 의외일지도 모르지만, 나는 한국인은 싫어하지 않습니다.

한국 음식도 잘 먹고, 신 오오쿠보의 한국 음식의 가게에도 가고 있습니다. (한국 요리점은 바가지 가격이므로 가고 없지만)

한국인의 지인이나 소개 된 한국인이 있으면, 도쿄 안내도 있으며, 귀국하고 나서도 EMS에서 일본 음식을 보내기도 있습니다.

이러한 한국인과 관련된가는 인맥 속에서 한국인 매춘부를 정리 엄마를 소개 받아 한국인 매춘부 분들에게 이야기를 듣는 기회를 얻을 수있었습니다.

또한 이러한 한국인 매춘부 관해서도 이야기를 듣고 일본의 선물을 한국에 보내는 것으로, 주소 · 본명 · 전화 번호가 진짜라고 뒷면도 가지고 있습니다.

일본에서의 숙소 · 기숙사의 주소 · 방 번호도 알 수있게했습니다.



韓国人が嫌いではないのに、何故嫌韓サイトと受け取られるサイトを作っているかといえば、韓国人の豹変振りを何度も実感したからです。

韓国人といえど、ほとんどの人は常識的ですし、皆さん基本的にいい人が多いです。

他の外国人に比べ、『自分の国ではこうだ』という主張と『韓国のほうが優れている』というアピールは確実に強いのですが、基本的には悪い人たちではありません。

私が初めて友人と呼べる存在になった外国人は韓国人でしたし、日本人のいないアメリカで最初に知人になったのも韓国人でした。

例えるならアジア人が少ない国で、中国人とはアイコンタクトできなくても、韓国人とは目で『困ってる?大丈夫?』という意思疎通が出来るのが、韓国人と思います。



한국인이 싫어하는 건 아닌데, 왜 혐한 사이트받는 사이트를 만들고 있는지이라고하면 한국인의 표변 모습을 여러 번 실감했기 때문입니다.

한국인이라고해도 대부분의 사람들은 상식적이며, 여러분 기본적으로 좋은 사람이 많습니다.

다른 외국인에 비해 '자기 나라에서는 이렇다 "는 주장과"한국 쪽이 뛰어나다 "라고 어필은 확실히 강하지 만, 기본적으로는 나쁜 사람들이 아닙니다.

내가 처음 친구와 부를 수있는 존재가 된 외국인은 한국인이었고, 일본인가없는 미국에서 처음 지인에 된 것도 한국 사람이었습니다.

비유한다면 아시아 인이 적은 나라에서 중국인과 눈을 마주 할 수 없어도 한국인은 눈으로 "도움말있어? 괜찮아? "는 의사 소통 할 수있는 것이 한국인이라고 생각합니다.



日本を好きな韓国人も多いですし、言葉にすることは少ないものの日本への憧れを確実に持っている人も多いです。

しかし、どんなに仲良くし、自宅に招いたり遊びに行っても、ある瞬間日本人に対して敵意をむき出しにする事があります。

10分前まで腕を交差して乾杯し、韓国式の指きりげんまんで再会を約束していたとしても、政治問題・歴史問題になると彼らは豹変します。

『日本人は韓国にひどいことをした』位であれば、日韓併合で亡国を味わったのですから、理解しようと思えば理解は出来ます。

ですが『日本人は韓国人を虐殺し、強姦し、韓国文化を壊滅させた』とまで言われれば、日本人として『それは違う』と言わざるを得ません。



일본을 좋아하는 한국인도 많고 말 할 수는 적은 것으로 일본에 대한 동경을 확실히 가지고있는 사람도 많습니다.

그러나 아무리 사이 좋게 집에 초대하거나 놀러 가도 어느 순간 일본인에 대해 적의를 노출 할 수 있습니다.

10 분전까지 팔을 교차 건배 한국식 손가락 걸고 げんまん에서 재회를 약속했다해도, 정치 문제 · 역사 문제가되면 그들은 표변합니다.

"일본인은 한국에 끔찍한 일을했다"위라면 한일 합방으로 망국을 맛본 때문에 이해하려고 생각하면 이해가 가능합니다.

