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昨日、日韓外相会談で慰安婦問題決着の為の一応の合意を得ました。

今後は、互いに合意内容を履行するかと言う事に焦点が移るでしょう。

日本の政治家が、慰安婦批判や靖国参拝や竹島領有について行動すれば、韓国は『日本は合意を破った。さぁ賠償請求再開だ』と言うかもしれません。

大使館前の慰安婦像やアメリカの慰安婦像が撤去されなければ、日本の保守は『やはり撤去する気は無かったんだ』と経済報復を求めるでしょう。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어제 한일 외무 장관 회담에서 위안부 문제 정착을위한 임시 계약을 얻었습니다.

앞으로는 서로 합의 내용을 이행 하는가하는 것에 초점이 옮겨 것입니다.

일본의 정치인들이 위안부 비판이나 야스쿠니 참배와 독도 영유에 대한 행동하면, 한국은 "일본은 합의를 이겼다. 자 배상 청구 재개 "라고 말할지도 모릅니다.

대사관 앞 위안부 동상과 미국의 위안부 동상이 철거되지 않으면 일본의 보수는 "역시 철거 할 생각은 없었던 것 같다"고 경제 보복을 요구하는 것입니다.



昨日は外相による記者会見だけ見て、その後の国内報道は見ませんでした。

どういう内容・・どんな折衝だったろうと考えていました。

今回の合意は、契約と考えたら、非常に曖昧です。

外相が企業の交渉担当なら、経営者から罵声を浴びても不思議は無いでしょう。

なにしろ内容をまとめ、担当者が署名した契約書そのものが存在しないのですから。



어제는 외상에 의한 기자 회견 만보고 이후 국내 보도는 보지 못했습니다.

어떤 내용 .. 어떤 절충이었을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이번 합의는 계약 생각하면 매우 모호합니다.

외상이 기업의 교섭 담당한다면, 경영자로부터 욕설을 받아도 당연 없을 것입니다.

어쨌든 내용을 정리하여 담당자가 서명 한 계약서 자체가 존재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当然、両者は自分に都合のいい解釈をします。

今回合意文章を作成しなかったのは、韓国外交部の申し入れによるものです。

契約書が存在せず、納品期限も書いておらず、曖昧な努力目標をだけが存在しています。

これは、両国が国民を納得させるためとも言えるかもしれません。

記者会見での言葉のみが合意内容であり、非常に曖昧でした。



당연히, 양자는 자신에게 적당한 해석을합니다.

이번 합의 문장을 만들지 않은 것은 한국 외교부의 신청에 의한 것입니다.

계약서가 존재하지 않고, 납품 기한도 써 있지 않고 애매한 노력 목표를 만 존재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양국이 국민을 납득시키기 위해이라고도 말할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기자 회견에서 말 만 합의 내용이며, 매우 애매했다.



今回の外相会談は、『合意する為』の会談でした。合意が前提です。

しかし、合意しない・・という態度の選択もあったはずです。

合意してもいいと考えているが、合意する気は無いと言う態度を見せる選択肢もあったはずです。

問題は、グラスの中の水を本当に必要としているのは誰なのかと言う話です。日本ではありません。持ちかけてきたのは韓国です。

今回の合意を必要としていたのは、中国に接近しすぎ、アメリカから圧力を加えられていた韓国なのは間違いありません。



이번 외무 장관 회담은 "합의하기 위해"회담이었습니다. 합의가 전제입니다.

그러나 합의하지 ..라는 태도의 선택도 있었을 것입니다.

합의해도 좋다고 생각하고 있지만, 합의 할 생각은 없다고 말하는 태도를 보이는 선택도 있었을 것입니다.

문제는 유리에 물을 정말로 필요로하고있는 것은 누구인지는 얘기입니다. 일본에서는 없습니다. 제의 해 온 것은 한국입니다.

이번 합의를 필요로하고 있던 것은 중국에 접근 너무 미국에서 압력을 가해지고 있던 한국 것은 틀림 없습니다.



