当サイトは日本と韓国の問題を考えるサイトです
管理人自己紹介・サイト紹介/관리인 자기 소개 사이트 소개/ 翻訳・記事募集/번역가 · 기사 모집 / リンクサイト/링크 사이트
韓国人の皆さんへ 最初にこれを読んでください 한국인의 여러분에게 먼저 이것을 읽어주세요




(この記事は管理人の主観で書いています。正しくない可能性があります。ご了承の上、お読み下さい。)

今日は、北東アジアの政治体制と国民の政治思想について考えてみましょう。

北東アジアを構成している日本・中国・北朝鮮・韓国は、それぞれ特徴的であると言えるでしょう。

日本は天皇陛下がいる立憲君主制、中国は共産国家、北朝鮮は共産国家に擬態した絶対君主制、韓国は左傾化しつつある民主国家。

狭いエリアですが、多様な政治体制です。



(이 기사는 관리인의 주관으로 쓰고 있습니다. 잘못되었을 수 있습니다. 승낙 읽어주세요.)

오늘은 동북아의 정치 체제와 국민의 정치 사상에 대해 생각해 봅시다.

동북아를 구성하고있는 일본 · 중국 · 북한 · 한국은 각각 특징이라고 말할 수 있겠지요.

일본은 천황 폐하가있는 입헌 군주제 중국은 공산 국가 북한은 공산 국가에 의태 한 전제 군주제 한국은 좌경화하고있는 민주 국가.

좁은 공간이지만 다양한 정치 체제입니다.



今の日本人で、天皇制を絶対君主制と感じる人はほとんどいないでしょう。

また天皇制の廃止を望む勢力は少なく、日本の政党で言えば共産党・社民党のような極左政党のみでしょう。

多くの日本人・・・70歳以下の戦後教育を受けた日本人にとって、天皇陛下とは、『親戚の優しいお爺さん』のような存在ではないでしょうか?

東北の震災でも、被災者の間を回り、国民を支え、その慈愛に多くの国民は改めて天皇陛下への愛情を再確認したのではないかと思います。

その日本人の自分でも気がつかない天皇陛下への感情を逆なでしたのが、イ・ミョンバク大統領の天皇謝罪要求でしょう。



지금의 일본인 천황제를 전제 군주제라고 생각하는 사람은 거의 없을 것입니다.

또한 천황제 폐지를 바라는 세력은 적게 일본의 정당으로 말하면 공산당 · 사민당과 같은 극좌 정당 만 것입니다.

많은 일본인 ··· 70 세 이하의 전후 교육을받은 일본인에게 일본 왕은 "친척의 상냥한 할아버지 '같은 존재가 아닐까요?

동북 지진에서도 피해자 사이를 돌며 국민을 지원하고 그 사랑에 많은 국민은 다시 천황 폐하에 대한 애정을 재확인 한 것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그 일본인 스스로도 깨닫지 못하는 천황 폐하에 대한 감정을 거스른가 이명박 대통령의 일왕 사죄 요구 것입니다.



今の日本人は、かつての日本人と違い、『天皇陛下の為に死んでもいい』と思っている人は少ないか、ほとんどいないでしょう。

しかし、親戚の優しいお爺さんに対して、『這いつくばって謝罪しろという侮辱は許さない』と言うのが、天皇謝罪要求への強い反発の正体でしょう。

あの天皇謝罪要求によって、日本人の韓国に対する国民感情は決定的に悪化しました。

天皇陛下に対する侮蔑の言葉は、韓国の世論を見る限り、日常的であり、『天皇は戦犯であり処刑すべき』という韓国人の意見は、毎日目にする事が出来ます。

この韓国世論が残る限り、日本と韓国が価値観を共にすることは絶対に無いと言えると思います。



지금의 일본인은 과거 일본인과 달리 '천황 폐하를 위해 죽어도 좋다 "고 생각하는 사람은 낮거나 거의 없을 것입니다.

하지만 친척의 부드러운 할아버지에게 "무릎 꿇고 사과하라는 모욕은 용서하지 않는다"는 게 천황 사과 요구에 대한 강한 반발의 정체 것입니다.

그 천황 사과 요구에 따라 일본인의 한국에 대한 국민 감정은 결정적으로 악화되었습니다.

천황 폐하에 대한 모멸의 말은 한국의 여론을 보면, 일상이며, "천황은 전범이며 처형해야한다 '는 한국인의 의견은 매일 눈에 할 수 있습니다.