하지만 "일본인은 한국인을 학살하고 강간하고 한국 문화를 괴멸시켰다"고까지 말해지면, 일본인으로서 "그건 아니다"라고 말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結果として『オッパ~、ヒョン!』と笑っていた韓国人と、数時間にわたって『こうだ!』『それは違う!』とつかみ合い寸前になることになります。

プライベートとしての友人と、日本人韓国人というオフィシャルな対立を使い分けられる人とは、友人関係を保つことが出来ます。

ですが、歴史問題で対立した事を許せず、その瞬間に関係を断ち切ってくる人の方が大多数です。

しかし、当然ですが彼らは日韓併合時代を生きておらず、朝鮮戦争もベトナム戦争も体験していない世代です。

体験していない過去の出来事に対して、激昂し罵倒し、人間関係を断ち切ってまで、自己の正当性を証明しようとする。



결과적으로 "오빠 ~ 현! "웃고 있던 한국 사람과 몇 시간 동안"이렇다! 」 「그것은 다르다! "고 스크럼 직전이 될 수 있습니다.

비공개로 친구와 일본인 한국인이라는 공식 대립을 구사할 수 사람은 친구 관계를 유지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역사 문제에서 대립 한 것을 용서하지 못해 그 순간 관계를 끊고 오는 사람의 것이 대부분입니다.

그러나 당연하지만 그들은 한일 합방 시대에 살고 있지 않고, 한국 전쟁도 베트남 전쟁도 경험하지 않은 세대입니다.

경험하지 않은 과거의 사건에 대해 격앙 저주하고 인간 관계를 끊어까지 자기의 정당성을 증명하려고한다.



私は父にとって若くない時の子供で、父の兄弟4人は戦死しており、父の大叔父は海軍中将、親族の中には広島で亡くなった方もいます。

ですが、アメリカで2年間暮らした時に、アメリカ人に対して『伯父達を殺された。原爆でも殺された』などと言うことはありません。

もし彼らが生きていれば太平洋戦争についてアメリカ人と当事者として議論することもあるでしょう。

しかし、私は当事者ではありませんし、過去の問題より、現在のアメリカ人の関係の方が重要と感じますから、問題化など考えません。

ですが、立場を置き換えて考えれば、韓国の方はまるで『自分が体験し、目の前で見てきた』ように話し、時代経過によって水に流すという寛容さがありません。



나는 아버지에게 적지 않은 때 아이의 아버지의 형제 4 명이 전사하고 아버지의 종조부는 해군 중장 친족 중에는 히로시마에서 사망 한 사람도 있습니다.

하지만, 미국에서 2 년간 살았던 때 미국인에게 "아저씨들을 살해되었다. 원폭으로 살해됐다 "라고 말할 수는 없습니다.

만약 그들이 살아 있으면 태평양 전쟁에 대한 미국인과 당사자로 논의 할 수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당사자가 아니며, 과거의 문제보다 현재 미국인의 관계가 더 중요하다고 느낍니다 때문에 문제화 등 생각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입장을 바꿔 생각하면, 한국 분은 마치 "자신이 경험하고 눈앞에서보고왔다"같이 말하고 시대 지남에 따라 물에 흘리는 관용이 없습니다.



これはおそらく韓国人の『ウリとナム(私たちと他人)』という意識に影響され、さらにウリという共同体に対して強い共感性をもつという韓国人の特性に影響されています。

では、『韓国人』という共同体だけに属するかといえば、それも違い、時によってウリという集団の大きさを利益によって自在に拡大縮小します。

ある時はアジア人、ある時はソウル市民、ある時は家族。

場合によっては、日本人がウリに入ることも可能ですが、ウリという存在を最小化した時に友人としてウリに残ることは許されないと感じています。

韓国人と友人になっても、日本人は核心部分には触れさせない。何故なら・・・日本人だから。そう思います。



이것은 아마도 한국인의 '우리와 남 (우리와 다른 사람)'라는 의식에 영향을 받고, 또한 우리는 공동체에 대한 강한 공감을 지녔다는 한국인의 특성에 영향을하고 있습니다.

는 '한국인'이라는 공동체 만에 속하는지라고하면 그것도 달리 때때로 우리는 집단의 크기를 이익에 의해 자유 자재로 조정됩니다.