日本にとっては、韓国からの日本批判は日常茶飯事であり、強くなったとしても『今日は雨か・・』程度の問題です。

グラスの水を飲みたがっていたのは韓国であったのに、日本はそれを利用しなかったと言えます。非常に稚拙です。

これは日本人の議論の技術、ディベートの技術、交渉の技術の低さを示すものでしょう。

これを個人に仮定するなら、好きな食べ物、嫌いな食べ物、相手の収入、カードの限度額、親族、家族間の意見の相違、最も大切にしている相手、それらを完璧に調べるべきでした。

相手の弱みを知り、なおかつ最後の瞬間まで知っている事を隠し、交渉の最後で突きつけると言う手もあったはずです。



일본에게 한국에서의 일본 비판은 다반사이고, 강하게되었다고해도 "오늘은 비가 오는 .."정도의 문제입니다.

유리의 물을 마시고 싶어 한 것은 한국에 있었는데 일본은 그것을 이용하지 않았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아주 치졸입니다.

이것은 일본인의 논쟁의 기술, 토론의 기술, 협상 기술의 낮음을 나타내는 것이지요.

이것을 개인 가정한다면, 좋아하는 음식, 싫어하는 음식, 상대 수익, 카드 한도액 친척, 가족 간의 불화, 가장 중요하게 상대 그들을 완벽하게 조사해야했습니다.

상대의 약점을 알고, 게다가 마지막 순간까지 알고있는 것을 숨기고 협상 마지막으로 들이대는라고 손도 있었다 것입니다.



合意は必要だが、絶対に譲歩はしない。お前が譲歩しろ・・と相手が示した時に、相手が最も愛し、知っているはずの無い場所に住んでいる娘の写真を差し出したら、相手はどんな反応をするでしょうか。

相手は息を飲むでしょう。最悪の事態を想像するでしょう。愛する娘に何が起きるかと・・。

先日、韓国への圧迫の手段として『日朝・米朝正常化をブラフとして活用すべき』という内容の記事を何回か書きました。批判も賛同も頂きました。

もし韓国が『韓国は譲歩しない。日本は責任を認めて全面降伏しろ。契約書も残したくない』と求めるハードな交渉の場で、ユン・ビョンセの耳元で『日本の要求を全て飲まないなら、来年から日朝正常化交渉に入る。アメリカも引き込む』と囁いていたら・・・。

北朝鮮の主権を認め、統一の可能性は無くなり、在韓米軍の必然性も無くなる、日本は在日米軍の出撃を拒否する・・と思わせる事が出来たら・・どうなっていたでしょう。



합의는 필요하지만, 절대로 양보하지 않는다. 네가 양보해라 ..와 상대가 보일 때 상대방이 가장 사랑하고 알고있을없는 장소에 살고있는 딸의 사진을 내밀면 상대방은 어떤 반응을할까요?

상대는 숨 막힐 것입니다. 최악의 상황을 상상하는 것입니다. 사랑하는 딸에게 무슨 일이 일어날 지와 ··.

얼마 전 한국에 압박 수단으로 "북일 · 북미 정상화를 절벽으로 활용해야한다"는 내용의 기사를 여러 번 썼습니다. 비판도 동참도 받았습니다.

만약 한국이 "한국은 양보하지 않는다. 일본은 책임을 인정하고 전면 항복하라. 계약서도 떠나고 싶지 않다 "고 요구 힘든 협상 장에서 윤병세의 귓가에"일본의 요청을 마시지 않으면 내년부터 북일 정상화 교섭에 들어간다. 미국도 끌어들일 "고 속삭 있으면 ···.

북한의 주권을 인정하고 통일의 가능성은 없어 주한 미군의 필연성도 없어지 일본은 주일 미군의 출격을 거부 ..라고 생각하게 할 수 있다면 .. 어떻게되어 있었 지요 .