이 한국 여론이 남아있을 한 일본과 한국이 가치를 함께하는 것은 절대로 없다고 말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韓国の世論を観察していると、『日本は民主国家ではない』という意見が多く、その理由のひとつは天皇制の継続なのだと思います。

韓国では、朝鮮時代から長い王政が続き、日韓併合によって王政は廃止されました。

約30年間の日本による統治を受けた後、アメリカの信託統治を経験し、その後アメリカの信託統治から独立します。

その後、軍事政権を経験し、ソウルオリンピックと共に民主化します。

しかし、韓国の民主化には光州事件のような民主化を求める市民と韓国軍の武力衝突がありました。



한국의 여론을 관찰하고, "일본은 민주주의 국가가 아니다"라는 의견이 많은 이유 중 하나는 천황제의 계속적인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한국에서는 조선 시대부터 오랜 왕정이 이어 한일 합방에 의해 왕정이 폐지되었습니다.

약 30 년간의 일본의 통치를받은 후 미국의 신탁 통치를 경험 한 후 미국의 신탁 통치에서 독립합니다.

이후 군사 정권을 경험하고 서울 올림픽과 함께 민주화합니다.

그러나 한국의 민주화는 광주 사건과 같은 민주화를 요구하는 시민들과 한국군의 무력 충돌이있었습니다.



私の意見を言えば、韓国は日本が武力闘争による天皇制の打倒をしていないから、民主国家ではないという答えになるのでしょう。

しかし、興味深い事に民主化したはずの韓国は左傾化しています。

韓国では左派やリベラルの事を、進歩派と呼びます。

私が知る限り、共産的思考をする左派を進歩派と呼ぶ国はありません。

左派やリベラルが進歩派と言う事は、右派や保守は退化していると言う事になるのでしょうか。



내 의견을 말하면, 한국은 일본이 무력 투쟁에 의한 천황제 타도를하지 않기 때문에, 민주 국가가 아니라는 해답이 될 것입니다.

그러나 재미있는 것은 민주화하고있는 한국은 좌경화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좌파와 자유주의 것을, 진보파라고합니다.

내가 아는 한, 공산주의 적 사고를하는 좌파를 진보라고 부르는 나라는 없습니다.

좌파와 자유주의가 진보라고하는 것은 우파와 보수는 퇴보하고 있다고 일이되는 것입니까?



この左傾化した韓国の姿勢の背後には、中国や北朝鮮から思想工作があるのは明らかですが、それだけは無いと思います。

社会主義や共産主義は、厳格に実行すれば民主主義に劣る政治体制ではないでしょう。問題は実行者です。

かつて存在した社会主義国を見ても、権力は必ず集中・腐敗し、専制政治になっています。

北東アジアの日本・中国・朝鮮半島は、近代に入るまでの非常に長い期間、専制政治が行われ、専制政治の為の下地があったのでしょう。

それはもちろん日本にもあったと思います。



이 좌경화 한 한국의 자세의 배후에는 중국과 북한에서 사상 공작이있는 것은 분명하지만, 그냥 없다고 생각합니다.

사회주의와 공산주의는 엄격하게 실행하면 민주주의에 떨어지는 정치 체제는 않을 것입니다. 문제는 연예인입니다.

이전에 존재했던 사회주의 국가를 봐도 권력은 반드시 집중 부패하고 폭정되어 있습니다.

동북아의 일본 · 중국 · 한반도는 근대에 들어갈 때까지의 매우 긴 기간 폭정을 해 폭정을위한 기초가 있었던 것입니다.

그것은 물론 일본에도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日本のバブル経済が破綻する前、ソビエトの元高官が来日した際、『日本は理想的な社会主義国家』と発言した事がありました。

これは終身雇用制・護衛船団方式による企業保護・国民保険などの社会福祉などが徹底されていた事でしょう。

しかし、バブル破綻により、競争社会が激化し、本当の意味での資本主義が進行しており、グローバル経済で更に進むでしょう。

日本でも韓国で貧富の差の拡大が問題視されていますが、これこそ民主資本主義の健全な姿と言えるでしょう。望ましいとは思いませんが、健全ではあります。

資本主義の本質は、『機会の平等』であり、『富の平等』ではないのですから。



일본의 거품 경제가 파탄하기 전 소련의 원래 고관이 방일했을 때, 「일본은 이상적인 사회주의 국가 "라고 발언 한 적이있었습니다.

이것은 종신 고용제 · 호위 선단 방식에 의한 기업 보호 · 국민 보험 등의 사회 복지 등이 철저했던 것입니다.

그러나 버블 파탄 통해 경쟁 사회가 심화하고 진정한 의미에서 자본주의가 진행하고 글로벌 경제에서 더 진행 될 것입니다.

일본에서도 한국에서 빈부 격차의 확대가 문제시되고 있습니다 만, 이것 이야말로 민주 자본주의의 건전한 모습이라고 말할 것입니다. 바람직하다고 생각하지 않지만 건전 있습니다.