어떤 때는 아시아 인 어떤 때는 서울 시민 어떨 때는 가족.

경우에 따라서는 일본인이 우리에 들어갈 수 있습니다 만, 우리라는 존재를 최소화했을 때 친구로서 우리에게 남는 것은 허용되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한국인과 친구가 되어도, 일본인은 핵심 부분에 닿게한다. 왜냐하면 ... 일본인 이니까. 그렇게 생각합니다.



こういった集団性を離れれば友人となることも可能ですが、同時に韓国人は『韓国人』という集団を離れることは一瞬でもないと思います。

多くの韓国人と話して実感したことは、『韓国にとって日本は宿敵・天敵であり、それはどんなに仲良くしても変わらないし、真の意味の和解は不可能』ということです。

韓国人と真の和解を望む日本人がいるとしたら、公的な国籍は別しても、『心は韓国人です』と言い切る日本人としての立場を捨てる覚悟が無ければ到底無理と思います。

親しい韓国の友人はいますが、集団対集団になればほぼ確実に対立します。

日本人は『我が大和民族は』と口にすることは滅多にありませんが、韓国人は『我が韓国・我が韓民族』という表現を多用します。



이러한 집단 성을 벗어나면 친구가 될 수 있지만, 동시에 한국인은 '한국인'이라는 집단을 떠나지 순간도 없다고 생각합니다.

많은 한국인이라고 말했다 실감 한 것은 "한국에게 일본은 숙적 천적이며, 그것은 아무리 친해도 변화하지 않으며, 진정한 의미의 화해는 불가능"이라는 것입니다.

한국인과 진정한 화해를 바라는 일본인이 있다고하면, 공적인 국적이 다른 경우에도 "마음은 한국인입니다"라고 단언 일본인의 입장을 버릴 각오가 없으면 도저히 무리라고 생각합니다.

친한 한국 친구가 있습니다 만, 집단 대 집단이되면 거의 확실하게 대립하고 있습니다.

일본인은 "우리 야마토 민족은"고 입을하는 것은 거의 없지만, 한국인은 "우리 한국 · 우리 한민족 '이라는 표현을 많이 사용합니다.



これは大国に囲まれ、存続の危機を何度も迎えた祖国の結束を高めるために必要だったのでしょう。

ウリとナムという考え方も朝鮮戦争という同族で殺しあうという戦争の中で、『誰が味方なのか』を見極める一面もあったでしょう。

小国として常に被害を受けた立場であり、韓国国内でも被害者になれば、より強い自己主張が許されるという特性もあるでしょう。

これは強い結束性という一面と、民族性を一時でも手放せないという欠点にもなり得ます。

日系アメリカ人や、アメリカ系日本人・モンゴル系日本人などが、そこの国に溶け込んでいく姿とは対照的です。



이것은 대국에 둘러싸여 생존의 위기를 여러 번 맞았다 조국의 유대를 강화하기 위해 필요했던 것입니다.

우리와 남이라는 생각도 조선 전쟁이라는 동족 살해 준다는 전쟁에서 "누가 아군인지 '를 파악 일면도 있었다 것입니다.

소국으로 항상 피해를 입은 입장이며, 국내에서도 피해자가되면 더 강한 자기 주장이 허용된다는 특성도있을 것입니다.

이것은 강한 유대 성이라는 일면과 민족성을 일시라도 놓을 수 없다는 단점도 될 수 있습니다.

일본계 미국인과 아메리카 일본인 몽골 계 일본인이 거기 국가에 녹아가는 모습과는 대조적입니다.



韓国人にとって、日本はあくまでも屈服させるべき敵であり、基本姿勢だと思います。

『和解をしよう』という韓国人も、それはあくまで『韓国に従い屈服する日本なら和解してやってもいい』というものであり、日本人との和解は不可能と思います。

これが友人や議論した韓国人から受けた印象であり、個人としては別としても集団としての日本と韓国の和解は無理です。これは言い切れます。無理です。

ならば、韓国人の民族性、激昂しやすい特性、10年先より目先の成果に飛びつく特性、賞賛を求める特性を利用すべきと思います。

韓国人を差別的に罵倒するのではなく、韓国人のプライドを真綿で首を絞めるように、反日の激化に導くのが一番の良策であることは間違いありません。



한국인에게 일본은 어디 까지나 굴복시켜야 적이며, 기본 자세라고 생각합니다.

