この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国際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日本人と思われる読者から質問のメールを頂きました。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

内容は『韓国の若者はデモに参加し、結果として左派政権が生まれる事に対して危機感は無いのか。無いなら何故なのか』というものでした。

面白い質問ですが、これには様々な要因が絡み合っていると思います。

とても一口で言えませんが、考えてみたいと思いま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일본인 보인다 독자로부터 질문 메일을 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

내용은 "한국의 젊은이들이 시위에 참여하고 결과적으로 좌파 정권이 태어나 대해 위기감은없는 것인가. 없다면 왜 그런지 "라는 것이 었습니다.

재미있는 질문이지만, 여기에는 다양한 요인이 얽혀 있다고 생각합니다.

정말 한마디로 말할 수는 없지만, 생각 싶습니다.



パク・クネ大統領はチェ・スンシル疑惑で追い詰められ、若者の支持率は0%と言われるようになりました。

この10-30代の若者は全て、韓国が民主化してからの子供たちで、戦争を知らず、軍政を知りません。

更に韓国が高度成長期に入ってから生まれた世代で、韓国がアジア最貧国の時代も知りません。

言わば韓国が『絶頂期に向かって進む』時代の子供たちです。

また既に学生以上に成長した時期にセヌリ党の10年を経験しています。



박근혜 대통령은 최 숭실대 혐의로 몰리고 젊은이의 지지율은 0 %라고지게되었습니다.

이 10-30 대 젊은이는 모두 한국이 민주화하고 아이들에서 전쟁을 알지 못하고 군정을 모릅니다.

또한 한국이 고도 성장기에 들어 태어난 세대로, 한국이 아시아 최빈국의 시대도 모릅니다.

말하자면 한국이 '절정을 향해 나아가는'시대의 아이들입니다.

또한 이미 학생 이상으로 성장하던시기에 새누리 당 10 년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彼らの子供時代は、キム・ヨンサム、キム・デジュン、ノ・ムヒョンが大統領だった時代です。

キム・ヨンサムは保守政権ですが、徹底した反日政権であり、それを追い風として政権運営を行い、朝鮮総督府を爆破解体した人物でもあります。

キム・デジュン、ノ・ムヒョンは言わずと知れた左派政権で、1998年から2008年の間、韓国は左派の元で運営されています。

10年間の左派政権運営、そして続くセヌリ党が政権内の左派を抑えられず、現在でも左派出身の閣僚が存在しています。

この10年間が、韓国の命取りであり、運命を決定付けたと思います。



그들의 어린 시절 김영삼, 김대중, 노무현이 대통령이던 시절입니다.

김영삼은 보수 정권이지만, 철저한 반일 정권이며, 그것을 순풍로 정권 운영을 실시해, 조선 총독부를 폭파 해체 한 인물이기도합니다.

김대중 노무현은 그 유명한 좌파 정권에서 1998 년부터 2008 년 사이 한국은 좌파 하에서 운영되고 있습니다.

10 년간의 좌파 정권 운영, 그리고 계속 새누리 당이 정권의 좌파을 억제하고, 지금도 좌파 출신 각료가 존재하고 있습니다.

지난 10 년 동안, 한국의 치명적이며, 운명을 결정 지은 것입니다.



日本も左派政権を経験しました。鳩山内閣・管内閣・野田内閣の約3年間です。

この時期の日本は経済的に低迷し、外交も場当たり的で、日米同盟が危機を迎えていた時期でした。

閣僚が中国韓国の視線を気にし、譲歩を続ける時期でもありました。

日本は3年間で左派政権を捨て、保守政権に戻りましたが、安倍政権を選んだと言うより左派政権に絶望した結果と言えるはずです。

日本は民主党の3年間は、戦後最悪の3年間と言われますが、韓国ではそれが10年続き、その後の10年も左派の影響力が強いままです。



일본도 좌파 정권을 경험했습니다. 하 토야마 내각 · 관 내각 노다 내각의 약 3 년입니다.

이시기의 일본은 경제적으로 침체 외교도 임기응변으로 미일 동맹이 위기를 맞고 있던시기였습니다.

장관이 중국 한국의 시선을 신경 쓰지 양보를 계속시기이기도했습니다.

일본은 3 년간 좌파 정권을 버리고 보수 정권으로 돌아 왔습니다 아베 정권을 선택 이라기보다는 좌파 정권에 절망 한 결과라고 말할 것입니다.

일본은 민주당의 3 년간은 전후 최악의 3 년이라고하지만, 한국에서는 그것이 10 년 더 후 10 년 좌파의 영향력이 강하게 남아 있습니다.



もし日本で鳩山内閣・管内閣が10年続いていたとしたら・・韓国の実情を察する事が出来るのではないかと思います。

日米同盟の弱体化、公共事業の廃止、左派的な歴史認識、教育現場での左派的な教育。これが10年続いていたら・・。

更にその次の10年間で、鳩山内閣・管内閣を左派政党で過ごした人物が、保守政権でも閣僚になっているとしたら・・。

それが現在の韓国の状況と言っていいでしょう。民主党3年間を経験した日本人なら、その恐ろしさを理解できるはずです。

そしてその20年間を経験したのが、現在の10-30代の若い韓国人であり、今後の韓国を導いていく訳です。



만약 일본 하 토야마 내각 · 관 내각이 10 년 뒤를했다면 .. 한국의 실정을 짐작할 수있는 것은 아닐까 생각합니다.