자본주의의 본질은 '기회의 평등'이며, '부의 평등'이 아닌 때문입니다.



日本も韓国も、近い将来に人口の数%の富裕層が、国の富の大半を持つという状況になるはずです。

しかし、富の不均衡を理由に日本が共産化することはないでしょう。

中国と言う巨大な共産国家の残る北東アジアで共産化するということは、日本の国の存続に関わります。

さて、韓国はどうなるでしょう。

韓国はイ・ミョンバク大統領とパク・クネ大統領のセヌリ党政権は、少なくとも経済政策には失敗しています。



일본도 한국도 가까운 미래에 인구의 몇 %의 부유층이 국가의 부의 대부분을 갖는다는 상황이 될 것입니다.

그러나 부의 불균형을 이유로 일본이 공산화하는 것은 없을 것입니다.

중국이란 거대한 공산 국가 남아 동북아에서 공산화한다는 것은 일본의 국가의 생존에 영향을 미칩니다.

그런데 한국은 어떻게 될까요.

한국은 이명박 대통령과 박근혜 대통령의 새누리 당 정권은 적어도 경제 정책은 실패합니다.



左傾化している韓国マスコミは、残り3年間のパク・クネ大統領の任期中も攻撃し続けるでしょう。

反日政策は政権初期から使用しているので、今から強めてもカンフル剤にはなりません。

今の日本人にとって、韓国が反日である事は当然であり、どんなに韓国が吠えても『馬鹿犬が今日も吠えてる』程度にしか感じません。

韓国の経済が、劇的に好転する可能性は無く、今後数年間はIMFが死神に見える生活が続くでしょう。

その間も、マスコミはセヌリ党を攻撃し続け、次の政権は左派になるでしょう。



좌경화하고있는 한국 언론은 나머지 3 년 박근혜 대통령의 임기 동안 공격 계속 될 것입니다.

반일 정책은 정권 초기부터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지금부터 강화에도 팔에 주사는 안됩니다.

지금의 일본인에게 한국이 반일 인 것은 당연하고, 아무리 한국이 짖어도 "바보 개가 오늘도 짖고있다」정도 밖에 느끼지 않습니다.

한국 경제가 극적으로 호전 될 가능성은없고, 앞으로 몇 년은 IMF가 사신 보이는 생활이 계속 될 것입니다.

그러나 여전히 언론은 새누리 당을 공격 계속 다음 정권은 좌파가 될 것입니다.



日本は明治維新以来、約150年をかけて民主国家として歩んできました。

韓国は民主化して約30年、韓国では経済発展のスピードに、国民の政治思想がついて行けなかったと言えるでしょう。

まして朝鮮時代は、専制政治の上部構造としての朝貢構造がありました。

この1000年近い属国体制と専制政治からの脱却に、数十年では短すぎます。

だからこそ、現在の韓国は、あるべき姿であった属国体制と専制政治に戻ろうと左傾化しているように感じます。



일본은 메이지 유신 이후 약 150 년에 걸쳐 민주 국가로 걸어 왔습니다.

한국은 민주화 약 30 년, 한국에서는 경제 발전의 속도에 국민의 정치 사상이 따라갈 수 없다고 말할 수 있겠지요.

하물며 조선 시대는 폭정의 상부 구조로의 조공 구조가있었습니다.

이 1000 년 가까운 속국 체제와 폭정에서 휴식을 수십 년은 너무 짧습니다.

그래서 현재 한국은 본연의 모습이었다 속국 체제와 폭정에 돌아 가려고 좌경화 것처럼 느낍니다.



韓国の日常である右派と左派が利益を奪い合い続ける内紛。

現代の両班である財閥、強すぎる労働組合、広がる格差にデフォルトの危機。

北朝鮮と中国による情報戦、止められなかった反日による日本との確執。

外資に乗っ取られた韓国の銀行、稼いでも稼いでも外資に流れる利益。

さて、韓国は民主国家として、踏みとどまる事が出来るでしょうか?



한국의 일상 인 우파와 좌파가 이익을 쟁탈 계속 내분.

현대의 양반 인 재벌 너무 강한 노동 조합 퍼지는 격차에 기본 위기.

북한과 중국의 정보 전, 멈출 수 없었다 반일 의한 일본과의 불화.

외국에 납치 된 한국 은행, 벌어도 벌어도 외자에 흐르는 이익.

그런데, 한국은 민주 국가로서 단념 수있을 것인가?



トップに戻る/톱 페이지로 돌아온다


日本と韓国の問題  일본과 한국 / 日本人から見た韓国 일본인이 본 한국 / 中国は敵か味方か? 중국은 아군인가?