"화해를하자 '는 한국인도 그것은 어디 까지나'한국 따라 굴복하는 일본이라면 화해 줘도 좋겠다"는 것이며, 일본인과의 화해는 불가능하다고 생각합니다.

이것이 친구와 논의 한국인에서받은 인상이며, 개인적으로는 차치하더라도 집단으로서의 일본과 한국의 화해는 무리입니다. 이것은 단언합니다. 무리입니다.

그렇다면 한국인의 민족성, 격앙 쉬운 특성, 10 년보다 눈앞의 성과에 달려 드는 특성 평가를 요구하는 특성을 이용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한국인을 차별적으로 매도하는 것이 아니라 한국인의 자존심을 뛰기로 목을 조르는 것처럼, 반일의 격화로 인도하는 것이 가장 양책 인 것은 틀림 없습니다.



日本人は両手を広げ『拒否しません』としつつ、日本の主張は曲げないだけでいいと思います。

韓国人にとって、反日とは唯一国民の意見が分裂しない主張であり、麻薬です。

70年間麻薬を摂取し続けた韓国人が、自ら反日という麻薬を手放すことありません。

ならば、韓国を『日本は敵だ』と対外的に叫ばせ、対日テロや軍事的敵対行動を採らざるを得ない方向に誘導するのが、最善と思います。

私と議論した韓国女性のように、飲食店でヒステリーを起こし鞄を振り回し暴れた姿を、日本人・外国人に見せるのが一番効果的です。



일본인은 쌍수를 "거부하지 않습니다"라고하면서 일본의 주장은 굽히지 않고 그냥 좋다고 생각합니다.

한국인에게 반일은 오직 국민의 의견이 분열하지 않는 주장이며, 마약입니다.

70 년간 마약을 섭취하고 계속 한국인이 스스로 반일이라는 마약을 놓지 않습니다.

그렇다면 한국을 '일본 적 "이라고 대외적으로 외 치게 대일 테러와 군사적 적대 행동을 취하지 않을 수없는 방향으로 유도하는 것이 최선이라고 생각합니다.

저와 논쟁 한 한국 여성처럼, 음식점에서 히스테리를 일으켜 가방을 휘두르며 날뛰고 모습을 일본인 · 외국인에게 보여주기 가장 효과적입니다.



『反日原理主義』を捨てられず、たとえ自滅してでも日本を攻撃し続けるという場所に追い込み、自滅に導くのが対韓国の唯一の方法と思います。

韓国では若い世代ほど左傾化した考えを持ち、反日意識も高く、これから反日は強まります。

北東アジアで、味方である日米を罵り、銃口を向ける北朝鮮・中国に自ら接近するという韓国の背中を、反日という餌で押せば、韓国は簡単に落ちると思います。

韓国人は、怒らせて逆上させ、反日を激化させてこそ、一番使える日本の保守の資源となります。

韓国の反日が無くならないなら、韓国という国自体を無くすしか、方法は無いでしょう。



"반일 원리주의 '를 버리지 못하고, 비록 자멸하고 서라도 일본을 공격 계속하는 장소에 몰아 자멸로 이끄는 것이 대 한국의 유일한 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한국에서는 젊은 세대 정도로 좌경화 된 생각을 가지고 반일 의식도 높아 앞으로 반일은 강해집니다.

동북아에서 아군 인 일본과 미국을 욕하고 총구를 겨냥 북한 · 중국에 스스로 접근하는 한국의 뒤를 반일이라는 미끼로 누르면 한국은 쉽게 떨어질 생각합니다.

한국인은 화나게 격앙시켜 반일을 강화시켜야 제일 사용 일본의 보수 자원입니다.

한국의 반일이 없어지지 않는다면 한국이라는 나라 자체를 없애는 밖에 방법이 없을 것입니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韓戦争は起きるか?한일 전쟁은 일어 날까? / 将来の東アジアを考える 미래의 동아시아를 생각 / 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