미일 동맹의 약화, 공공 사업의 폐지, 좌파 적 역사 인식 교육 현장에서 좌파적인 교육. 이것이 10 년 계속하고 있으면 ··.

또한 그 다음 10 년 동안 하 토야마 내각 · 관 내각을 좌파 정당에서 보낸 사람이 보수 정권에서 각료로되어 있다고하면 ··.

그것이 현재의 한국 상황이라고 말해도 좋을 것입니다. 민주당 3 년을 경험 한 일본인이라면 그 무서움을 이해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그 20 년을 경험 한 것이 현재의 10-30 대 젊은 한국인이며, 향후 한국을 이끌어 갈 것입니다.



韓国を観察し続ける人々の殆どは『今後、韓国は左傾化する』と発言していますが、それは間違いありません。

何故なら今後の韓国を仕切るのは、左派政権の子供たちです。

朝鮮戦争で韓国が釜山に追い詰められた経験や、右派と左派の殺し合いの歴史を体感していません。

旧態依然とした社会システムを打破すれば、公正で平等な平和な世の中が来る・・と信じ、社会の辛さを体制の責任に置き換えて自己弁護している世代でもあります。

そんな子供たちが、日本で言う日教組が7割を超える学校で、日々教育を受けて作り上げられた。



한국을 관찰 계속 사람들의 대부분은 "앞으로 한국은 좌경화한다"고 발언하고 있습니다 만, 그것은 틀림 없습니다.

왜냐하면 향후 한국을 나누는 것은 좌파 정권의 아이들입니다.

한국 전쟁에서 한국이 부산에 몰린 경험과 우파와 좌파의 살인의 역사를 체감하지 않습니다.

구태의연 한 사회 시스템을 타파하면 정당 평등 한 평화로운 세상이 온다 .. 믿고 사회의 괴로움을 체제의 책임으로 대체 자기 변호하고있는 세대이기도합니다.

그런 아이들이 일본에서 말하는 일교조가 70 %를 넘는 학교에서 매일 교육을 받고 만들어졌다.



狂牛病のような安全保障にリンクしない問題まで、反米意識のデモとして表面化する。

彼らは泳いでいないと死ぬ魚のようなもので、既存のシステムに抗議していないと呼吸が成り立たず、正義が成り立たない。

だからこそ、戦争や人権や宗教やフェリー沈没など、本来リンクしていない問題にまたがって活動している。

それでも左派本来の恐ろしさを目にしていない為、本人は正しい道を歩んでいると信じて進んでいる状況と思う。

民主化と共に反共を忘れ、民族主義に基づいた左傾化に突き進んでいるわけだが、おそらくそれが具現化するのは次の左派政権である事は間違いないはず。



광우병과 같은 안보에 연결하지 않는 문제까지 반미 의식의 데모로 표면화한다.

그들은 수영 않은 죽을 물고기 같은 것으로, 기존의 시스템에 항의하지 않은 호흡이 이루어지지 않고 정의가 성립되지 않는다.

그래서 전쟁과 인권과 종교와 페리 침몰 등 본래 연결하지 않은 문제에 걸쳐 활동하고있다.

그래도 좌파 본래의 무서움을 눈으로하고 있지 않기 때문에, 본인은 올바른 길을 걷고 있다고 생각되고있는 점 같아요.

민주화와 함께 반공을 잊지 민족주의에 근거한 좌경화에 돌진하는 것이지만, 아마도 그것이 구현하는 것은 다음의 좌파 정권 인 것은 틀림 없을 것.



そう考えると、パク・クネ政権は近代韓国の最後の保守政権である可能性が高い。

これが平和な時代なら二大政党の中で揺れる事も可能だが、韓国左派も中国も次のチャンスを見逃すはずが無い。

左派の・・共産化の恐ろしさは体験しないとわからないハスだが、体験してしまってからではもう引き返せない。

もし現在の韓国の若者が悔やむ事があるとすれば、先日の大規模デモを転換点として思い出すことになるはず。

『馬鹿な不祥事の為にデモをして、国の運命を変えてしまった・・』と思えれば、まだましなのだが、おそらくそんな日は来ないだろう。



그렇게 생각하면 박근혜 정권은 근대 한국의 마지막 보수 정권 일 가능성이 높다.

이것이 평화로운 시대라면 양당에서 흔들리는 것도 가능하지만, 한국 좌파도 중국도 다음 기회를 놓칠 리 없다.

좌파 · 공산화의 무서움은 체험하지 않으면 모를 연꽃이지만, 체험하고 나서야는 이제 되돌릴 수 없다.

만약 현재의 한국의 젊은이들이 후회 것이 있다고하면, 최근의 대규모 시위를 전환점으로 기억 될 것이다.

"바보 같은 불상사 위해 연습을하고 나라의 운명을 바꿔 버렸다 ··」라고 思えれ하면 그나마 나은 것이지만, 아마 그런 날은 오지 않을 것이다.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韓戦争は起きるか?한일 전쟁은 일어 날까? / 将来の東アジアを考える 미래의 동아시아를 생각 / 日本と韓国は敵か?味方か?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