それでも今回のような合意内容になっていたでしょうか。

もちろん望ましい交渉方法ではありません。ヤクザかマフィアのようです。しかし、彼らが交渉のベテランである事も事実でしょう。

たとえブラフかもしれない・・と思っていても、そんな事はしないと言う絶対的確信は無いはずです。外相訪韓と共に、内閣参与を北朝鮮に訪問させるべきでした。真実味を演出するために。

日朝正常化交渉まで持ち出さなくても、在日米軍の半島出撃拒否を閣議決定する可能性を示唆するだけで、韓国は震え上がったはずです。

『10分以内に日本の要求を飲まないなら、北を訪問している内閣参与に指示を出す』と携帯電話を取り出していたら、結果は変わったでしょう。

手段を選ばないなら、最後のカードは日本が持っていたと思います。相手の死活問題なんですから。使って勝つべきでした。政治家なら極悪人と呼ばれる胆力が必要です。



그래도 이번과 같은 합의 내용이 있었다 있을까요?

물론 바람직한 협상 방법은 없습니다. 야쿠자 또는 마피아 것 같습니다. 그러나 그들이 협상의 베테랑 인 것도 사실 이지요.

비록 러프지도 모른다 .. 생각도 그런 일은하지 말 절대적인 확신은없는 것입니다. 외무 장관 방한과 함께 내각 참여를 북한에 방문하는 것이 었습니다. 진실성을 연출하기 위해.

북일 정상화 교섭까지 제기 않아도 주일 미군의 한반도 출격 거부를 의결 할 가능성을 시사하는 것만으로, 한국은 떨리고 한 것입니다.

"10 분 이내에 일본의 요구를 마시지 않으면, 북쪽을 방문하는 내각 참여에 지시를 내린다"고 휴대 전화를 꺼내이라면 결과는 바뀐 것이다.

수단을 가리지 않는다면, 마지막 카드는 일본이 가지고 있던 생각합니다. 상대의 사활 문제 이니까요. 사용 이겨야했다. 정치인이라면 극악 사람이라는 담력이 필요합니다.



国家間外交は、武器を使わない戦場です。勝てば良いという奪い合いの世界と思います。必要ならば汚い手でも平然と使うヤクザを怒らせる人物はいないはずです。

相手を調べ上げ、弱みを探り、最も大切で弱い部分を、批判されづらい方法で手を汚さずに攻撃する選択肢は捨てるべきではありません。

今後、日韓の間にはハードな交渉の場が、何回も訪れるはずと思います。最後のカードはまだ日本が握っています。

相手の弱点を攻めない・・というのは、美点であったとしても、強みではありません。むしろ弱みです。いかなる手段も除外するべきではありません。戦争はルールに縛られない方が勝つのです。

相手が罵声を浴びせてきたら、『I Know You』・・私はお前を知っている・・と言って、1枚の写真を差し出す・・と言う方法は間違いなく有効です。

All is fair in love and war・・恋愛と戦場ではいかなる手段も許される・・そういうではありませんか。



국가 간 외교는 무기를 사용하지 전쟁터입니다. 이기면된다는 쟁탈전의 세계라고 생각합니다. 필요하다면 더러운 손으로 태연히 사용 야쿠자을 화나게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상대를 알아 올리고 약점을 찾아, 가장 중요 약한 부분을 비판하기 어려운 방법으로 손을 더럽 히지 않고 공격하는 선택은 버려야하지 않습니다.

향후 한일간에는 힘든 협상 테이블이 여러 번 방문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마지막 카드는 아직 일본이 쥐고 있습니다.

상대의 약점을 공격하지 ..라는 것은 미점였다해도 강점이 없습니다. 오히려 약점입니다. 어떠한 수단도 제외해야하지 않습니다. 전쟁은 규칙에 얽매이지 않는 것이이기는 것입니다.

상대가 욕설을 오면, "I Know You"... 나는 너를 알고있다 ..라고 한 장의 사진을 내민다 .. 말은 확실히 유효합니다.

All is fair in love and war .. 연애와 전장에서는 어떠한 수단도 허용된다 .. 그런하지 않겠습니까?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和夫一家殺害事件 카즈오 일가 살해 사건 / 右派と左派の矛盾 우파와 좌파의 모순 / 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tumbl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